«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530
Total
1,712,887
관리 메뉴

wanderlust

부산에서 요트타기 & 요트클럽의 강아지 본문

국내 돌아다니기/2012 부산

부산에서 요트타기 & 요트클럽의 강아지

mooncake 2015. 3. 7. 22:53




요트타러 가는 길♡


부산요트 체험 :  몇년전 부산 롯데호텔에 묵었을때 숙박객에게 제공되던 서비스 중 하나였다.

근데 사진 편집하다보니깐 왜 이렇게 사진이 칙칙한지 살짝 침울해짐ㅋ 내 기억과는 달리 날씨가 꽤 흐렸던 모양이고 아이폰으로만 찍어서 더 그런 것 같다. 

같이 여행갔던 분에게 카메라 안들고 갔다고 구박받은 기억이 슬그머니 떠오른다. 내가 사진 찍는 거 좋아하니깐 당연히 카메라를 들고 올 줄 알았다나?ㅋ



이때 부산 요트장 처음 가보고 깜짝 놀랐음.

우리나라에도 이렇게 요트가 잔뜩 있는 요트장이 있는 줄 몰랐기 때문에. 허허허허허.

역서 서울촌년다우심^^;;



요 녀석은 우리가 이용했던 요트클럽의 마스코트 강아지.

맨 윗 사진에도 조그맣게 나와 있는데, 요트를 타러 가기 위해 직원분이 이동하면 강아지도 같이 앞장서서 사람들을 인도하다가



부두 앞에서 탑승자 스캔이라도 하듯 이렇게 사람들 타는 걸 지켜보고 있다가



요트가 멀어질때까지 배웅을 해준다^^ 

요트가 멀리 나아가면 혼자 알아서 다시 요트클럽으로 돌아간다고 한다ㅋㅋㅋ

녀석 정말 귀여웠다. 배가 멀어지는 걸 계속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 약간 짠하기도 했고.





우리가 탄 요트 안쪽엔 이렇게 침대도 있었음ㅋ




몹시 탐났던 BMW 요트.

BMW에서도 요트도 만든다는 걸 이때 처음 알았다.

사람들한테 이거 갖고 싶다고 했더니 BMW 자동차부터 장만하고 생각해보라고 해서 급짜식.






그리고 나서 요트를 한시간? 한시간 반? 정도 탄 것 같은데

사진들이 다 우중충해서 편집하다가 급 흥미를 잃었다ㅋ



광안대교



그래도 역시 광안대교는 멋있다^^



요트의 물살. 제법 세다.



이건 오륙도였나??

기억이 안나서 아무거나 갖다붙이고 있는 중

틀렸으면 말씀해주세요^^;;



그때 내 시선을 사로잡은 것은

범선???!!!



어릴때 대항해시대 게임을 오랫동안 해서

지금도 대항해시대를 연상시키는 것들을 보면 두근두근거린다^^



요트는 처음 타봤는데 바닷물이 많이 튀어서 생각보다는 그닥...^^;;



그래도 재밌는 경험이었다. 내가 직접 요트를 몰아볼 수 있다면 훨씬 재밌을지도^^






우리는 해운대에 내렸다. 이때만 해도 꽤 흐렸었는데 다행히



바다를 걷다보니 금방 해가 개였음^^


6 Comments
  • 단단 2015.03.08 00:34 아니? 사진 근사하기만 한걸요? 탐나는 사진이 수두룩한데요?
    직장 때려치시고 여행작가나 하십시오.
    글도 재밌고 사진도 좋으니 여행작가 하시면 딱 좋겠습니다.
    멋있는 말 억지로 늘어놓지 않고 솔직하게 쓰셔서 정말 재밌어요. ^^
    가끔 상황에 대해 투덜거리시기도 하고 자기 비판 하시는 것도 재미있고요. ㅎㅎ
    강아지나 개는 옆모습이 특히 사랑스럽죠.
    뾰족 튀어나온 주둥이의 아래 곡선과 까만 코만 보면 '오오~ ♥' 아이스크림처럼 마음이 그냥 녹아내립니다.
    요트장에 저렇게 귀여운 개라니, 귀여우면서도 문케익 님 말씀대로 왠지 짠하네요.
    특히 저 요트에서 멀어져가는 사진.
    (우리 집 흔흔이와 닮아서 더 짠... 미일리어(영국 바비)가 데리고 다니는 개 기억 나시죠?)
  • mooncake 2015.03.08 19:28 신고 오랜만에 흔흔이 사진 검색해보고 왔습니다^^ 요크셔 테리어 맞지요? 그러고보니 요트클럽 강아지녀석도 요크셔 테리어 닮은 구석이 있네요. 요트클럽 관계자들에게만 애교를 부리고 저를 비롯한 요트 탑승객들에겐 시크하고 도도하게 구는 녀석이었는데(ㅋㅋ), 지금도 건강히 잘 지내고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영 사진이 우중충해서 안올리려다가 올렸는데 단단님이 칭찬해주시니 즐거워요~^^ 덕분에 일요일 우울증도 싹 물러갈 듯...^^
  • 듀듀 2015.03.13 10:29 우와...ㅎㅎ부산요트!! 정말 타고팠는데 문케익님 사진보구 대리만족 했어요^^
    낮에 보는 광안대교도 참 예쁘네요 낮 바다두요 ㅎㅎ 뭔가 밤이랑은 또 다른 분위기?ㅎㅎ
    저 강아지 어쩜 저리 귀여워요 ㅠㅠ 배웅해주는 저 눈망울 히잉 애틋애틋 ㅎㅎㅎ
    요트가 멀어지면 다시 들어간다니 똑똑도하구 ㅋㅋ
    요트선착장에 요트가 저렇게나 많다니 저도 신기하네요..;;(서울촌년 2..)
    저도 담 여행때는 꼭 한번 타봐야겠어요~~~^^
  • mooncake 2015.03.15 00:46 신고 넹넹 부산요트장 갔다가 완전 깜짝. 외국으로 순간 이동한 줄...ㅋ

    요트클럽 강아지 너무 귀엽죠?ㅎㅎ 어쩜 저리 깜찍한 짓을 할까요^^ 배 멀어지는 걸 계속 바라보고 있는데 안쓰럽기도 하고 T.T 가끔 강아지도 요트 태워줬음 좋겠어요(위험하려나?ㅎㅎ)
  • 개인이 2015.07.30 20:44 신고 전 오히려 사진이 빈티지한 느낌이 나서 좋은 것 같아요 ~ 약간 외국 풍경같은 그런 느낌도 들구요 ^^
  • mooncake 2015.07.31 12:37 신고 정말요? ㅎㅎ
    말씀대루 부산 요트장은 진짜 외국 같더라고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