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169
Total
1,699,272
관리 메뉴

wanderlust

Ku De Ta - 싱가폴 마리나베이샌즈 루프탑바 쿠데타(세라비)의 야경 본문

외국 돌아다니기/2013.12 Singapore

Ku De Ta - 싱가폴 마리나베이샌즈 루프탑바 쿠데타(세라비)의 야경

mooncake 2015.11.19 00:30


 

싱가폴 마리나베이샌즈 루프탑바 쿠데타(Ku De Ta)에서 내려다 본 싱가폴 야경.

상표권 분쟁 탓에 지금은 세라비(Ce La Vi)로 이름이 바뀌었다고 한다.

C'est la vie에서 따온 거 맞다고 한다. 근데 아무래도 예전 이름 쿠데타가 훨씬 좋은 듯.


 


 

아이폰 4로 나름 최선을 다해 찍은 싱가폴의 야경

(...)

 



사진은 별로지만 마리나베이샌즈에서 내려다보는 싱가폴 야경은 진짜 최고였다.
유람선 타고 보는 야경이랑은 또 다른 맛.

왠지 신선놀음하는 기분ㅎㅎ



 

이게 바로 그 유명한 마리나베이샌즈 호텔의 인피니티 풀.

루프탑바 바로 옆에 있다.

투숙객만 들어갈 수 있는 수영장이다보니 루프탑바 온 김에 목을 빼고 기웃기웃ㅋ (아 없어보여...)

근데 그래도 난 마리나베이샌즈 호텔보다는 래플스(레이플스) 호텔에 묵고 싶다^^

마리나베이샌즈 호텔은 그래도 각종 할인 행사를 많이 하는데 래플스는 그런 것도 없다구 함.

내가 싱가폴에서 묵었던 호텔이 래플스 대각선 맞은 편이라 틈틈이 래플스 구경 다녔는데

완전 내가 사랑하는 분위기라 만약 내가 래플스에서 묵으면 하루 정도는 밖에 안나가고 호텔에만 있을 것 같다ㅋㅋ

 








 


화려한 싱가폴 건물 야경도 좋지만

난 바다에 떠있는 배에서 나오는 불빛이 유독 더 그렇게 좋더라^^

어릴때 "대항해시대" 게임을 너무 열심히 한 탓인지 요즘도 배만 보면 두근두근 설레인다.

 



 

마리나베이샌즈 루프탑바는 음악도 참 좋았다ㅋ

근데 요즘 쓰는 여행기마다 아팠다고해서 또 이런 얘기 쓰기 진짜 민망하긴 한데 싱가폴 갔을때 진짜 완전 아팠다.

차라리 다른때는 한국에서부터 아픈 상태로 가서 항생제 해열제 소염진통제 이런 걸 잔뜩 처방받아가니 그나마 약이라도 있었지만

싱가폴에선 도착한 날 밤부터 아프기 시작한터라 시판 감기약과 해열제로 버텨야 했는데,

처방전 없이 살 수 있는 시판 감기약은 원래 전혀 통하질 않는 몸인지라 정말 고생 많이 했다.

 

그러면 밤에 이런데 가지 말고 호텔방에서 쉬고 있었어야 할텐데

마리나베이샌즈 루프탑바 간다길래 가디건과 스카프로 몸을 둘둘 말고 따라갔다(...)

한국에서라면 상상도 할 수 없는 일이다ㅋ 역시 여행 중의 나는 젖먹던 힘까지 짜내서 노는 듯^^

 



 

뭐가 뭔지 잘 안보이신다고요?

자세히 보시면 술잔들이 보입니다ㅋㅋㅋㅋ

남들 술 마실때 나는 버진 모히또를 마셨는데 무슨 맛이었는진 기억이 안난다.

열이 펄펄 끓어 괴롭고 또 괴로웠는데 그 와중에 싱가폴 야경은 별천지다싶을 만큼 참 아름다왔다.

내 취향엔 싱가폴 야경 >>>> 홍콩 야경

왠지 싱가폴 야경이 뭔가 더 분위기 있고 서정적인 느낌ㅎㅎ


 


 

남들 신나게 놀때 나혼자 구석에서 조용히 찌그러져 감성샷이나 찍고 있었다ㅋ
(뭔가 말을 한마디 더할때마다 에너지 고갈이 빨라지는 느낌이라ㅎㅎ)

 




너무 힘들어서 괜히 따라왔나 후회도 많이 했지만

시간이 지나서 보니 좋은 기억과 사진이 남고, 힘들었던 기억은 희미하다.


 


 

생각해보니 싱가폴&말레이시아는 두번 다 아파서 제 정신으로 즐기고 온 적이 없다.

맨날 아픈 상태로 돌아다녔으니 싱가폴과 말레이시아에 대한 예의가 아닌 것 같다. 

아무래도 이 동네 멀쩡한 상태로 한번 더 가서 제대로 즐기고 와야겠다ㅋㅋ (여행 핑계도 정말 가지가지)

이번엔 페낭(Penang)을 가볼까^^

 

40 Comments
  • sword 2015.11.19 00:35 신고 싱가폴 좋습니다 ㅎㅎㅎ

    저도 다시 가고 싶은데 언제 기회가 될련지...

    그리고 여행은 역시 몸을 불살라서 놀아야졍 ㅎㅎㅎㅎ

    저는 이제 나이들어서 아프면 몸을 무조건 사려야 해서...-_ㅠ... 그때가 부럽....ㅎㅎㅎㅎㅎ
  • mooncake 2015.11.19 09:37 신고 그러게요 저도 언제 기회가 될지^^
    몸을 불살라 노는 것도 진짜 어릴때나 가능한 것 같아요ㅠ
    저보다 여행을 더 많이 다니신, 정말 여행 좋아하셨던 저희 엄마... 요즘은 나이 드셔서 여행에 대한 흥미와 관심이 뚝 떨어지신 걸 보면 참 슬픕니다ㅠㅠ
  • lainy 2015.11.20 01:18 신고 이 말에 공감하는 슬픈나이 1인
  • mooncake 2015.11.20 09:17 신고 저도요...ㅋ 사실 연말 여행 계획도 컨디션이 안좋을까봐 걱정돼서 지지부진하네요... 틈만 나면 놀러갈 계획 짜던 때가 그리버요.
  • The 노라 2015.11.19 07:32 신고 진짜 rooftop 이름이 쿠데타예요? 스펠링은 다르지만 coup d'etat와 발음이 같아서 놀랐어요.
    싱가폴인데 이런 이름지으면 어떤 분들이 좋아하지 않을 것 같아요.
    상표권 문제도 있지만 혹시나 그런 점도 영향을 끼치지 않았을까나... ^^;;
    야경은 진짜 아름답네요. 그런데 여행 중 몸이 불편하셨어서 아쉬움이 남으시겠어요.
    다음엔 진짜루 싱가폴과 말레이지아를 대하는 바른 예의로 또 다녀오셔야 할 것 같아요. ㅎㅎㅎ
    싱가폴과 말레이지아 기두려라, Mooncake님이 곧 접수하신다~! ^^*
  • mooncake 2015.11.19 09:41 신고 아 네 그 쿠데타 맞아요ㅋㅋ
    저도 잘 모르지만 아마 어떤 분들이 안좋아해서 바뀐 건 아닐거에요. 상당히 오랫동안 쿠데타라는 이름으로 영업을 해왔고 싱가폴 관광의 핵심명소이다보니 그런 이유로 바꾸게 하진 않았을 것 같아요. 다만 발리에 있는 클럽하고 상표권 분쟁에서 졌다구 하네요ㅠ 저는 쿠데타란 이름이 참 마음에 들어서 그런지 세라비는 걍 좀 너무 흔하구 그런 이름인 것 같아요.
    아이폰 4로 찍은데다가 제가 컨디션도 안좋아서 그런지 야경도 루프탑바도 실제의 멋진 모습이 제대로 안담겨서 참 아쉬워요. 실제로 가보면 막 신선놀음하는 느낌이랍니다. 히히..
    담엔 꼭 바른 예의로 그쪽 동네를 접하고 오겠습니다ㅋㅋㅋㅋ
  • 공수래공수거 2015.11.19 08:52 신고 싱가폴 갔던 기억이 아련하군요
    저는 당시 방콕서 술을 잔뜩 먹고 그 다음날 비행기를
    탔는데 비몽사몽으로 싱가폴을 가서 첫날 미팅을 완전 망쳤었어요 ㅋ
  • mooncake 2015.11.19 09:42 신고 으아 얘기만 들어도 많이 힘드셨을 것 같습니다^^;
    싱가폴 갔을때 너무 힘들어서 그랬는지 싱가폴은 왠지 다시 갈 엄두가 안나네요. 언젠가는 갈 수 있겠죠?ㅋㅋ
  • 신기한별 2015.11.19 10:49 신고 야경 정말 아름답습니다 싱가폴 기회가 된다면 한번 가보고 싶네요
  • mooncake 2015.11.19 11:09 신고 실제로 보면 정말 멋져요^^
    제 비루한 카메라와 실력 탓에 제대로 못담아와서 아쉬울따름ㅎㅎ
  • 첼시♬ 2015.11.19 11:19 신고 여행가면 정말 발바닥부터 정수리까지 모든 에너지를 끌어올려 돌아다니는 것 같아요.
    전 집에 있을 때는 정말 집순이인데 여행가면 평소 운동량의 열배.. 아니 백배... 아... 집에서의 운동량은 0이라서 계산이 안되네요. ㅋㅋㅋ
  • mooncake 2015.11.19 11:44 신고 저랑 정말 비슷하시군요ㅋㅋㅋㅋ
    외쿡 갈땐 진짜 죽을 힘을 짜내서 다니는데 한국에선 잘 안돌아다녀요 후훗; 근데 전 저만 그런 줄 알았는데 은근 그런 분들이 꽤 계시더라고요? 집에서의 운동량이 0이라 계산이 안된다는 말씀에 정말 빵터졌습니다ㅋㅋㅋㅋ
  • pukka 2015.11.19 11:40 앗! 싱가폴이다. ㅋㅋㅋ. 제 아버님께서 MBS에 머물고 싶어하셔서 4박5일 계시다 갔는데, 그 덕에 전 수영장 갔었네요. 그게 트렌드가 되어 요즘은 콘도 수영장도 그렇게 많이 지어요.
    또 좋은 야경은 MBS 건너편에서 보는 야경이 좋아요. 페낭 가실 땐 위를 늘려서 가셔야할듯요. 거긴 먹으러 가는 곳이기도... ㅎㅎㅎ
  • mooncake 2015.11.19 16:04 신고 그러게요^^ 요즘은 정말 인피니티풀이 많아진 것 같아요!
    마리나베이샌즈호텔에 4박5일이나 머무셨다니 정말 부럽습니다.
    위는 워낙 커서ㅋㅋ 페낭 가서 잘 버틸 수 있을 것 같아요. 문제는 언제 가냐는 건데... 흑... 말레이시아, 싱가폴만 해도 7시간 가까이 걸리니(페낭은 또 직항이 아예 없고) 꽤 부담 되는 거리인 것 같아요.
  • 앞뜰의잣나무 2015.11.19 12:07 신고 싱가폴은 홍콩이랑 이미지도 비슷하고 묶어서 생각하다가 은근 멀어서 두번째는 못가고 있는 곳이네요 ㅎㅎ. 저도 언젠가 배낭여행을 접고 호텔수영장을 가는날이 오겠지요 ㅠㅜ.
  • mooncake 2015.11.19 16:05 신고 그쵸 싱가폴은 정말 은근 멀어요.
    마리나베이샌즈호텔은 썬크림 바르고 바로 입수하는 사람들이 많아서 기름이 둥둥 떠다닌단 얘기가 있던데ㅋㅋ 그래도 밤에 물 속에서 칵테일 마시며 야경 구경하구 싶어요~ㅎㅎ
  • 콤군 2015.11.19 13:56 신고 창이 공항도 좋죠.
  • mooncake 2015.11.19 16:13 신고 창이 공항에서 기억나는 건 너무나 꾸졌던 PP카드 라운지와 찰스앤키스 면세점 매장이에욬ㅋㅋ 원래 저렴한 브랜드이기두 하지만 싱가폴 면세점에선 진짜진짜 저렴해서 다들 사재기를 하던 추억이ㅎㅎ
  • 파라다이스블로그 2015.11.19 14:26 신고 요즘엔 유럽이나 남미보다 싱가폴, 베트남, 대만...이런 쪽이 여행 장소로 왠지 더 끌리더라구요. 무엇보다도 야경이 참 에쁘고, 왠지 모르게 친근감이 드는 분위기가 있는 것 같아요. 해외 여행을 가게 된다면 가장 먼저 싱가폴에 방문해보고 싶네요~
  • mooncake 2015.11.19 16:14 신고 싱가폴은 쪼꼼 멀긴 하지만 암튼 예로 들어주신 곳들 모두 유럽, 남미보다 비행시간도 짧고 문화도 비슷해서 부담이 적은 것 같아요. 저두 여행 가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아요ㅎㅎ
  • 까칠양파 2015.11.19 15:53 신고 여행지에서 아프면 정말 손해죠.
    그래도 무슨 체력이 남아 있는지, 다 보고 오기는 하는 거 같아요.
    여행 전 준비물에 상비약도 좋지만, 그 전에 체력부터 만들어야 겠네요.
    싱가폴 야경 정말 좋네요.ㅎㅎ
  • mooncake 2015.11.19 16:14 신고 한국에서라면 분명히 앓아누워 꼼짝도 안했을 상태인데, 여행 중엔 그래도 늦게라도 어떻게든 바깥으로 나가게는 되더라구요ㅋ
    여행의 가장 큰 준비물은 체력같아요~^^
  • 김가든 2015.11.19 17:07 신고 옆에 샌즈파크인가? 전망대만 가고 바는 못가봤는데 또 갈 기회가 생기면 가봐야겠어요.
    싱가포르 생각보다 멀어서 아시아 느낌으로 갈 수 없더라구요 ㅎㅎ
    싱가포르 야경 잘 보고가요~
  • mooncake 2015.11.19 17:14 신고 아시아 느낌으로 갈 수 없다는 말씀에 깊이 공감합니다. 진짜 은근 멀더라고요. 핀란드가 8시간 30분에서 9시간이면 가니깐... 2시간만 더 가면 유럽이니 차라리 유럽을 가자 이런 느낌ㅎㅎ

  • 카멜리온 2015.11.19 20:33 신고 이야.. 야경 정말 멋지네요.
    저도 싱가포르 가보고 싶어요. 싱가포르가 그렇게 잘 살고 멋지다던데..
  • mooncake 2015.11.20 09:21 신고 쇼핑할 곳도 많고 재미난 곳도 많고...
    저도 제대로 구경하고 즐기고 온 건 아니라 언젠가 한번은 꼭 다시 제대로 가고픈 나라에요^^
  • 함대 2015.11.19 23:34 신고 역시 듣던대로 싱가폴 야경은 멋지네요...!
    아직 가보진 않았지만 기회가 생기면 꼭 가보려고요 ㅎㅎ
  • mooncake 2015.11.20 09:42 신고 나중에 기회되심 꼭 들려보세요. 함대님 좋아하시는 맛있는 디저트도 많고^^ 쇼핑할 곳도 많고... 이국적인 서양식 건물도 많고 센토사섬도 좋고요. 참 카지노도 꼭 들려보세요. 저희는 시간도 부족하고 해서 안갔는데, 관광객만 입장료가 무료고 현지인은 10만원쯤 내야 들어갈 수 있다는 얘길 듣고 다들 5분이라도 들어갔다 나올걸 하며 후회하더라구요ㅋㅋ
  • lainy 2015.11.20 01:19 신고 저는 다행히 여행지에 가서 아파본 적은 없네요
    하도싸돌아다녀서 한국와서 몸져 누운거 말고는 ㅋㅋ
    홍콩보다 야경이 더 좋다고 하시니 궁금하네요 싱가폴...
  • mooncake 2015.11.20 09:43 신고 한국와서 몸져 눕는 건 기본이고요ㅋㅋㅋㅋ
    저는 여행 가서 자주 아팠어요. 특히 이상하게 중국, 동남아에서 많이 아팠네요.
    화려하긴 홍콩 야경이 더 화려한 것 같은데, 싱가폴 야경은 뭔가 분위기 있는 그런 느낌이었어요ㅋ
  • lainy 2015.11.20 19:42 신고 아니 왜 여행가서 아프신겁니까 ㅋㅋ 웃프네요
  • mooncake 2015.11.21 09:54 신고 걍 서울에서도 원래 자주 아파서ㅋㅋㅋㅋ 여행 간다고 특별히 안아프진 않더라구요^^;;;;
  • 딸기향기 2015.11.20 01:24 신고 오랜만에 왔더니 블로그가 바뀌었네요??!!!! 더 깔끔해졌어요.
    싱가폴 못 가봤는데 사진 보니 넘 가고파요 ㅠㅠㅠㅠ 야경 멋지네요
  • mooncake 2015.11.20 09:47 신고 감사합니당ㅎㅎ
    저도 또 가고 싶어요 싱가폴^^
  • 『방쌤』 2015.11.20 10:48 신고 생각보다 먼 거리가 항상 고민되기는 하지만 야경 하나는 정말 끝내주네요
    가자마자 삼각대를 피게 될 것 같은 불길한 예감이,,,ㅡ.ㅡ;;ㅎ
    혼자서 우와~ 우와~ 탄성을 내지르면서 오바하고 놀고있겠죠,,ㅎ
    저도 여행을 다니면서 몸이 아프면,, 어디에서 그런 힘이 나오는지 어떻게든 꼭 이겨내고,,, 끝까지 놀기의 줄을,, 놓지 않는답니다ㅎㅎ
  • mooncake 2015.11.20 13:32 신고 우와... 방쌤님이 가시면 진짜 환상적인 야경 사진이 나올 것 같아요. 정말 눈으로 보는 것과 차이 없는, 어쩌면 눈으로 보는 것보다 더 멋진 사진을 건져오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저는 진짜.. 실제의 1/50도 못담아낸 사진이라 안타까울 뿐이거든요ㅎㅎ
    저두 여행 중엔 정말 모든 힘을 꺼내서 노는 것 같아요ㅋㅋㅋㅋ
  • 2016.02.03 20:57 비밀댓글입니다
  • mooncake 2016.02.03 21:01 신고 아... 이때 제가 계산엔 관여를 안해서 전혀 모르겠어요. 얼핏 입장료가 있다고 들은 것 같기도 하구요;; 또, 인피니트풀 바로 옆쪽 소파좌석에 앉으려면 한테이블당 당시 환율로 적어도 70만원 정도는 주문해야 한다고 해서 그냥 스탠딩 테이블에서 놀았어요;; 도움이 못돼서 죄송합니다!
  • 2017.03.29 23:03 비밀댓글입니다
  • mooncake 2017.04.05 16:20 신고 여행 때문에 답글 늦어 죄송합니다.
    아이와 함께 출입가능한지 정확히는 모르겠으나, 분위기가 아이들 갈만한 곳은 아닌 것 같아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