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78
Total
1,696,715
관리 메뉴

wanderlust

상해 여행 사진 - 주가각, 예원 옛거리, 상해박물관 본문

외국 돌아다니기/2011.05 Shanghai

상해 여행 사진 - 주가각, 예원 옛거리, 상해박물관

mooncake 2015.11.14 20:18



크루즈 배를 타고 간 샹하이 여행.



상해임시정부청사 앞 거리.



상해 프랑스 조계지



주가각 뱃놀이



주가각은 참 마음에 쏙 드는 마을이었다.




반나절만 둘러본 게 너무 아쉬웠을 정도.



상해 예원 옛거리



시간이 늦어 예원은 못가고 예원앞 옛거리만 걸었다.






당시 매우 꾸졌던 캐논 똑딱이로 나름 최선을 다해 찍은 사진들 ㅠㅠ



사람이 북적북적



어딜 가나 빠지지 않는 스타벅스.

이미 프랑스 조계지의 스타벅스를 다녀왔기에 예원 옛거리 스타벅스는 패스. 






계속 똑같은 사진이 나오는 것 같다면

맞습니다;

그 사진이 그 사진인데 유독 못골라내겠기에...ㅎㅎ



괜히 막 신났던 예원 옛거리 ^^



그리고 완전 신난 내 친구ㅋㅋ

원래 블로그에 인물 사진은 안올리지만 이 사진은 진짜 맘에 쏙 들어서...후훗



그 다음날 간 상해박물관.

큰 기대없이 갔는데 정말 완전 반해버린 곳! 전시물이 완전완전 대단했다!

상해 여행 갔을때 감기랑 기관지염이 걸려있었는데 상해의 매우 나쁜 공기 탓에 기관지염이 악화되었고

엎친데 덮친격으로 상해박물관 전시실이 너무 추워서 컨디션이 점점 더 나빠졌지만

그래도 구경을 포기할 수 없었다.

(친구가 "저 미련한 것ㅉㅉ"하는 표정으로 쳐다봤다ㅠ)


사진엔 없지만 새삼 Nothing new under the sun이란 사실을 깨달았는데,

내가 지극히 좋아하던 유럽의 전통 자기들이 죄다 중국 도자기를 베낀 거라는 사실을 상해박물관에서 알게 되었기 때문이다.

물론 알고는 있었지, 유럽애들이 중국 도자기를 따라 만들었다는 걸,

그래도 그 원형들을 두 눈으로 직접 보는 건 글로만 읽었던 것과는 정말 큰 차이가 있었다.




 방대한 도자기 컬렉션 외에도 또 나를 사로잡은 건 소수민족 전시관.

내가 에스닉 문화 같은 걸 굉장히 좋아해서 정말 재밌게 감상했다.

중국 소수민족들의 의상과 물건들이 가득 전시되어 있었는데 하루만에 다 보기엔 너무 아쉬워서

다음에 상해에 또 오게 되면 그때는 최소 하루는 꼬박 상해박물관에 붙어 있겠노라 다짐했다.

근데 4년이 지났지만 아직 못갔구나...

언젠간 가겠지 뭐ㅋ 기왕 가게 되면 상해 꽃게철에 맞춰 가야지^^



38 Comments
  • sword 2015.11.14 20:35 신고 상해 너무 좋아요
    상해는 시간을 넉넉히 가지고 가고 싶은데 그렇게 잘 안된다는...ㅠ_ㅠ...

    그나저나 크루즈 경험이라니 신기합니다 +_+
  • lainy 2015.11.14 22:23 신고 크루즈 여행이라니 럭셔리해보임다
  • sword 2015.11.14 22:52 신고 비행기가 아닌 크루즈로 국가를 이동해보는건

    일본은 그렇게 해봤는데 중국은 멀어서 엄두가...;;;
  • mooncake 2015.11.16 09:49 신고 레이니님, 실상은 한개도 안 럭셔리했습니다ㅋㅋ
    제가 사실 어제 실상을 보여드리고자 크루즈 사진을 편집하다 지쳐서 나가떨어져버렸지 뭡니까 후훗...
    이게 이탈리아 코스타 크루즈사에서 운영하는 노선인데요, 대개 노후 선박을 아시아 쪽에 투입한다구 하네요. 그래서 시설이 그닥 그렇습니다. 밥도 별로 맛 없었어요ㅠ
  • mooncake 2015.11.16 09:51 신고 소드님/
    상해 크루즈 나름 탈만했어요ㅋㅋ
    인천에서 출발해서 그다음날 제주에 잠깐 내려줬다가, 다시 출발해서 그 다음날 상해에 도착하는데 배 안에 이런저런 프로그램도 많고 해서 지루하진 않았어요^^
    밥도 맛은 없지만 참 자주 줘요. 아침식사, 점심식사, 오후 간식시간, 저녁식사, 자정 간식시간 총 5회... 돼지사육코스입니다ㅋㅋ
  • 아님말지머 2015.11.14 20:39 신고 2년전이지만 상해여행후기를 올려볼까하다 사진들이 넘 구려서 포기했습죠ㅎ 친구분 신난기분이 사진을 뚫고 나오는듯ㅋㅋㅋ
  • lainy 2015.11.14 22:23 신고 표현좋네요 사진을 뚫다 ㅋㅋ 블로그 주인장마냥 댓글 달고있네 -_-;;
  • mooncake 2015.11.16 09:52 신고 아님말지머/ 나는 마카오 여행기 사진 편집하다 짜증나서 때려쳤... 왤케 유난히 사진이 구린거여ㅠㅠ
    그치만 상해여행기 빨리 올려주십셔.

    레이니님/ 저 진짜 빵 터졌어여ㅋㅋㅋㅋ
  • 아님말지머 2015.11.16 21:27 신고 올렸습니다 여행기ㅋㅋㅋㅋ
  • mooncake 2015.11.17 08:42 신고 오 구경가께ㅋㅋ
  • 첼시♬ 2015.11.14 20:56 신고 도자기가 china인 이유가 있죠 역시..ㅋㅋ
    요새 제 취향에는 칠보 가득하고 화려한 청나라 도자기가 멋져보입니다.
    요란한거 좋아하면 늙은거라는데 저도 나이 먹었나봐요...ㅠㅠ
    상해 사진 올리신거 전부다 캐논 똑딱이 사진 맞나요? 색감도 대비도 정말 예뻐요~
  • mooncake 2015.11.16 09:54 신고 오 저도 청나라 도자기 좋아해요! 화사하구 화려하잖아요^^
    이 글에 올린 상해 사진은 전부 캐논 똑딱이에요. 그것도 무려 2007년에 산...ㅋ 전 사진 구리다 생각했는데 첼시님이 색감이랑 대비 예쁘다고 해주셔서 완죤 기분 좋습니다ㅎㅎ
  • lainy 2015.11.14 22:22 신고 얼마나 신났으면 얼굴이 순간이동을 ㅋㅋ
    예원이야 말로 상해에서 가장 중국같은 곳이었죠 상하이 너무 좋아요 또가고싶어요!!
  • mooncake 2015.11.16 09:57 신고 ㅋㅋㅋㅋ저때만 해도 어렸단 생각이 드는 건 왜일까요ㅠ
    샹하이는 정말 매력 넘치는 곳 같아요^^
  • lainy 2015.11.16 21:26 신고 상하이 좋아요 너무 좋아요 또 가고 싶어요 인생여행지에요
  • mooncake 2015.11.17 08:42 신고 와 진짜요? 전 아숩게도 그 정돈 아니였는데ㅠㅠ 몸이 안좋아 그랬나보아요. 한번 더 꼭 가야겠어여ㅋㅋ
  • 단단 2015.11.15 02:11 뭐,뭐라구요? 상해임시정부청사 앞이라굽쇼?
    역사책에 나오는 그 상해임시정부요?

    주가각도 멋지고 예원 앞 옛 거리도 장관입니다.
    버선 끝 닮은 처마 끝자락 멋지게 잘 담아내셨네요.
    문케익 님 때문에 저 여기 여행 가고 싶어졌어요.
    샹하이 하니 영화 색계도 생각 나고... 뭔가 아련합니다.
    늘 저렇게 사람이 많은 건가요?

    여기 <빅토리아 & 알버트 뮤지엄> 도자기 층 구경하시면 똑같은 생각 드실 거예요.
    야, 이 코쟁이들, 죄 베꼈구만 하고... ㅎㅎㅎ

    "완전 신나신 친구"분, 흔들렸어도 얼굴 선 갸름하니 참 예쁘십니다. ^^
    문케익 님도 같이 좀 뵀으면 좋으련만...

    (참, 제가 크롬으로 인터넷질 하는데요, 전엔 안 그랬는데
    아이디 옆 수정 삭제 단추들이 그냥 네모난 상자로만 보이네요?
    크롬 문제인가?)
  • mooncake 2015.11.16 10:00 신고 넵^^ 상해임시정부청사 앞 거리가 아주 아름답습니다. 프랑스 조계지와도 지척이고요. 상해임시정부청사도 한국인이라면(저 특별히 국뽕같은 거 없는 사람임에도) 꼭 가봐야하는 장소라고 생각하고요.

    아마 상해 가시면 마음에 꼭 드실겁니다. 특히 단단님과 다쓰베이더님이 가시면 미식여행이 될 것 같아서 더 기대되네요^^ 사람은 정말,정말, 정말 많습니다. 특히 상해의 명동이라 불리는 남경루는 사람에 치여 돌아다니기가 버겨울 정도여요.

    빅토리아&알버트 뮤지엄도 갔었답니다^^ 물론 시간이 없어 찬찬히 둘러보진 못했지만요(빅토리아&알버트 뮤지엄이 숙소 바로 옆이었는데... 늘 숙소 바로 옆은 오히려 제대로 못보는 것 같아요ㅠ)

    제 얼굴 보면 눈 버리십니다ㅋㅋ

    참, 아이디 옆 수정 단추들이 네모 상자로만 보이신다고요?! 저도 크롬을 쓰는데, 저한테는 동그라미 안의 x 와 동그라미 안의 +로 보이거든요ㅠㅠ 일단 순서는 "삭제, 수정" 그렇습니다!
  • The 노라 2015.11.15 04:46 신고 상해가 참 멋있다던데 한번 가보고 싶어지는 포스팅이예요. ^^
    완전 신난 친구분. 흔들린 사진 속에서도 흘러나오는 미모. 이쁘세요.
    여행의 즐거움이 마구 느껴집니다. ^^*
  • mooncake 2015.11.16 10:02 신고 도시도 고풍스럽고, 맛있는 것도 많고, 즐거운 도시였습니다. 근데 단 하나 공기가 너무 안좋았어요 켁켁. 다시 못가고 있는 것도 사실은 공기가 두려워서...ㅋ
    제 친구 이쁘다고 해주시니 제가 다 즐겁네요. 젤 친한 친구랍니다ㅎㅎ
  • lifephobia 2015.11.15 13:52 신고 저는 상해에 가본 적은 없는데, 중국이 대단하네요.
    우리나라도 저렇게 전통적인 모습이 많이 남았으면 좋으련만..
    중국인들에 대한 여러 편건들이 있지만
    저런 모습은 정말 대단해보여요.
  • mooncake 2015.11.16 14:22 신고 그치요...^^ 중국애들 왜 이럴까 싶다가도 상해박물관 가면 "와 얘네들 진짜 대단한 애들이었구나"라고 생각하게 되더라고요. 상해 가서 진짜 대륙의 기상이 뭔지 깨닫구 왔어요. 뭔가 우리랑 스케일이 다른 느낌...ㅎㅎ
  • 함대 2015.11.15 19:26 신고 상해 한번 가보고 중국에 대한 편견이 싹 사라졌는데 ㅎㅎㅎ
    한번 더 가보고 싶네요 ㅎㅎ 아마 내년 즈음 가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ㅎㅎ
  • mooncake 2015.11.16 14:23 신고 오~~~~ 좋으시겠다~~~~
    저도 가야지 가야지 하는데 4년전에 맛본 상해의 공기오염이 너무 지독했던지라(요즘은 나아졌단 말도 있던데) 엄두가 잘 안나요ㅋ
  • 2015.11.15 21:57 비밀댓글입니다
  • mooncake 2015.11.16 08:48 신고 앗 혹시 설마 이 글 속 사진에 사용한 사진기 물어보시는 건가욧?; 이 사진들은 굉장히 오래된 캐논 똑딱이(익서스 860인가 그랬어요)로 찍은 거에요^^ 혹시 다른 사진에 대해 물어보시는 거라면 카메라는 전부 제각각입니다^^;;;;
  • 라오니스 2015.11.15 22:22 신고 상해에서도 꽃게를 많이 먹는가 보군요 ... ㅎㅎ
    소수민족 관련해서는 저도 한번 만나보고 싶습니다 ..
    상해에서 중국의 과거, 현재, 미래를 모두 느낄 수 있겠군요 ..
  • mooncake 2015.11.16 14:24 신고 네^^ 가을이 상해 게철인데요 한국 대비 저렴하고 싱싱하고 푸짐하고! 아주 훌륭하다구 합니다.
    상해에서 중국의 과거,현재,미래를 모두 느낄 수 있겠다는 말, 완전 딱인데요? 미처 생각치 못했는데 맞아요. 정말 그런 느낌이었어요.
  • 광주랑 2015.11.16 09:16 신고 중국 느낌이 물씬 느껴지는 거리인 것 같아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광주광역시 공식 블로그 '광주랑'에도 많은 방문 부탁드려요 ~
  • mooncake 2015.11.16 14:25 신고 네^^ 역시 그나라 전통과 역사가 느껴지는 곳이 인상에 깊게 남는 것 같아요ㅎㅎ
  • 공수래공수거 2015.11.16 10:32 신고 예원 저기 차 맛이 참 괜찮은곳이 있는데...ㅎ
    상해게 정말 맛있습니다 ㅋㅋ
    저 한자리에서 20마리 해 치웠다는 ...
  • mooncake 2015.11.16 14:25 신고 오, 그렇군요.
    예원에서 마시는 차 정말 각별한 느낌일 것 같아요.
    맛이 없어도 분위기만으로도 좋을 것 같은데 차 맛까지 좋다니...^^
    게를 20마리요? 우와...ㅋ 부럽습니다ㅎㅎ
  • 파라다이스블로그 2015.11.16 13:35 신고 어릴 적 상해에서 10년 조금 안되는 시간동안 살았는데요, 중국의 문화가 확 느껴지는 예원 같은 장소도 좋지만 프랑스 조계지는 참 이색적인 곳이라 생각합니다. :) 특히 요즘에는 개발이 많이 돼서 예쁜 레스토랑이 참 많더라구요. 왠지 고향 같은 곳이라 그런지 더욱 좋은 시간이 되셨길 바랍니다. 잘 보고 갑니다~!
  • mooncake 2015.11.16 14:27 신고 우와. 어릴적 10년 가까이 사셨으면 고향 같은 곳이 아니라 또 하나의 고향이 맞으시겠네요^^ 정말 각별한 느낌이실 것 같아요.
    상해에 뉴욕 런던 못지 않은 근사하구 세련되구 멋진 레스토랑이랑 바가 참 많더라구요. 아, 여행가구 싶어지네요^^
  • noir 2015.11.23 16:51 신고 크흥 크루즈를 타고 상해를 가시다니 낭만적이시네요 ♡
    상해 사진도 낭만적이구요 ㅎㅎ
  • mooncake 2015.11.24 10:01 신고 크루즈 여행이 평생 로망이었어서ㅋ "진짜 크루즈 여행"의 "예비편" 셈치고 함 타봤는데 많은 교훈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ㅎㅎ
    나중에 지중해 크루즈나 중남미 크루즈 할때 준비해가야할 것 고려해야할 것 그런 것들을 좀 알게 된 것 같아요^^
    참, 배에서 잔 시간은 이틀인데, (상해에서 돌아올땐 비행기 탔어요) 제 친구는 어디로도 도망갈 수 없는 느낌이 많이 답답하다구 하더라구요.
  • noir 2015.11.24 10:49 신고 세상에 ㅎㅎㅎㅎ 어디로도 도망갈수없는 답답함.. 크..무섭네요 ㅎㅎㅎ 지중해 크루즈라니 8ㅅ8 상상만해도 감동스러운데요? 역시 생각하시고 계신 여행루트들도 굉장히 낭만적인거 같아요 ㅎㅎㅎ 낭만꾼♡
  • mooncake 2015.11.24 23:05 신고 네ㅋ 배는 크지만, 결국 주변이 다 바다라 그런지 제 친구는 배에서 나갈 수 없는게 갑갑하게 느껴진다고...ㅎ
    헤헤 제가 참 로망은 많은데 다 이룰 수 있을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