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530
Total
1,712,887
관리 메뉴

wanderlust

군산 여행 - 동국사 & 신흥동 히로쓰 가옥 본문

국내 돌아다니기/2014 군산

군산 여행 - 동국사 & 신흥동 히로쓰 가옥

mooncake 2015. 11. 23. 11:18




군산 동국사.

일제 강점기 시절인 1913년에 지어진 한국 유일의 일본식 사찰.

사찰에 들어가자마자 눈에 띄이는 "참회문"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동국사에 아름답게 피어있던 꽃무릇

 


 



 

동국사 뒷편의 작은 숲

 


 

 

동국사에서 키우는 멋진 견공 "동백이"

왜 고개 돌린 사진을 올렸는가. 그것은 다른 사진들은 전부 흔들리거나 초점이 빗나가게 나왔기 때문입니다ㅠ

사람을 참 좋아하더라구요^^ 그리고 오드아이를 가진 녀석이었습니다.


 



 

 

동국사의 전경

여기서 주목하실 것은 양 옆의 신기한 식물들! 뭔가 이국적이고 독특한 느낌의 수목이 많은 절이었어요.

 



 

이제 신흥동 히로쓰 가옥에 가기 위해 발걸음을 옮겨봅니다.

군산엔 예쁜 카페들이 많았어요.

 



 

군산의 골목풍경.

7~8년 전에 "군산여행"가고 싶다고 했더니 군산이 고향인 한 동생이

"언니 군산에 진짜 볼 거 없는데? 왜 거길 가려구?" 라며 매우 의아한 반응을 보였던 적이 있어요ㅋ

물론 대부분 자기 고향엔 다 별로 볼 게 없다구 합니다만ㅋ 이 동생의 반응은 유난히 격해서 기억에 남았었어요ㅎㅎㅎㅎ

아무래도 예전은 지금만큼 관광지 조성이 덜 되어서 그런건가

 

 


 

히로쓰 가옥으로 가는 길에 잠시 들린 고우당



 

담에 숙박 여행으로 군산을 가면, 여기서 꼭 묵어보고 싶어요^^



 

어쩐지 서울의 80년대 느낌이 나는 군산의 골목들
뭔가 막 정겨운~^^

 



 

건물도, 또 앞에 나와 있는 빨간 고추 바구니도 뭔가 다 정겹습니다.

어린 시절로 타임워프한 그런 느낌이 드는 동네.




히로쓰 가옥으로 가는 길의 어떤 주택.

아마 이 곳도 일제시대부터 있던 집인 것 같았어요.

구경하고 싶은 마음이 한가득이었으나ㅋ 남의 집 앞에서 기웃거릴 수는 없어 패스



 

히로쓰 가옥 근처의 카페 "여흥상회"

 



 

드디어 신흥동 히로쓰 가옥 앞 도착!

저는 이 빨간 담이 너무 마음에 들었어요.


 

 

그래서 사진을 찍고, 또 찍고^^



 

히로쓰 가옥에 입장!



 

오래전부터 와보고 싶었는데, 역시나 정말 좋았습니다.



 


 



 


 



 


 



 


 




민트색 색감이 너무 좋아요.


 

 


고풍스러운 전등 하나하나도 멋지구요.





 


 


 


 



 


 



 

부엌




아마도 관리하시는 분이 사용하는 그릇이겠죠?

미세한 생활감이 느껴져 괜히 더 좋은 풍경이었습니다.



 


 



 

복도를 걷고, 또 걷고



 


 



 

일본 가옥 방안의 화로인 "이로리"

전 이로리가 참 좋아요. 어릴때 읽던 동화책 중에 이 이로리에 어떤 할머니가 "단술"을 데워 먹는 장면이 있었는데

그게 참 맛있어보였다는 이유 하나만으로...ㅋ

근데 생각해보니깐 아직도 이로리에 데운 단술을 못먹어봤군요ㅋㅋㅋㅋ



 


 




 


 

 

 

이층에서 바라다본 히로쓰 가옥의 전경



 

2층 다다미 방 풍경

이 분은 모르는 분입니다. 근데 왜 사진에 나왔느냐.

한참을 안나오고 계속 사진을 찍고 계셔서 사진 속에 나오게 찍을 수 밖에 없었습니다.

열명 넘는 사람들이 2층에 올라왔다가 이 분들 땜에 사진 못찍고 내려감...

저두 계속 기다리다가 결국 이분들 나오게 찍을 수 밖에 없었어요.

저도 사진 욕심 많은 사람이니 이해는 합니다만, 그래도 사진 찍으려고 기다리는 사람이 여러명이면 좀 빠져줬다가 다시 찍고 해야 하는 거 아닐지...



 

암튼, 제가 정말 좋아하는 게 "남이 살던 집" "독특한 구조의 옛날집" 구경하는 건데

히로쓰 가옥을 샅샅이 구경할 수 있어서 참 좋았어요^^

요즘은 내부 입장은 안된다고 들은 것 같은데 이게 일시적인건지 계속 그런건진 모르겠지만, 내부 구경을 하고 와서 참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신흥동 히로쓰 가옥 구경을 마치고 나왔습니다.

다시 봐도 마음에 쏙 뜨는 빨간 벽



 


 



 

군산엔 옛날식 독특한 가옥들이 많이 남아 있어 참 좋았어요.



 

그리고 정겨운 군산의 골목길들

점점, 옛날 골목이 사라져가는 요즘 이런 골목길은 참 소중한 것 같아요.



 

송도가 "골목이 없는 도시"라고 자랑하던데 골목이 없으니깐 시원시원하고 길은 찾기 쉽겠지만

그래도 전 골목길이 좋아요ㅎ


 

 

그리고 멍멍이.

군산의 멍멍이들은 유독 더 순둥순둥하고 사람을 잘 따르는 느낌이었는데(물론 제가 만난 애들 한정)

다른 사람들한테 이 얘길 했더니 "설마 지역별로 개 성격이 다를라고" 하면서 비웃음 샀습니다ㅋㅋㅋㅋ




한적한 평일 낮에 거리 곳곳을 걷기 참 좋았던 군산...

(2)편에서 만나요ㅋㅋ

 

38 Comments
  • 단단 2015.11.23 11:35 작년에 다녀오신 곳이라고는 믿기지가 않는 제 어릴 적 동네 풍경.
    동인 수퍼 앞 노란 장판 두른 저 평상 하며, 작은 대문 큰 대문 따로 있는 옛날 집들 하며,
    어릴 때 생각 납니다. 저긴 드라마나 영화 찍어도 되겠어요. 이런 곳이 있었다니...
    동국사, 정말 이국 정취가 물씬 납니다.
  • mooncake 2015.11.23 11:44 신고 정겹고, 과거로 돌아간 듯한 느낌의 도시였어요^-^ 시간이 멈춘 느낌... 군산에서 느끼는 옛 서울의 정취랄까요. 그립고 또 그리웠어요.
    히로쓰 가옥에서는 실제로 영화 촬영도 몇번 했다고 해요.
    동국사는 잠시 일본 여행 간 느낌이...^^
  • 앞뜰의잣나무 2015.11.23 11:44 신고 같은 기와집인데 한국,중국,일본이 그냥봐도 차이가나는게 신기한듯 해요. 일본식 나무바닥은 삐걱거리는 발맛(?)이 일품이죠 ㅎㅎ.
  • mooncake 2015.11.23 11:46 신고 그쵸~^^
    삐걱거리는 일본식 나무바닥 얘기하시니깐, 교토에서 갔었던 니죠조 생각이 나요! 적의 침입을 알아차리기 위해 어떻게 걸어도 나무바닥에서 새소리가 나도록 설계했다는 그 곳이요. 진짜로 복도를 걷는데 아무리 조심조심 걸어도 새소리가 나서 신기했었어요^^
  • sword 2015.11.23 13:55 신고 우와우와우와 이런집이 아직 남아있었군요

    그런데 중간의 밉상.... 아 진짜 사람들이 한참 빤히 쳐다보면 빨리빨리 비켜줘야 하는게 아닌지...;;;;;;;; -ㅅ-
  • mooncake 2015.11.23 14:09 신고 작정하고 사진 촬영하러 오신 분들이었어요^^ 옷도 여러벌 가져오시고... 그니깐 어느 정도 이해는 하는데 정말 한참동안 안비키시더라구요ㅋㅋ 근데 어떤 부분에선 그런 뻔뻔함이 조금 부러울때도 있어요ㅎㅎ
  • 느림보별 2015.11.23 14:48 신고 군산도 가야지 하고 벼르고만 있는 곳이에요.
    그렇잖아도 이번참(?)에 군산+전주 묶어서 갈까 생각중인데, 계속 귀차니즘에 빠져서..ㅎㅎ
    무엇보다 경암 기찻길?
    실제로 보면 길이도 짧고, 볼 거 없다는데, 전 꼭 직접 보고 싶더라고요. 2편에선 볼 수 있는 건가요? 기다리고 있겠숨돠.
  • mooncake 2015.11.23 14:53 신고 오 겨울뵤올님 오랜만이에요!^^
    저 기찻길은 못갔어요ㅠㅠ 당일치기여행이었는데 제가 아침에 늦잠자는 바람에 군산에 일찍 도착하질 못했거든요ㅋㅋ 2편은 사실 별 내용 없어요. 그냥 도시 어슬렁 걷다가 박물관 1곳 + 해양공원 앞 + 이성당 다녀온게 전부...
    저두 한번 더 가야할 것 같아요ㅎ
  • noir 2015.11.23 16:46 신고 군산도 볼거리가 많군요! 일본의 잔재가 아직 남아있는게 가슴이 아프지만 그또한 역사이니 잘 보존해서 두고두고 지켜보며 다시는 그런 가슴아픈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했으면 좋겠네요 .. 믕믕이도 참 구엽네요 >_<
  • mooncake 2015.11.24 09:35 신고 크아.. 사실은 제가 본문에 못쓴 내용인데 누아님이 말씀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군산 굉장히 슬픈 역사를 갖고 있죠ㅠ 일제 수탈의 본거지 중 하나였던...
    멍멍이 귀엽지요?ㅎㅎ
  • 용작가 2015.11.23 16:53 신고 군산에 적산가옥, 일본식 사찰이 있군요. 오드아이 동백이 얼굴을 한번 보고 싶네요. 잘보고 갑니다. ^^
  • mooncake 2015.11.24 09:35 신고 네^^ 제가 다 보진 못했지만 적산가옥이 꽤 많이 남아 있다고 합니다. 동백이 잘생긴 얼굴 제대로 찍어왔어야 하는데 많이 아쉽네요.
  • 함대 2015.11.23 23:40 신고 작년에 다녀오셨군요.
    이제 히로쓰 가옥 내부는 관람을 할 수 없더라고요 ㅠㅠ
  • mooncake 2015.11.24 09:40 신고 넹ㅠㅠ 저번에 함대님 블로그에서 보고 히로쓰 가옥 내부 못들어간다는 걸 안 것 같아요. 사람이 너무 많이 와서 어쩔 수 없었을 것 같긴 한데 아쉽네요.
  • supersystem 2015.11.24 00:28 신고 멋진 사진 잘보고 갑니다^^
  • mooncake 2015.11.24 09:41 신고 방문 감사드려요^^
  • 좀좀이 2015.11.24 07:01 신고 일본식 절과 피안화...순간 텐메이 대기근이 떠올랐어요. 그 이야기가 너무 인상깊어서 일본풍과 피안화가 겹치면 무조건 '텐메이 대기근'만 떠오르네요;;
    군산은 한 번 가보고 싶은 곳인데 계속 미루고만 있네요. 실제 가보면 매우 괜찮을 것 같은데요. mooncake 님 사진으로 군산여행 하고 갑니다 ^^
  • mooncake 2015.11.24 09:51 신고 오~ 저도 좀좀이님 덕에 잊고 있었던 텐메이 대기근 이야기가 떠올랐네요^^ 좀좀이님 군산 여행 정말 괜찮아요 강추드려요! 아, 그리고 1박 조차 하지 않은 곳이지만 군산분들 왠지 막 다 정겹고 푸근하고 그러셨어요ㅎㅎ 좋은 기억으로 남아 있어요^^
  • 공수래공수거 2015.11.24 08:55 신고 저도 군산여행 하고 싶네요
    적산가옥이 많이 남아 있군요
    경북 구룡포에도 많아 남아 있는데..ㅎ
  • mooncake 2015.11.24 09:42 신고 네~ 일제 수탈 현장이 많이 남아있습니다.
    경북 구룡포에도 적산가옥이 많군요?! 슬픈 과거(슬프다는 말로는 부족하지만)이지만 적산가옥 자체는 좋아하는 편이라 구경가고 싶어요!!
  • 콤군 2015.11.24 09:41 신고 오호라.
    고등학교 때 군산이 일제의 미곡수탈 항구로써 주요했다고 배웠는데..
    사찰까지 있었군요.
  • mooncake 2015.11.24 09:43 신고 고등학교때 공부 꽤 열심히 하신 포스가 풍깁니다?ㅎㅎㅎㅎ
  • The 노라 2015.11.24 10:24 신고 사진을 너무 멋지게 찍으셨어요. 필름 사진기로 찍으신 건가요?
    다른 블로그에서도 군산 일본식 가옥들 사진을 본 적이 있는데 Mooncake님 사진이 제일 느낌이 좋아요.
    한국에서 저런 붉은색 벽을 보긴 쉽지 않은데 대범한 저 색도 맘에 들고 주변과도 잘 조화되어서 맘에 들어요.
    어린시절 추억나게 하는 골목길. 거기에 개집에 있는 멍멍이도 눈빛이 순해보여요.
    그래도 개는 개니까 벽에 개조심이 써있을 줄 알았는데 "사무실" 큭큭. ^^*
  • mooncake 2015.11.24 22:59 신고 아, 아니요^^ 이 사진은 파나소닉 루믹스 LX5로 찍었어요. 여행 사진은 대개 이걸로 찍습니다ㅎㅎ
    노라님 칭찬에 제 입꼬리가 씨익 올라간 거 있쬬. 흐흐흐흐흐. 늘 감사합니다^^
    군산에서 만난 개들은 정말이지 다 순하고 사람을 잘 따라서 너무너무 이뻤어요. 놀아주다 뒤로 하고 떠날땐 마음이 아플 정도ㅠㅠ
  • 스토 2015.11.24 12:20 군산에 일본식 건축물이 많다던데 역사적인 자료로도 좋겠네요.
  • mooncake 2015.11.24 23:00 신고 네!!
    군산에 옛 일제시대 건물을 활용해 박물관을 많이 만들어놨더라구요. 저도 시간상 한곳 밖에 못봤지만... 많은 걸 새삼 배울 수 있는 공간이었습니다.
  • 듀듀 2015.11.24 19:18 와 군산여행기! 드디어 올라왔네요 헤헤^^
    저도 작년에 다녀왔었는데 문케익님 사진으로 다시 되짚어보니 좋아요~ ^ ^
    저도 ㅋ동국사 주변에 식물들 좀 특이하게 생겼다고 생각했는데 ㅋㅋ히히 뒤에 숲에 나무들도 이국적이더라구요 ㅋㅋ
    제가 갔을 때 동백이는 집에 숨어서 안나와서 ㅠㅠ 힝..ㅋㅋ
    집 사이로 살짝 보기만 했었어요 ㅎㅎ
    문케익님 사진본. 군산이 그리워지네요 다시 가고 싶어요^^ ~~~~~
  • mooncake 2015.11.24 23:01 신고 일년 이상 지나면 좀 뭐하니 베어트리파크도 그렇고 몇몇 곳은 올해 안에 정리했음 좋겠는데 될지 모르겠어요. 그래도 요즘은 블로그 정말 열심히 하구 있는데...ㅎ
    동국사 진짜 식물들, 나무들 특이한 거 많았죠?!
    전 동백이랑 한참 놀다왔는데^^ 녀석 보고싶네요.
    저도 군산 사진 보니깐 막 그리워져요. 또 가고 싶어요!!!!
  • 아님말지머 2015.11.25 21:07 신고 나도 필름사진으로 찍은 줄! 빨간벽 사진 나도 맘에 들어~
    우리나라에 저런곳이 있었구나~꼭 가봐야쥐!
  • mooncake 2015.11.27 09:41 신고 포토스케이프 필름 필터를 퐉퐉 사용해서 그런가보아요ㅋ
    웅 군산 조아~^^
    여유롭게 동네 거닐기 좋은 것 같아.
    날씨 좋을때 꼭 가보아~^^
  • lifephobia 2015.11.26 08:10 신고 군산은 정말 매력있는 곳 중 하나인 것 같아요.
    히로쓰 가옥이 요즘에는 입장이 안된다는 건 몰랐네요 ㅋ
    그나저나 평일에 이렇게 멀리 가셨다니, 우와~
  • mooncake 2015.11.27 09:42 신고 평일에 하루 쉬게 되어서 갔는데, 제가 늦잠 자는 바람에 늦게 도착해서 오래 못있고 올라와야했어요ㅋ 그래서 별로 본 게 없어요ㅎㅎ 그래도 작년에 가서, 히로쓰 가옥 내부 보고온 게 참 다행인 것 같아요!
  • Normal One 2016.06.19 16:44 신고 엇!? 이 땐 안에 들어갈 수 있었군요!? ㅜㅜ 부럽..

    근데 저 분은 눈치도 없나 왜 죽치고 앉아있는...;;;
  • mooncake 2016.06.19 16:55 신고 넵! 저도 안에 들어가 볼 수 있을때 다녀와서 참말 다행인 것 같아요.
    저분들이 작정하고 사진 찍으러 오신 것 같긴 한데 음 정말 너무 심하게 독차지 하고 있어서리... 그담엔 또 초원 사진관에서 마주쳤는데 또 한참 독점할 기세를 보이셔서 저는 초원 사진관은 아예 스킵했네요;;
  • Normal One 2016.06.19 17:44 신고 그럴 땐 절 데리고 가셨어야(...) 제가 모나서 그런지 몰라도, 앞에서 너무 잡아먹는다 싶으면 헛기침 콤보 날리면서 지긋이(???) 지속적으로 쳐다봅니다 ㅋㅋㅋㅋ...... 그러면 그 쪽에서 알아서 눈치 채더라구요 ㅋㅋㅋ
  • mooncake 2016.06.19 17:45 신고 ㅋㅋㅋㅋ멋지신데요?! 근데 사실 저도 나름 눈치 드렸는데 그게 넘 약했는진 모르지만 쨌든 1도 신경 안쓰더라구요ㅎㅎ
  • Normal One 2016.06.19 17:49 신고 아으.. 그런 사람들 제가 다 답답하네요 ㅜㅜ 그냥 사람이 많아서 우르르 몰려다니는 거야 어쩔 수 없다지만, 저런 건 좀 배려를 해야하는데... ㅂㄷㅂㄷ
  • mooncake 2016.06.19 18:05 신고 옷도 잔뜩 싸갖고 와서 갈아입으면서 촬영하시더라구요...
    아마 그래서 평일에 오신 것 같긴 한데
    그분들 촬영하느라 사진 못찍고 우르르 내려간 분들은...ㅠ.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