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0
Total
1,814,512
관리 메뉴

wanderlust

공덕/경의선 숲길 공원 즉석떡볶이집 고양이 부엌 본문

먹고 다닌 기록

공덕/경의선 숲길 공원 즉석떡볶이집 고양이 부엌

mooncake 2016. 10. 24. 22:00

또 먹으러 간 즉석떡볶이ㅋ​


마포/공덕/경의선 숲길 공원 옆에 위치한 고양이부엌.


가게 분위기는 깔끔깔끔​​


메뉴판이 귀엽다. ​


그리고 사진은 별로 찍지 못했지만 고양이 부엌이라는 이름답게 고양이 관련 소품이 가득^^


고양이부엌의 떡볶이는 매운맛의 고양이, 중간맛의 반반, 그리고 짜장소스 3종 중에서 고를 수 있는데 우리는 반반을 택했다 거기에 우동 사리와 계란과 만두와 김말이 추가.​


김말이와 야끼만두. 어쩌면 김말이 때문에 떡볶이를 먹으러 가는 건지도 모를...ㅎㅎ


약간의 기다림 끝에 드디어 떡볶이가 나왔다. 콩나물과 건새우가 가득한 즉석떡볶이 비주얼이 다소 특이해보였음. 물론 평소와 달리 우동 사리를 고른 탓도 있을테고. ​


보글보글 익어가는 떡볶이.


그리고 적당한 시점에 김말이와 야끼만두 투하. 드디어 완성.

맛은? 콩나물과 건새우와 조개 덕에 칼칼하고 시원한 국물 맛이 독특했는데, 실수로 너무 졸인 건지 떡볶이가 많이 짜서 양껏 먹을 수가 없었다 ㅜㅜㅜㅜ 그리고 우동 사리도 그닥 성공적이지 못했다. 반반소스도 약간 맛이 애매한 느낌. 결국 너무 짜서 (평소답지않게) 떡볶이를 1/3 이상 남기고 밥도 안볶아먹고 그냥 나왔는데 아무래도 다시 한번 가서 그땐 일반 떡볶이 소스에 라면 사리, 그리고 너무 졸아들지 않게 적당히 익혀 먹어봐야할 듯...ㅋ

1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