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180
Total
1,586,226
관리 메뉴

wanderlust

쉐라톤 디큐브 로비라운지바 애프터눈티 본문

먹고 다닌 기록

쉐라톤 디큐브 로비라운지바 애프터눈티

mooncake 2018.07.29 16:20


쉐라톤 디큐브시티 로비라운지바의 애프터눈티.
2018년 여름 버젼인 스윗 서머 애프터눈티 세트. ​


금요일 오후, 무더위를 뚫고 쉐라톤 디큐브시티까지 애프터눈티를 먹으러 갔다. 쉐라톤 디큐브시티의 애프터눈티는 예전부터 가성비 훌륭 & 맛은 없음;;으로 유명해서 과연 얼마나 맛이 없는지 직접 확인하러 갔음ㅋㅋ ​


41층에 위치한 로비라운지바. 쉐라톤 디큐브시티에선 아파트만 보여서 낮 시간엔 딱히 뷰라고 할 건 없다. 그냥 41층 높이까지 날라다니는 잠자리를 보고 신기해했음ㅎㅎ​


어차피 다 못먹을 걸 알기에 애프터눈티 1인분에 음료만 추가할까 고민하다, 애프터눈티 세트 2인분 주문.

음료을 뭐로 할까도 상당히 고민이 되었다. 애프터눈티를 성공적으로 먹으려면 아메리카노나 홍차가 정답이겠지만 여름 한정판 스윗 서머 콜라다의 맛도 궁금했기에... 결국은 두명 다 스윗 서머 콜라다로 결정. 향도 좋고 비주얼도 이쁘도 맛도 좋았기에 후회없는 선택이었다. 다만 알콜이 약간 들어 있어 술에 약한 나는 중간에 약간의 취기를 느꼈다;;​


오랜 기다림 끝에 애프터눈티 등장!
결론부터 말하자면, 가격 대비 맛이 나쁘지 않았음. 5성급 호텔 로비 라운지에서 음료만 마셔도 1-2만원대인데, 22,000원에 이 정도로 다양한 구성으로 제공되는 애프터눈티 세트가 엄청 맛나길 바라는 쪽이 오히려 과한 욕심이 아닌지...

물론 예전에 하도 맛없다는 평이 많아 개선된 건지도 모르겠지만ㅎㅎ

그래서 애프터눈티 세트 자체는 가격 대비 만족이었는데, 다만 식기에 설겆이가 되지 않은 립스틱이 묻어 있어 교환해야 했다던지(아휴... 이건 정말...) 주문 후 애프터눈티가 나올때까지 30분 이상 걸린 점 등 서비스에서 아쉬운 부분이 많았다. ​


내가 제일 처음 먹은 건 패션 크림 롤케이크.
이때만 해도 11종 모두를 일일이 사진 찍고 리뷰도 자세히 쓸 ​생각이었으나...


점점 귀찮아짐ㅋㅋ
애프터눈티에서 연어와 핫도그를 먹은 건 정말 처음이었는데 의외로 나쁘지 않았다. 오히려 연어초밥이 두개 뿐이라 아쉬웠다. 내 친구도 연어초밥이 정말 맛났다고ㅋㅋㅋㅋ​


코코넛 망고 베린도 맛나게 먹었다.
그리고 이 이후부터 사진 찍기가 귀찮아져서, 그래서 준비했다.


상세 메뉴는 이 사진을 참고하시라ㅋㅋ​


샴페인 라즈베리 볼도 맛있었는데 이걸 먹을때쯤엔 이미 한계에 달해 있어서, 스콘, 당근케익,로즈마리케익,망고딸기무스케익,카페모카타르트는 거의 맛만 보고 끝냈다. ​아니 이럴 거면 애프터눈티 왜 먹으러 가냐고;;​​

​내 친구는 애프터눈티 세트 젤 위칸에 있던 이 카페모카타르트가 제일 맛났다며, 그런데 제일 마지막에 먹어서 조금밖에 못먹은 것이 너무 안타깝다고 했다. 사실 우리의 "양"만 놓고 보면 2인이 1세트만 먹는 게 맞긴 한데, 그러면 또 나눠 먹기 애매한 것들은 아예 맛도 보기 힘들 수 있어서ㅎㅎ 조금 아깝지만 그래도 1인 1세트 하길 잘했다고 생각했다.

스윗 서머 콜라다 대신 아메리카노를 주문하고 중간에 리필을 받았다면 필시 이것보단 더 많이 먹을 수 있었을텐데ㅋㅋ

이렇게 당분섭취의 한계에 도달할때까지 애프터눈티 셋트를 먹어댄 우리는 "근데 애프터눈티 셋트 먹다보면 꼭 떡볶이가 먹고 싶어지지 않아?"라고 수다를 떨다가 정말로 떡볶이를 먹으러 갔다...ㅋㅋ

쉐라톤 디큐브시티 애프터눈티 셋트 리뷰는 이 것으로 끝.

18 Comments
  • 공수래공수거 2018.07.30 07:22 신고 오..이렇게 먹을수도있군요
    이런건 전 처음 봅니다
    사진으로 남겨 놓으니 정말 이렇게 해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듭니다 ㅋ
  • mooncake 2018.07.30 18:21 신고 비주얼이 아주 근사하죠?ㅎㅎ
    다 못먹을 걸 알면서도 가끔씩 즐기고 먹고 싶어져요^^
  • kangdante 2018.07.30 09:07 신고 고층이라 전망이 좋네요
    먹음직스럽습니다
    여유롭고 시원한 하루되세요.. ^.^

  • mooncake 2018.07.30 18:21 신고 여유롭고 시원한 하루 => 요즘 날씨엔 정말 최고의 덕담인 것 같아요. 감사합니다. 오늘 하루 고생 많으셨어요. 편안한 밤 되시길^^
  • 잉여토기 2018.07.30 16:02 신고 41층 창으로 보는 도시 조망이 멋지네요.
    맛있게 먹으려는데
    그릇에 립스틱 묻어있으면 기분이 팍 상하겠어요.
  • mooncake 2018.07.30 18:22 신고 넵ㅜㅜ
    그릇은 아니구 포크였는데요 정말 당황...ㅜㅜㅜㅜ
    직원분이 미안해하지도 않고요. 서비스는 좀 별로였어요.
  • 밓쿠티 2018.07.30 17:16 신고 아이고 립스틱 묻어 있는 그릇이라니 대체 어떻게 하면 립스틱이 묻어 있을 수 있는 것인지도 의문이고 음식 서빙할 때 보지 못한 것도 참 그렇네요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래도 악명?에 비해 생각보다 맛이 괜찮았나봐요 ㅋㅋㅋㅋ저도 여기 예쁘고 사진은 정말 잘 나오는데 맛은 별로라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거든요 ㅋㅋㅋㅋㅋㅋ1인분만 주문해서 먹어보는 정도로는 괜찮을 것 같아요^^
  • mooncake 2018.07.30 18:24 신고 글게요. 그릇은 아니고 원래 세팅되어 있던 포크에 와인빛 립스틱이 묻어 있었어요. 설거지를 대충 하나봐요ㅜ 밖에서 먹는 음식이야 다 그런거지, 할래두 역시 좀ㅜ

    저두 워낙 맛없다는 말 많이 들어서 이제서야 가게 된건데 기대가 없어서 그런지 몰라도 나쁘지 않았어요ㅎㅎ 가을이나 겨울에 메뉴 바뀌면 또 갈지도 모릅니다ㅋㅋ
  • ssong 2018.07.31 18:38 맛없음을 확인해본 1인 여깄습니다
    그때랑은 구성이 좀 달라서 더 맛있어보이긴하네?
    후식으로 떡볶이라니 역시 머싯쒀
  • mooncake 2018.08.03 15:51 그, 단품 하나하나가 엄청 맛있진 않지만, 예전 다른 후기에서 본 것처럼 맛이 없지도 않았어. 그냥 평범한 케익맛?ㅋㅋ달다구리맛?ㅋㅋ

    애프터눈티 먹을때마다 맨날 떡볶이가 땡겼지만 진짜 실행해본 건 이번이 처음이였는데 막상 떡볶이를 먹으니 영.. 아니였어.. 흑흑흑
    담엔 그냥 참아야지 ㅋㅋ
  • esther 2018.08.01 23:20 가성비 정말 최곤데요.
    도쿄에서 호텔의 애프터눈티 셋트는 3500~4000엔이 보통인데
    이렇게 많이 나오지도 않아요.
    먹는 것 보다는 보러 갔다는 말이 맞는 듯 ㅎㅎ
  • mooncake 2018.08.03 15:52 그쵸 서울에서도 다른 5성급 호텔의 애프터눈티는 대략 4~5만원대 가격으로 형성되어 있는데, 쉐라톤 디큐브시티 평일 애프터눈티 가격이 워낙 저렴합니당ㅎㅎ (예전엔 더 쌌어요. 17,800원 막 이랬어요!)
    평일에 일부러 휴가 내고 가야하구 또 맛이 워낙 없다는 평이 많아 이제서야 가게되었는데 저는 나쁘지 않았어요. 워낙 기대가 낮아서였을까요?^^;;
  • morgenroete 2018.08.06 04:34 양이 정말 엄청나네요
    단거 매일 즐기는 독일인들도 혼자는 다 못먹을것 같아요^^
    고층빌딩이 없는곳에 살아선지
    41층에서 커파를 마실 수 있다는 자체 하나만으로도 한번쯤 가 보구싶네요 ㅎㅎ
  • mooncake 2018.08.07 08:43 신고 오~ 저는 반대로 고층건물 없는 곳에 가면 시야 가리는 게 없어서 넘 좋더라구요^^ 특히 네덜란드처럼 산도 없는 곳에 가면, 어딜 가나 저 멀리까지의 풍경이 다 보여서 너무 신기해요ㅎㅎ
    애프터눈티는 평범한 한국사람이 혼자 1인분 다 먹긴 힘들 것 같구, 둘이 하나 혹은 셋이 하나+음료 2잔 추가하는 게 나을 것 같아요^^ 저도 단 거 참 좋아하는데 애프터눈티는 끝까지 먹어본 일이 없네요ㅎㅎ
  • 단단 2018.08.17 11:08 꽈당.
    아프터눈 티 즐긴 뒤 떡볶이 자시러 가셨다고욤?
    저희도 만둣집 갔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문케익 님 글 보고 삘 받아서 엄마 모시고 셋이서 여기 다녀 왔답니다.
    (셋이서 저걸 세 개나 시켰습니다. >_<)
    덕분에 즐거운 경험했습니다.
    재료가 좀 많이 겹쳐 금세 지겨워져서 그렇지 차음식들은 다들 맛있었어요.
    핫도그 기발하죠. 높이 쌓은 클럽 샌드위치류보다 먹기 오히려 편했는데,
    여건이 안 돼 촉촉한 티 샌드위치를 낼 수가 없다면 이렇게 먹기 편하면서 맛있고
    동심을 자극하는 재미있는 음식을 내는 게 좋겠다는 생각 했습니다.
    어제 다녀와서 방금 리뷰 글 쓰기를 마쳤는데 글 쓰면서도 느끼하고 달아요.
    저는 조금 있다가 떡볶이를 사다 먹기로 마음 굳혔습니다. ㅋ
  • mooncake 2018.08.17 20:25 신고 오, 애프터눈티 뒤의 만두는 어떠셨나요?
    저희는 미미네 떡볶이에 가서 떡볶이와 오징어튀김을 시켰는데 생각보다 이게 애프터눈티 뒤에 먹기 어울리는 음식은 아녔어요ㅜㅜ

    쉐라톤 디큐브의 애프터눈티, 먹다먹다 결국 지쳤는데, 단단님 말씀 듣고 보니 이게 재료와 질감의 중복 때문에 더 그랬을수도 있군요. 아무튼 당시엔 "앞으로 1년은 애프터눈티 안먹어도 될 듯"이라고 중얼거렸어요ㅋㅋ

    참, 애프터눈티의 핫도그 저도 참 재밌고 신선했어요^^ 여전히 호평보단 악평이 훨 많은 쉐라톤 디큐브 애프터눈티지만, 시즌 바뀌면 다시 한번 가보고 싶어요. 근데 계속 가격을 야금야금 올리고 있어서 앞으론 어떨지... 저같은 직장인은 평일에 가려면 휴가를 내야하니, 가격이 더 오르면 휴가까지 내고 가진 않을 것 같아요.
  • 듀듀 2018.09.07 14:04 꺄 문케익님 저 넘 오랜만에 들렀쥬 ㅠㅠㅋㅋ헤헤
    업데이트 된 글이 가득이라 기대하며 하나씩 읽어야지~ 하고 있어요^^
    가격대비 구성도 괜찮아보이고
    비주얼도 완전 좋아요!ㅎㅎㅎ
    뭔가 3-4시간 수다떨며 엄청 느긋하게 다 먹어치우고 싶은데 ㅎㅎ
    양이 엄청나긴 하네요 1인세트 혼자 먹기에도 ^^;;ㅎㅎㅎ
    저 아직 쉐라톤 디큐브는 숙박하러 간적 없는데 담에 한번 꼭 가보고 싶어요 ㅎㅎ
    근데 얼마나 맛없는지 확인하러 가셨다고 하셔서 빵터졌잖아요 ㅋㅋㅋㅋ
    아하하..ㅎㅎ생각보다 괜찮게 드신 것 같아서 다행이기도 하고요^^
    애프터눈세트에서 제일 맛있는건 연어초밥!>_<;;ㅎㅎ
  • mooncake 2018.09.07 17:57 신고 우와아아아앙 듀듀님!! 이게 얼마만이어유 덥썩!!
    저도 여유있게 달다구리 먹으며 수다 떨어야지 했는데, 1시간 반여만에 질려버렸... 근데 이건 음료를 커피나 홍차로 안고른 탓도 클 것 같아요ㅎㅎ 글구 짭짤한 맛 나는 메뉴가 좀 더 많았더라면... 연어초밥이 유독 맛나게 느껴진 이유도 그게 한몫할거에요^^

    가격 생각하면 맛없다고 까이는 게 정말 이해가 안됩니다. 요즘 좀 핫하다는 카페 가면 케익 8천원이 보통이잖아용 그런 곳 가격 생각하면 여긴 진짜 가성비 최고 +_+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