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83
Total
1,604,695
관리 메뉴

wanderlust

제주도 한경면 카페 미레이나 본문

먹고 다닌 기록

제주도 한경면 카페 미레이나

mooncake 2018.12.11 08:30


제주도 한경면 카페 미레이나


지난 6월 제주도에 갔을 때, 시간 관계상 아쉽게도 밖에서 외관만 보고 돌아섰던 미레이나!

 안에 꼭 들어가 보고 싶어서 주변 사람들이라도 다녀왔으면 싶었지만,

이후 제주도에 놀러간 주변 지인들은...


- 원래 제주도가 고향인 지인 : 이 친구는 제주시 집에 가면 원래 멀리 안돌아다님 ㅜ.ㅜ

- 일정상 한경면 근처에 가지 않은 지인들

- 한경면 주변에 갔지만 어린아이가 있는 지인들 (미레이나는 노키즈존임)

등등이라 미레이나를 권해줄 수 없었다.


그러다 3개월만인 지난 9월, 친구가 미레이나에 가서

"여기 너무 좋다"며 미레이나 사진을 잔뜩 찍어서 보내줬다 : ) 


그래서 이 글에 있는 사진들은 전부 친구가 찍어서 보내준 것이다.

내가 찍지 않은 사진으로 블로그에 후기를 쓰는 것은 처음이다.

그만큼 (밖에서만 보았음에도ㅜ.ㅜ) 마음에 쏙 들었던 카페.

미레이나에 대신 가줘서 정말 고맙다고 했더니

친구는 근사한 카페를 알려줘서 자기가 고맙다고ㅋㅋ

히히... 이 훈훈한 순간^^


음료랑 디저트도 맛있고

가게도 참 예뻤다고 한다.

또, 정말 운이 좋게도 친구가 마침 이 카페를 방문한 날이

미레이나 주인 부부가 장거리 여행을 가느라 가게를 비웠다가

다시 문을 연 첫날이었다고ㅎㅎ


참고로 내가 썼던 미레이나 이야기과 사진은 이 쪽에 있다

(1) 제주 여행기 - 둘째 날 : 위미리, 산방산, 협재... 난 누구 여긴 어디

(2) 네츄라 클래시카 열일곱번째롤 - 제주 여행




내가 가게 내부를 궁금해했더니

친구가 참 꼼꼼히도 가게 구석구석 사진을 찍어 보내줬다.

각 코너마다 분위기가 다채롭고

곳곳에 놓여있는 가구와 소품들도 다 예쁘다.



한경면처럼 조용하고 아름다운 바닷가에

나의 취향을 잔뜩 녹여낸,

맛난 커피와 디저트를 파는 가게를 열면 얼마나 좋을까


하지만 어디까지나 로망일 뿐 수지타산이 맞게 운영할 자신은 없으므로;;

다른 사람이 이뤄낸 로망을 구경하는 것으로 만족해야지 : )






바깥 테라스에서 찍은 풍경.


건물 조형이나 색감이 상당히 이국적인 분위기의 카페다 : )

얼핏 보면 외국 같음.






너무 예쁜 카페 미레이나.

나도 다음엔 꼭 직접 다녀와야지 : )


1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