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0
Total
1,666,556
관리 메뉴

wanderlust

정말 맛있는 파스타집 - 한남동 파올로 데 마리아 본문

먹고 다닌 기록

정말 맛있는 파스타집 - 한남동 파올로 데 마리아

mooncake 2015.01.04 22:52

서울 시내에 정말로 많은 파스타집이 있지만 맛은 거기서 거기.

몇년전에 비하면 어느 정도 맛의 상향평준화가 이뤄져서 왠만한 가게에 가도 적당히 맛있는 파스타를 먹을 수는 있으나, 

"정말 맛있는 파스타"를 먹기란 쉽지 않다.

하지만 이 곳만큼은 "정말 맛있는 파스타집"이라고 자신있게 말할 수 있다.

한남동 파올로 데 마리아.

가격이 살짝 부담스럽고 직원들이 미묘하게 고자세인 것만 빼면 파스타는 정말 기가 막히게 맛있는 집이다.

(내 주변분은 아예 대놓고, 아 그 거만한 레스토랑 말야?라고 얘기함ㅎㅎ)



다양한 종류로 구성된 식전빵.

하나같이 다 맛있음ㅎㅎ



간단한 전채.

무슨 치즈인지도 모르고 또 맛나게 먹음.

난 아무래도 치즈바보인 듯..ㅎㅎ



Tagliatelle alla Bolognese (볼로냐식 토마토 미트소스의 탈리아텔레)

파올로 데 마리아는 전부 생면을 사용해서 풍미가 좋고 참 맛있음



Galletti verdi alla crema di limone e gamberi (레몬크림과 새우를 곁들인 녹색 갈레띠)

이 파스타, 정말정말 맛있음. 강추...!

파올로 데 마리아에 가면 이 파스타는 꼭 먹어봐야함^^

일단 갈레띠 파스타 자체가 국내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게 아니라서 더 맛있게 느껴지는지도 모르겠음ㅎㅎ



피자는 Cinque Formaggi e mele (다섯종류의 치즈와 사과 피자) 


그리고 무엇보다도 이 곳의 디저트 트롤리가 엄청난 포스와 맛을 자랑하는데

아쉽게도 이날은 배가 불러서 디저트를 먹지 못했다.



순천향대학병원 뒷쪽 골목의 이층 가정집을 개조해서 만든 파올로 데 마리아.

다음엔 파스타만 먹지 말고 광어 요리라던가 농어 요리라던가 아님 코스 요리라던가

를 먹어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 캬캬캬...


10 Comments
  • 단단 2015.01.05 05:24 미묘하게 고자세인 직원들만 아니면 좋겠는데요.
    음식은 일단 눈으로 봤을 때 제대로인 듯요. 꿀꺽 +_+
    피짜도 까맣게 탄 부분이 있는 걸로 보아 화덕에 굽는 듯하고
    파스타도 국물 흥건하지 않은 것이 이태리식 맞는 것 같고
    치즈는... 직접 맛을 보지 않아서 모르겠는데요,
    (이태리 식당이니 이태리 치즈를 냈을 거라는 전제하에 셜록식 '디덕션'을 해보자면)
    눈으로 봤을 때는 탈레지오taleggio나 폰티나fontina 계통이 아닐까 싶네요. ㅋ
    표면이 촉촉 맨들맨들하고 끝이 힘을 받았을 때 부서지지 않고 탄력있게 꼬부라진 걸로 보아
    반경성이나 반연성 치즈 같아 보이는데
    껍질을 벗기고 속살만 냈으니 껍질이 먹을 만하지 않다는 소리.
    탈레지오도 껍질에 모래알 같은 게 지근거려 보통은 도려내고 먹거든요.
    먹어보지도 않고 아는 척 잘난 척 하다니, 이러다 틀리면 어쩌려고.
    쪽팔리기 전에 얼른 도망가잣. =3 =3 =3
  • mooncake 2015.01.05 09:44 신고 네~ 이탈리아 정부 공식 인증을 받은(그런 제도가 있나봐요;;) 쉐프가 있는 이탈리안 레스토랑은 우리 나라에 몇 곳 안되는데 그 중 한곳이라고 하더라고요ㅎㅎ 암튼 피자, 파스타만 먹어봤지만 제대로 한다는 느낌. 또 가서 먹고 싶은 식당이에요^^

    그리고 단단님 역쉬! 치즈탐정 같으셔요~^^ 치즈의 국적, 질감, 먹는 법까지 아울러 추리를 하시다니.. 멋지십니다!
    사실 레스토랑에서 모르는 치즈가 나오면 이건 무슨 치즈냐?고 묻고 싶은데 그런 거 물어보면 몹시 당황하거나, 주방에 가서 물어보고 와야겠다는 직원분들이 대부분이라 괜히 번거롭게 하는 것 같아 잘 못여쭤보겠더라고요 ㅠㅠ
  • 듀듀 2015.01.05 10:07 우와 ㅠㅠ 레몬과 크림새우를 곁들인 녹색 갈레띠...완전 맛나보입니다 허억 했어요..ㅋㅋㅋ
    갈레띠 파스타 한번도 못먹어봤는데 이런곳이 있었네요 ~~ 피자도 완전 맛나보이고요 ㅎㅎ
    정말 요즘 파스타 어딜가나 다 무난히 맛있는 음식이기도하고 식당도 워낙 많아서
    이런 파스타집 찾기 힘든데 ㅋ문케익님 덕분에 맛난 파스타집 알아가네요~^^
    파스타 말고 다른요리들도 있나봐요~ 저도 담에 꼭 가봐야겠어요^^ ~
  • mooncake 2015.01.05 10:36 신고 네... 갈레띠 파스타 정말 맛있어요. 다른 곳에서 쉽게 볼 수 없기도 하고요ㅎㅎ
    무난하게 맛있는 파스타들이 식상하다면 이 곳 강추합니다.
    여기 코스요리는 1인당 6만원 정도인데, 좋은 일 생기면 먹으러 가려고요 ㅋㅋㅋㅋ
  • momo__ 2015.01.06 01:14 신고 녹색 갈레띠 맛이 넘 궁금해졌어요>< 그리고 생면이라는 점에서 관심이 가네요:-)
  • mooncake 2015.01.07 00:07 신고 네~ 색다른 맛인데 참 맛있었어요ㅎㅎ 레몬 크림이 상큼하고.. 새우와의 조화도 좋고^^
  • 임팩타민 2015.01.06 10:26 신고 녹색 갈레띠.. 사진만 보고 뭐지? 했는데 파스타였군요!
    맛이 엄청 궁금해요 꼭 먹어보고 싶어요 ㅎㅎ
  • 광주랑 2015.01.06 20:28 신고 안녕하세요 광주공식블로그 광주랑입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광주랑 블로그에도 한번 들러주세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 방문자 2015.04.03 13:15 비추입니다.
    솔직히 스파게티 몇 종류랑 깔죠네는 맛있어요. 근데 피자는 탄 맛이 많이 느껴져요.
    그런데 비싸기도 엄청 비싸고 달라고도 안했는데 스파클링 워터, 디저트 주냐고 물어보면서 주라고 하면 다 비용 추가되는거에요.
    사기당한 느낌도 들고 정말 기분 나쁩니다.
    여사장도 불친절하게 응대하면서 당연하듯 말하는게 더 어이 없었어요.
    여기보다 맛있는 파스타집 많이 있으니 안가셨으면 좋겠어요.
    개인적인 감정 전혀 없이 동료들이랑 갔다가 느낌 점 올려요. 참고하시면 좋겠어요.
  • mooncake 2015.04.05 17:09 신고 저도 본문에 적은 것처럼 직원분들 응대는 좀 아쉬운 부분이 있다 여겨졌어요. 냉랭한 느낌이라해야 할지ㅎㅎ 저만 예민하게 느낀 건 아니였군요.
    스파클링 워터랑 디저트 부분은 이탈리아식으로 가게 운영을 하다보니 한국 정서랑 잘 맞지 않아 발생한 일인 것 같네요. 방문자님 마음 푸셔요~
    파스타는 확실히 맛있긴 한데, 가격 만큼의 서비스는 제공하지 못하는 곳인 것 같아 살짝 아쉽네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