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78
Total
1,696,715
관리 메뉴

wanderlust

파리바게뜨 애플 시나몬 파운드 케익 + 브라질산 다이소 접시 본문

오후의 간식시간

파리바게뜨 애플 시나몬 파운드 케익 + 브라질산 다이소 접시

mooncake 2015.02.22 17:01



포장이 마음에 쏙 드는 파리바게뜨 애플 시나몬 파운드 케이크. 포장이 예쁘다!!!!! 

갑자기 파운드 케이크를 구입하게 된 이유는 어제 집에 오는 길에 기한이 다 된 것 같은 파리바게뜨 기프티쇼가 생각 났기 때문. 핸드폰 메세지함을 뒤적뒤적했더니, 딱 기한이 어제까지인(2월 21일) 기프티쇼가 나타났다



으아... 하마터면 또 못쓸뻔했다;;; 각종 쿠폰, 기프티콘, 할인 등등 못쓰고 날리는 일이 다반사인 나 T.T 이번엔 지나기 전에 발견해서 정말 다행이었다ㅋ 근데 왜 하필이면 좋아하지도 않는 파운드 케익을 샀느냐. 딱히 땡기는 빵도 없었고, 또 어제 비도 오고 해서 짐을 늘리기가 싫었기 때문에, 가방에 쏙 넣어올 빵을 찾다보니 그렇게 되었다. 게다가 포장도 예쁘고^^



근데 집에 와서 보니 2,21 밤에 샀는데 기한이 2.22 까지다;;; 살짝 당황;;;  설 연휴 전에 생산된 제품인가보다. 



어쩔 수 없이 바로 먹어야겠구나 싶어서 오늘 개봉!

그냥 평범한 파운드케이크의 외관.

참, 접시는 다이소에서 구입한 브라질산 스톤웨어 접시^^ 듀듀님 블로그에서 보고 반해서 구입했다. 인기가 많아 다 팔린건지 아님 원래 매장에 잘 안갖다놓는건지, 한 매장엔 아예 없었고 또 다른 매장엔 딱 한 장 남아 있길래 잽싸게 구입. 딱 포르투갈 아줄레주를 떠올리게 하는 무늬라 마음에 쏘옥 들어서 한장 더 사놓고 싶은데 아쉽다. 다음에 다른 다이소 앞으로 지나게 되면 꼭 들어가봐야지.



애플 시나몬 파운드 케익은 꽤 먹을 만 했다. 이름 그대로 아주 정직한 애플 시나몬 케익이었다. 포장을 열자 사과 향기와 계피 향기가 가득했고 아주 촉촉하고 부드러웠다. 역시 사과와 계피의 조합은 실패하는 법이 없다. 그리고 엄청나게 달다. 엄마는 한조각 드시더니 더 안드심ㅎㅎ 나도 두조각 먹고 손 뗌ㅋ 하지만 단 게 무지무지하게 땡길땐 가성비 괜찮을 듯. 



가격은 6천원. 나는... 원래 파운드 케익을 별로 안좋아하는 편이니 제 값 주고 재구매 의사는 없지만ㅎ 애플 시나몬 매니아나 파운드 케익을 즐기는 사람에겐 괜찮을 듯.


8 Comments
  • 듀듀 2015.02.23 18:39 오옷// ㅅ// 드디어 득템하셨네요 접시 ㅎㅎ 다행이예요~
    못사시면어쩌지 걱정했어여 ~ ㅋㅋ헤헤
    저희집 근처 매장엔 막 10개씩 있더라구요 ㅋㅋ(왜 아무도 안사!! 이렇게 예쁜데
    내눈에만 예쁜것인가...ㅎㅎㅎ막 고를때 이런생각 했거든요 캬캬캬)
    애플시나몬파운드케익 포장이 참 예쁘네요 사과가 그려진 포장지랑 저 종이끈하며 포장때매
    저런건 사고싶어져요^^ 파운드케익 저도 즐기진 않는데 간혹 먹으면 맛있더라구요 ㅎㅎ
    특히 따뜻한 홍차나 차가운우유랑 함께먹음 부드럽구 맛난 것 같아요
    간만에 파운드케익먹고파요^^ ~~ 접시랑도 잘 어울립니다 ㅎㅎ
  • mooncake 2015.02.23 23:38 신고 그러게요 엄청 예쁜데!!!! 아마 저희 동네는 다들 많이 사가서 1장 밖에 안남았던 게 아닐까요? ^^ 암튼 덕분에 득템했어요. 너무 신나요ㅋ 보면 볼수록 너무 이뻐요. 다이소에서 산 그릇들 중 젤 마음에 드네요. 반드시 한장 더 구할테여요^^

    포장 진짜 이쁘죠?ㅋ 포장 때문에 좋아하지도 않는 파운드 케익을 산 셈이에요ㅎㅎ
  • KTAMG 2015.02.24 18:23 신고 저저저,,, 파운드 케익 좋아하는데,ㅎㅎ
    마침 집에 크림치즈도 있고하니, 퇴근길에 빵집좀 들려야겠슴돠^^
  • mooncake 2015.02.25 00:09 신고 집에 크림치즈가 있으시다니... 부럽습니다 ^^
  • 단단 2015.02.25 17:54 아니, 문케익 님!
    저런 단 파운드 케익은 홍차와 드셔야죵.
    저는 사과 들었다는 시판 파운드 케익들은 그 특유의 인공 사과향 때문에 맛있게 먹은 적이 한 번도 없었던 것 같아요.
    우리나라도 이제 식품 포장 참 예쁘게 잘 하네요.
    옛날엔 덕지덕지 몇 겹씩 싸고 요란하게만 했는데 이제는 단순하면서도 예쁘게 잘 하는 듯요. 사과 일러스트 예쁩니다.
    그릇은 보자마자 '오, 만두 접시 해도 좋겠다.' ㅎㅎ
  • mooncake 2015.02.26 10:10 신고 그러게요. 홍차랑 먹어야 하는데 하면서도 홍차 우리기가 귀찮아서 우유랑 같이 먹었어요ㅎㅎ
    다음엔 이 접시 위에 만두 올려서 먹어보겠습니다^^
  • 코스트콩 2015.03.02 17:49 신고 와 ~!! 정말 맛있어 보이네여^^ ㅎ
    꼭 한번 먹어봐야 겠습니다 ~
    아직은 쌀쌀한 3월 이지만
    활기찬 3월 되세요 !!
  • mooncake 2015.03.03 10:50 신고 넵 감사합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