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383
Total
1,666,195
관리 메뉴

wanderlust

포르투갈어 발음 잡담 본문

Trivia : 일상의 조각들

포르투갈어 발음 잡담

mooncake 2015.07.07 23:50


나에게 포르투갈어는 항상 발음이 어렵다.

객관적으로 어려운 게 아니라(사실 프랑스어보단 훨씬 쉽다) 지극히 개인적인 어려움인데,

브라질 포어와 유럽 포어 중 어느쪽으로 발음해야 할지 계속 고민하게 되기 때문이다.


로망스어 r 발음을 잘 못하는 나에겐 (에ㄹㄹㄹㅎㅎㅎㅎ) 사실 브라질 포어 발음이 훨씬 더 유리한 편인데

오래전에 프랑스어를 배웠던 영향으로, 프랑스어 발음과 유사한 유럽 포어 발음이 "심정적으로는" 더 좋고 편한 것이다.


언어의 경제성 면에서도 유럽 포어보다 브라질 포어를 쓰는 것이 유리하다.

브라질 포어 사용자가 훨씬 많고, 경제 규모나 향후 성장세도 브라질이 월등하며, 학습자료도 브라질 포어가 훨씬 더 다양하고,

무엇보다도 브라질 포어 발음은 포르투갈 사람들이 잘 알아듣는 데 반해, 포르투갈 포어 발음은 브라질 사람들이 잘 못알아듣는다고 한다. 


그렇다면 고민의 여지없이 브라질 포어를 구사하는 게 맞을텐데, 마음은 유럽 포어가 더 좋다ㅋ

게다가 브라질 포어로 마음을 정해도, 브라질이 워낙 크고 다양한 이민자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에 지역별 발음이 천차만별이라 여전히 헷갈리는 부분이 존재한다.


영어나 프랑스어를 배울때는 발음 문제로 이렇게까지 고민한 적은 없었던 것 같긴 한데 포르투갈어는 왜 유달리 이렇게 고민이 될까?


* 물론 영어도 대학교 들어가 영국인 교수님하고 처음 대화할때 좀 놀라긴 했었다ㅋㅋ

  often을 "오프튼"이라고 발음하고 schedule을 "쉐쥴"이라 하셔서 레알 문화충격이었음

* 프랑스어도 고등학교때 배운 발음 그대로 썼더니 

  프랑스어 교수님이 "니 발음... 프랑스에선 50대 시골 아저씨들이나 쓰는 촌스러운 발음인데...;;;"라며 식겁하심 


물론 포르투갈어 만큼은 아닌데 독일어도 지역별로 발음 차이가 꽤 나고, 지역별 방언도 다양하고, 오스트리아 독일어, 스위스 독일어도 있다보니 역시 좀 헷갈린다.


이런 글을 구구절절히 쓰는 이유는 한동안 손놓고 있던 포르투갈어와 독일어를 다시 해보자는 의미에서...

그나저나 디즈니 만화영화 Tangled 마져도 유럽 포르투갈어와 브라질 포르투갈어 제목이 미묘하게 다르다ㅎㅎ 

유럽 포르투갈어로는 Entrelaçados, 브라질 포르투갈어로는 Enrolados. 

작년에 포르투갈 여행 가기 전엔 Entrelaçados를 봤었지만 이제는 Enrolados를 봐야지...

(근데 이 Tangled의 성우진은 전반적으로 브라질보다 포르투갈이 훨씬 좋은 듯 ㅠㅠ Frozen도 포르투갈 성우가 더 좋음...)





7 Comments
  • 좀좀이 2015.07.08 13:39 신고 그러고보니 포르투갈어 공부할 때에는 브라질 포어로 공부할지 포르투갈 포어로 공부할지 매우 고민되겠어요. 발음이 무시할 정도가 아니라정말로 꽤 다르다고 하던데요.브라질 포어 발음으로 공부하시기로 결정하신 건가요?^^a
  • mooncake 2015.07.08 13:48 신고 제일 처음 배울때는 브라질 포어 발음으로 배웠구요,

    포르투갈 여행 앞두고 일부러 포르투갈 포어를 따로 익혔거든요ㅎㅎ 근데 본문에도 썼듯 프랑스어에 익숙하기 때문에 프랑스어 발음과 비슷한 포르투갈 포어 발음이 훨씬 더 편하게 생각돼요.

    근데 애시당초 포르투갈어를 배우게 된 계기는 또 브라질 보사노바 음악 때문이거든요^^;;; 게다가 브라질 포어는 포르투갈 사람들이 잘 알아듣는데 포르투갈 포어는 브라질 사람들이 잘 못알아들으니 경제성 면에서는 브라질 포어가 낫죠. 근데 또 아주 심각하게 다른 수준은 아니에요ㅎㅎ

    암튼 그래서 포르투갈어 사용할때마다 충돌이 일어나네요ㅋㅋ 고급 수준으로 올라갈때까지 일단 브라질 포어로 통일하는 게 수월할 것 같은데 아마 지금처럼 계속 고민하고 왔다갔다 하게 될 것 같아요;;ㅋ
  • 즐거운 검소씨 2015.07.09 06:42 신고 mooncake님 언어에 소질이 많으신가봐요~ 다양한 언어를 구사하시다니 대단하고, 나도 한 번 도전!!! 하고 싶다는 의지가 불끈 솟아요~^^
  • mooncake 2015.07.09 09:55 신고 아뇨..^^;; 제대로 하는 건 없고, 열심히 하지도 않고, 그냥 관심만 많아요ㅎㅎ
  • The 노라 2015.07.09 12:11 신고 그럼 위 Tangled는 브라질 포어인 거네요.
    느낌 상 포르투갈 포어에서는 영어 Tangled를 그대로 번역해서 제목으로 쓴 것 같고,
    브라질 포어 제목 Enrolados는 tangled란 단어보다 rolled로 이용해 제목을 잡은 것 같구요.
    그러고 보면 브라질에서는 헝클어졌다는 표현을 영어 rolled에 해당하는 단어로 표현하나 봐요. 재밌네요.
    위 Enrolados 10여분 봤는데 포어 발음이 듣기 좋아요.
    중남미 스페인어(특히 멕시코 스페인어)는 따따따 하듯이 발음을 해서 시끄럽게 들리는데 와~ 부드러운 게 배우고 싶게 만드네요. ^^*
  • mooncake 2015.07.09 15:54 신고 와~ 노라님 분석 재밌어요^^

    제가 수준이 낮다보니(어학수준/정신연령 모두요ㅋㅋ) 주로 애들용 영상을 보는데요, 번역자 개인의 특성과 취향 탓도 물론 크겠지만, 포르투갈 포어랑 브라질 포어 번역이 어떻게 다른지 비교해 보면 은근 재밌어요ㅎㅎ

    포어 발음 듣기 좋다고 하시니깐 제가 브라질이나 포르투갈 사람도 아닌데 막 기쁜 거 있죠?ㅋㅋㅋㅋ 포르투갈어를 배우게 된 결정적인 계기가 보사노바랑 삼바 때문인데 요즘도 보사노바 들을때마다 새삼 막 "포르투갈어 발음 너무 좋아"하면서 감탄해요;; 근데 주변에 들려주면 아무도 동감 안해줘서 좀 슬픈... 흐흐흐
  • 미래지기 2017.08.30 23:12 신고 안녕하세요?
    브라질 포르투갈어 정보를 공유하는 제 블로그에도 한 번 오셔서 놀다 가세요. ^^
    http://livros.tistory.com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