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328
Total
1,686,815
관리 메뉴

wanderlust

망원동 맛집 싸이공레시피 (쌀국수, 분보싸오, 짜조) 본문

먹고 다닌 기록

망원동 맛집 싸이공레시피 (쌀국수, 분보싸오, 짜조)

mooncake 2016.07.31 16:30


망원동의 숨은 맛집 - 이라기엔 상당히 유명한 - 싸이공레시피에서 먹은

양지쌀국수, 분보싸오(비빔국수), 그리고 짜조.



메뉴판을 참고하시라.



베트남에서 가져왔다는 그릇들이 예뻤다.

다만, 그릇을 깨트리면 배상금을 청구한다고 써있던 경고문이 조금 살벌하게 느껴졌음;;;

또 우리가 갔을때 붐비는 시간이라 그랬는진 모르지만,

전반적으로 음식은 맛있는데 직원분들이 썩 친절하진 않다는 느낌.

불친절한 것까진 아닌데 암튼 뭔가 좀 아쉬움이;;;



매장 한쪽에서는 그릇 등도 판매 중이었다.



싸이공레시피의 양지쌀국수.

깔끔한 맛!

맛있긴 한데 굉장히 한국화된 맛이라고 생각했다가 뒤늦게서야

"고수와 타이바질이 준비되어 있으니 필요하신 분은 주문전에 이야기하라"는 안내문을 발견했다. 아쉽.



분보싸오.

소스를 끼얹기 전의 모습이다.

양지쌀국수와 마찬가지로 깔끔하고 상큼한 맛.



그리고 짜조.

튀김옷(라이스페이퍼 부분)이 굉장히 얇고 파삭했다.

한국에서 흔히 먹는 짜조와는 상당히 색다른 맛이라 인상적이었다.



처음 도착했을땐 가게가 붐벼서 매장 사진을 찍을 수 없었는데

늦은 점심을 천천히 먹고 일어설때엔 좌석이 많이 비어 드디어 매장 사진을 찍을 수 있었다.

예쁘고 아기자기한 가게에, 예쁜 그릇들과 맛있는 음식들이 인상적이었던 가게,


하지만 미묘하게 친절하지 않은 손님 응대와

주로 다니는 동선에선 좀 동떨어져 있는 위치로 인해 또 가게 될지는 미지수...


14 Comments
  • 단단 2016.08.01 02:27 음식들이 기름지거나 양념이 과하지 않고 가벼우면서 부담 없어 보입니다.
    베트남 신부들이 많아져 베트남 음식이 대유행할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많이 퍼지지 않아 의아해하고 있답니다.
    그래도 집들이 상이나 잔칫상에 고이 꾸온(월남쌈) 같은 건 자주 올라오더라고요.

    그런데, 손님한테 '그릇 깨면 그릇값 청구하겠다'는 표현을 대놓고 하다니 무서운 가게네요.;;
    엄청 귀한 그릇도 아니고,
    정어리 빼곡이 그려 넣은 그릇은 영국 Jersey Pottery <Sardine Run> 패턴을 그대로 베낀 건데요. ㅋ
    그릇값 배상하게 하겠다는 으름장 문구 없애지 않으면
    Jersey Pottery 사에 '당신네 그릇 베껴서 영업에 활용하는 사람 있다'고 고자질할까부다. ㅋ
  • mooncake 2016.08.14 19:03 신고 네 뭔가 그 경고문을 본 다음부터 마음이 편치 않아져서...;;; 사실 저도 베트남 가봤지만 베트남 그릇 정말 정말 싼데! 물론 단순 그릇 가격보다는 그릇 고르고 + 한국까지 가져오는 노고가 더 문제겠지만요.
    아무래도 주택가에 있다보니 애기를 동반한 손님이 많고 그래서 더욱더 그릇 파손이 문제가 되는 건가?란 생각을 하기도 했어요.
  • 둘리토비 2016.08.01 23:40 신고 쌀국수도 그렇지만
    짜조는 정말 맛있겠네요. 저것 먹으려고 이리 저리 많이 돌아다녔습니다~^^

    그릇에 대한 안 좋은 기억이 많나 봅니다~
    배상을 청구한다고 강하게 이야기한다는 것은.....
    일시적일 수도 있지만, 결국 단골 손님을 줄게 하는 실수를 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 mooncake 2016.08.14 19:04 신고 무뚝뚝한 손님 응대랑 합쳐지니 뭔가 미묘하게 마음이 편치 않아서.... 집이랑 가깝지도 않고 해서 굳이 또 안갈 것 같아요. 음식은 참 맛있는데 아쉽네요.
  • 히티틀러 2016.08.02 00:34 신고 쌀국수에는 역시 고수가 넉넉히 들어가야 현지 느낌이 나는 거 같아요.
    그릇 깨뜨리면 배상금을 청구한다고 경고문까지 써놓은 건 좀 무섭긴 하네요.
    아마 이전에 뭔가 큰 문제가 있어서 사장님이 완전 열받아서 써놓은 거 같긴 한데, 다른 손님들 중에서는 mooncake 님처럼 불쾌하게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으실 수 있는데요.
  • mooncake 2016.08.14 19:05 신고 넵ㅎ 너무 한국화된 쌀국수는 밍밍해서 그냥 그렇더라구요.
    음식 빼고는 뭔가 좀 아쉬웠어요. 사실 식당에서 가장 중요한 게 음식인거니까, 기본은 하는 곳이긴 하지만요...
  • 듀듀 2016.08.02 10:56 근데 그릇이 정말 예쁘긴 하네요 ㅎㅎㅎ
    배상문구는 좀 무섭지만^^;; 더욱 더 조심히 들고 먹어야되는 가게네요 ㅋㅋㅋ
    음식 넘 맛나보여요 ~^^
    요즘 망원동 망리단쪽에 맛난 가게들이 많더라고요 어쩐지 그쪽은 잘 안가게되서 아직
    맛집투어를 못했네요 ㅠㅠㅋㅋ
  • mooncake 2016.08.14 19:05 신고 아 요즘 망리단길이라고 부르나요? 몰랐어요 빵터짐..ㅎㅎ
  • 소스킹 2016.08.02 16:23 신고 그릇이 정말 예쁘네요 ㅎㅎ 예쁜그릇에 식사하면 기분도 덩달아 좋죠
    하지만... 실수로 깨뜨린다고 생각하니 정말 무섭네요.....
    쌀국수 요즘에 자꾸 끌리는데 넘 맛있겠어요 ㅎㅎ
  • mooncake 2016.08.14 19:06 신고 사실 그릇 들고 먹는 종류도 아니니까 깨트릴 일도 거의 없을 것 같긴 한데... 여튼... 잘 모르겠어요ㅋ
  • 아님말지머 2016.08.02 16:24 신고 엇 난 왜 경고문을 못봤징? 맛은 깔끔하고 괜찮았는데 친절하고그러진않았지.
  • mooncake 2016.08.14 19:06 신고 메뉴판 아래쪽에 있었어. 그래서 내가 "베트남 그릇 싼데??"라고 말했던 거임ㅋㅋ 암튼 서비스가 좀 아쉬운 집이었지. 음식은 맘에 들었는데.
  • 박지현 2016.08.16 14:09 안녕하세요~ 싸이공레시피 쥔장 입니다...친절하지 못한 인상을 받으셨다면 죄송해요 ㅠ 좀더 신경쓰겠습니다... 그릇 경고 문구는 아이들 델고 오시는 부모님들에게 드리는 당부의 말씀에 가까워요~ 노키존을 하기보단 가족단위 고객이 많아 고심하다 붙여둔 문구랍니다... 관심가져 주셔서 감사합니다
  • mooncake 2016.09.10 20:36 신고 안녕하세요, 제가 여행 다녀오느라 답글이 늦었습니다.
    주택가라서 부모와 통반한 어린이 손님이 많아서 그런건가 싶었는데 역시 그런 이유가 있으셨군요. 말씀 잘 알았습니다. 이렇게 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제 포스팅 때문에 마음 상하셨을까봐 걱정이네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