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0
Total
1,814,512
관리 메뉴

wanderlust

우리집 장미꽃 자랑 본문

사진놀이

우리집 장미꽃 자랑

mooncake 2014. 5. 14. 21:32



집 마당에 장미꽃이 가득 피었다. 나는 사실, 장미를 특별히 좋아하는 편이 아니라 평소에는 장미에 대해 각별한 감정은 갖고 있지 않다. 그러나, 집에 장미꽃이 필때만큼은, 아, 이래서 사람들이 그토록 장미를 사랑하는구나...라고 깨닫게 된다. 



장미가 가득 핀 마당의 끝자락을 서성이다보면, 감탄이 절로 나온다. 황홀하다. 이렇게 쉽게 공짜로(?) 행복을 누릴 수 있다니 믿겨지지 않을 정도다.  



그런데 참으로 속상하다. 사진이 예쁘게 찍히지 않는다. 있는 실물 그대로 찍을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윗 사진과 아랫 사진의 색감이 천양지차인데, 둘다 실제 색감과는 거리가 있다. 이리저리 설정을 바꿔봐도 실제의 색감을 담아낼 수가 없다. 결국 애꿎은 카메라 탓만 하게 된다;; 



사진을 잘 찍어야 "우리집 장미가 이렇게 예뻐요", 라고 사람들한테 실컷 자랑할 수 있을텐데 마음처럼 잘되지 않는다. 쳇!



실한 꽃봉우리들. 앞으로도 꽤 오랫동안 장미를 즐길 수 있겠구나라고 생각하니 흐뭇하다.



어떤 줄기는 옆에 있는 전나무를 타고 올라가 저 높이에서 꽃을 피웠다. 신통해라.







요즘 회사일로 이래저래 심란했는데 (아.. 요즘이라기보다는 늘 그렇지만;;) 지난한 인간사에서 눈을 옮겨 장미꽃을 들여다보니 마음이 조금 풀리는 것 같다. 왜 사람들이 원예를 취미를 갖는지, 왜 풀과 꽃에 마음을 주는지 조금은 이해가 갈 듯도 하다...

'사진놀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집 토마토 자랑  (8) 2014.08.08
파나소닉 포토아카데미 + 파나소닉 프라자 방문기  (4) 2014.08.04
우리집 장미꽃 자랑  (4) 2014.05.14
아기사진 셀프촬영!  (3) 2013.11.17
집 근처, 늦은 밤  (0) 2010.11.26
오랜만에 로모  (0) 2010.08.25
4 Comments
  • 단단 2014.05.15 06:13 가족분들 중에 정원 관리하는 분이 따로 계신지요?
    진딧물 없이 꽃과 잎이 어쩜 저렇게 토실토실 실하고 예쁜지...
    꽃다발로 환산하면 저게 대체 얼마어치랍니까.
    복 받으셨습니다. ^^
    길가의 꽃도 예뻐 죽겠는데, 하물며 자기 집 정원의 꽃은 얼마나 고맙고 사랑스러울까요? ♥
  • mooncake 2014.05.15 22:59 신고 부..부끄럽게도 관리하는 사람이 없어서 거의 자연 그 상태입니다;;;; 그런데도 저렇게 예쁜 꽃을 피워주니, 정말이지 고맙고 놀랍기 그지없어요.
    할머니 살아계실때는 할머니가 열심히 가꾸시고 + 전두 지휘하시고 + 필요할땐 사람을 쓰기도 해서 그럭저럭 유지했는데 지금은...... 아, 이렇게 쓰다보니 할머니가 지금의 마당을 보면 탄식하시겠구나 싶어 갑자기 죄송해집니다.
    혹시나해서 엄마한테 "장미꽃 관리한거야?"라고 여쭤봤더니 가지 조금 쳐준 것 밖에는 없다시네요(근데 그것도 오로지 옆을 지나다니기가 불편해서였다는 이유;;). 으하하...^^;; 그리고 다행히, 근처 모과나무엔 진딧물이 드글드글해서 걱정인데 장미나무에는 없다고 하시네요ㅋ 어쩐지 몇년내내 모과 수확량이 좋지 않더라니...
  • 듀듀 2014.05.15 13:14 어머나 집 마당에 저런 장미꽃이 ㅠㅠ 진짜 부러버용 ㅠㅠㅠ ~~~
    보기만해도 마음이 부풀 것 같은 예쁜 장미들이네요 ^ ^
    흐아 ㅎㅎㅎ가끔 길 다니다가 담장에 장미들 보면 넋놓고 바라보곤 하는데
    우리집 마당에 핀 장미라니!!!*_ *
    조그맣게라도 정원...(까진아니여도 풀때기라도 자라는 ㅠㅠ)있는 집에 살고 싶어요 ~ ㅋ
  • mooncake 2014.05.15 23:26 신고 장미 덕에 정말 행복해요...*^-^* 너무너무 예뻐요.
    여유공간만 있다면 장미나무 근처에 테이블 갖다놓고 차마시고 싶어요♡ 예쁜 테이블보 깔고 좋아하는 찻잔 갖다놓고 달달한 디저트랑 같이 맛난 차 마시며 장미를 바라보면 얼마나 좋을까요? 생각만 해도 그저 행복해요ㅋ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