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195
Total
1,699,298
관리 메뉴

wanderlust

Wanderlust 본문

외국 돌아다니기/여행계획&잡담

Wanderlust

mooncake 2015.01.09 12:30



점심시간이지만 대충 편의점 김밥으로 때우고 일하는 중.

아. 여행가고 싶다.

근데 지금 당장은 아니다. 겨울이라 컨디션이 너무 저조해서 지금 당장 여행가면 너무 힘들 것 같음ㅋ


5월에 2주간 휴가 내고 여행 가려고 했는데 요즘 분위기 상 아무래도 힘들 것 같다.

어쩔 수 없이 또 8박9일짜리 촉박한 여행을 가야할 것같다.

어차피 정해진 휴가 일수를 쓰는 건 마찬가진데 왜 붙여 쓰면 욕을 먹을까?

업무에 전혀 차질이 없도록 준비할 수 있고 업무대직자와도 상의가 끝났는데 말이다.

참 우울하구먼...


암튼 지금 이 시점 정도에서 비행기표를 예약해야 싸게 다녀올 수 있는데

늘 회사 눈치보느라 미리 예약도 못하고 늘 비싼 돈 내고 다녀오고 ㅠㅠ 아이구 내 팔자야...



'외국 돌아다니기 > 여행계획&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5년 여름휴가 비행기표 결제 완료  (6) 2015.02.13
오리무중  (2) 2015.01.21
Wanderlust  (6) 2015.01.09
비행기표를 또 샀다  (4) 2014.08.14
여행 잡담  (3) 2014.05.21
2014 여름휴가 결정!  (0) 2014.03.05
6 Comments
  • 듀듀 2015.01.09 22:43 저도 여행가고싶어요 흑흑..ㅋㅋ
    저 사진보니까 당장 저 속으로 들어가고 싶어요 ㅋㅋㅋ
    베어트리파크이후로는 국내여행도 못가서 여행이 고파요 ㅠㅠ힝힝 ㅋㅋ
    그래서 내일 정동진이랑 강릉쪽으로 2박3일 여행가요 ㅋㅋ
    진짜 이 추위에 ㅋㅋ몸얼고 험난한 여행일 것 같지만 간만에 여행이라 신은나요 히히..ㅋㅋ
    문케이크님 8박9일휴가도 부러워요 ㅎㅎㅎㅎ
    ㅠㅠ 저는 그런 긴 휴가는 못내는 회사라서 ....슬프지만 ㅋㅋ
    국내여행이라도 자주 다녀야겠어요 ㅋㅋ
    (조금이라도 체력 좋을때말이죠 ㅜㅜ ㅋ내생애 오늘이
    제일 젊은날이다! 막 이런생각하면 체력 좋을 때 여행다녀야겠는데 현실은 ㅜㅠ)
  • mooncake 2015.01.10 14:23 신고 오 정동진과 강릉! 좋겠어요 ^^
    물론 추운 계절에 여행 가는 게 힘들긴 하지만, 또 그만큼의 색다른 정취가 있는 것 같아요. 전 차마 엄두를 못내고 있지만요ㅋㅋㅋㅋ 건강하구 즐거운 여행하고 오시길 바래요ㅎㅎ
    제가 많이 아플때 빼고는 늘 당장이라도 여행가고 싶어하는 사람인데. 요즘은 많이 아프지도 않은데 여행이 별로 안땡기네요ㅠㅠ 대리만족이라도 하게 멋진 사진 즐거운 추억 잔뜩 쌓고 오셔요!
    그쵸 매년 8박9일이라도 갈 수 있는게 사실 다행이죠ㅠㅠ 그렇지만 너무 안타까워요ㅠㅠ 다른 부서 사람들 중엔 흔하진 않지만 2주짜리 여행 가는 사람이 가끔 있거든요. 아무래도 비싼 비행기값+시차적응 이런 걸 생각하면 1주일짜리는 너무 아쉬워요. 또 다닐 수 있는 경로도 아무래도 차이가 많이 나고요. 2주짜리 여행 계획 생각해볼땐 완전 신나 있었는데 지금은 시무룩 모드입니다ㅋㅋ
  • 딸기향기 2015.01.12 01:14 신고 2주 휴가 낼 수 있는 직장이면 참 좋을 거 같아요!! ㅠㅠ
    직장인은 진짜 휴가가 문제죠 ㅠㅠㅠㅠㅠ 8박9일도 남들이 보기엔 긴데 또 막상 가려고 하면 아쉬운..
  • mooncake 2015.01.12 09:35 신고 네 항상 여행에 대한 갈증이 있어요. 2주씩 다녀올 수 있다면 남미도 도전해볼 수 있고 그나마 좀 숨이 틔일 것 같은데 현실은...ㅠㅠ 물론 사람 욕심은 끝이 없으니깐 어려움없이 2주 다녀올 수 있는 환경이라면 한달짜리 여행가고 싶어 징징댈지도 모르지만요ㅋㅋ
  • ^_^&! 2015.01.12 11:20 신고 그러니까요 왜 붙여쓰면 욕먹을까요? 제 연가도 눈치보느라 맘껏 써보지도 못하고..ㅠㅠ 크리스마스 주간에 예식할곳 알아보느라 연가좀 냈더니 뒷말이 어찌나 많았던지...-_-

    어디로 가실생각이세요? 전 신행때문에 올해 1번은 여행을 갈거 같아서 숨통이 좀 트이는 기분이예요. 상상만해도 말이죠 ...ㅎㅎㅎ
  • mooncake 2015.01.12 11:32 신고 정말요? 으으.. 속상하셨겠어요. 지금 부서는 제 업무대직자분들도 다 여행 좋아하셔서 이해&상호 협조가 되는데 윗분들이 문제여요 T.T

    아무래도 윗분들은 "휴가 안쓰고 나와서 일하는 것이 미덕"인 시대에서 살던 분들이고, 반면 우리 세대는 주어진 휴가는 내 권리라는 입장이고요. 세대 교체에 따라 차차 나아지겠지라는 기대를 가져봅니다.

    올해 여행은 아직 안정했는데 아무래도 유럽을 또 가지 않을까 싶어요ㅎㅎ 4년 연속이네요ㅋ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