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599
Total
1,712,956
관리 메뉴

wanderlust

포르투갈 포르투(Porto)의 야경 본문

외국 돌아다니기/2014.06 Portugal

포르투갈 포르투(Porto)의 야경

mooncake 2015. 4. 19. 23:38


포르투의 야경


사실은,

다음달 여행을 앞두고 계속 카메라를 새로 살지 말지 고민 중이라

파나소닉 LX5로 찍은 야경이 어땠는지 확인해보느라 편집한 사진들.

최대한 안흔들린 사진을 골라 포토스케이프로 보정을 해서 그나마 조금 나아보이는데, 원본 사진들을 보면 안습이다. 큽.

역시나 삼각대도 없이 똑딱이로 야경을 찍는건 어려운 일이다.


소니 rx100m3는 똑딱이치고 상당히 야경이 잘 나온다고 하는데 정말일까? 

이것보단 확실히 잘 나오겠지? 근데 아무리 그래도 똑딱이의 한계가 있을 거고...



도오루 강의 야경

실제로 보면 정말 완전 가슴 설레이는 풍경이었던 도오루 강의 야경

사진으로는 그 느낌이 충분히 살지 않는다.

도오루강은 밤이든, 낮이든 정말로 직접 봐야함!!



이 사진은 그나마 좀 봐줄만하게 나온게, 다리 난간을 삼각대처럼 활용해서 찍었기 때문.

그렇다. 최초 출시된지 5년이 지나고 구매한지 3년이 된, 후속 모델도 이미 2개나 나온 30만원대의 저렴한 카메라 LX5라도

주인이 부지런하게 삼각대를 들고 다니기만 한다면 그럭저럭 쓸만할거다.

그러나 삼각대를 무겁게 캐리어에 넣고 가도, 절대 호텔 밖으로 들고 나가게 되지 않아서...;;

(습관이 안돼서 그렇겠지만 삼각대 촥촥촥 펼치고 사진찍고 다시 접어서 이동한다음 다시 또 삼각대 펼치고 하는 게 너무 귀찮다)






포르투 대성당 앞



상 벤투역 근처



상 벤투역.

6월초라서 아직 성수기가 시작되기 전이긴 한데

그래도 중심지라고 믿겨지지 않을 만큼 한적한 포르투.



도오루 강으로 가는 길

원래는 다리 위에서만 보려고 했지만 밤의 도오루 강가를 서성이고 싶은 욕심 탓에...ㅎㅎ

6월초지만 밤엔 제법 쌀쌀했다.


주차되어 있는 차들만 없었으면 분위기 제대로 살았을텐데 아쉽ㅎㅎ



드디어 도착.



이 근처에서 도오루 강가의 야경 보고 좋아서 잠시 멍때리고 있는데

갑자기 집시 여자분이 돈달라고 들이대서 순간 식겁했던 기억이...

잠깐만 헛점을 보이면 귀신같이 캐치하는 그들^^;;;



포르투의 랜드마크, 동 루이스 다리



강 건너편 와이너리들은 색색이 불을 비추고...



포토스케이프로 "선명하게" 보정을 했더니 노이즈가 자글자글 T.T



리베이라 지구의 노천 레스토랑.

사람이 바글바글 했으면 멋진 사진이 나왔을텐데 벌써 파장 분위기라 좀 아쉽...

이때가 대체 몇시였지? 자려다 나온거라 많이 늦은 시간이었나부다.



다시 상 벤투 역 앞. 


이렇게 야경 사진을 편집해보니까 머리속이 더 복잡해진다.

LX5로 찍은 야경들은, 확실히 아쉬운 점이 많지만, 보정을 하고 보니 아주 최악은 아닌 것 같고...

소니 알백삼. 확실히 야경이 잘 나올까? 살까말까.. 정말 고민된다.

어차피 살거라면 여행 전에 사는 게 맞긴 한데 워낙 돈 들어갈 일이 많다보니 ㅠㅠ



22 Comments
  • pukka 2015.04.20 01:02 사진 한장 한장이 예술이네요. 감탄의 연속이에요.
  • mooncake 2015.04.20 22:34 신고 감사합니다^^ 저는 사실 LX5 성능이 아쉬워요~ 하면서 올린 건데 좋게 봐주시니 몸둘바를 모르겠어요ㅎㅎ
  • lifephobia 2015.04.20 01:06 신고 야경을 담을 생각은 못했는데, 참 멋지네요.
    포르투를 너무 좋아해서 제목만 보고 들어왔는데, 잘 보고 갑니다.
  • mooncake 2015.04.20 22:38 신고 덥썩! 라이프포비아님 반가워요! 저도 포르투 너무너무 좋아해요...ㅎㅎ
  • The 노라 2015.04.20 04:21 신고 와~! 야경이 너무나 멋져요.
    강가의 저 이쁘고 조화된 조명도 좋지만 어쩜 하늘의 구름까지 보조를 잘 맞춰줬을까나... ^^
    사진을 보니까 어딘가로 여행을 떠나고 싶어져요. ^^*
  • mooncake 2015.04.20 22:39 신고 찍사의 실력부족과 카메라 성능 탓으로 충분히 담아내지 못했어요ㅎㅎ 실제로 가보시면 정말 반하실거에요^^
  • 단적비 2015.04.20 10:05 신고 우와!! 해외에서 사진찍으시는분들 넘 부럽습니다
  • mooncake 2015.04.21 18:20 신고 단적비님 블로그 사진 보고 깜놀! 완전 잘 찍으시네요. 부럽습니다^^
  • ^_^&! 2015.04.20 10:36 신고 으아... 사진을 배우신건가요? 너무 멋있어요... 이번에 신행가기전에 카메라 구입하려고 하는데 고민되네요! 혹시 추천해주실제품있을까요? 거창한 사진기보다는 셀카나 풍경이 잘 나오는 가벼운거였음 좋겠는데 ㅋㅋㅋ 근데 또 완전 똑딱이는 싫구요...
  • mooncake 2015.04.21 18:22 신고 제가 본문에서 살까말까 고민 중이었던 소니 rx100m3요^^
    지금 하이엔드 똑딱이의 대세입니다. 작고 가벼워서 여행용으로 적합하고,셀카용으로도 좋고요^^ 사실 저도 오늘 질러버렸어요ㅋ
  • 티스토리 운영자 2015.04.20 11:25 신고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이 게시글의 이미지가 4월 20일자 티스토리 앱 카테고리 배경이미지로 소개되었습니다. 항상 좋은 글과 사진으로 활동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mooncake 2015.04.21 18:31 신고 감사합니다^^
  • 좀좀이 2015.04.20 14:07 신고 사진이 너무 멋져요! 사진을 보며 자연스럽게 예전 저곳에 많은 배가 드나들고 무역을 하는 상인들과 선원들이 밤거리를 메우고 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했어요. 추억과 상상을 자연스럽게 떠올리게 하는 모습이로군요^^
  • mooncake 2015.04.21 18:34 신고 그쵸^^ 저도 강가를 거닐며 비슷한 생각을 했어요ㅎㅎ 아직도 와이너리 앞에는 나무로 만든 배들이 정박되어 있어서 당시 분위기가 조금 짐작이 되더라구요^^(예전엔 이 배들로 와인을 운반했대요. 지금은 그냥 홍보용이구요)
  • 『방쌤』 2015.04.20 16:25 신고 저는 요즘에도 등산이나 트래킹을 가는 경우에는lx5를 즐겨 쓴답니다
    가격대비 정말 좋은 아이죠^^
  • mooncake 2015.04.21 18:34 신고 오!! 방쌤님도 lx5를 쓰고 계셨어요? 반갑습니다^^ 가격 대비 정말 정말 잘나온 녀석인 것 같아요^^
  • 나실이 2015.04.20 18:38 신고 저도 삼각대 들고 여행 가봤는데 단 한번도 쓴 적이 없어요. 항상 집안 장롱 구석 깊숙한 곳에 처박혀;; 있습니다. 문케잌님 아무래도 알백삼을 사셔야 모든 고민과 앓이가 끝나실 듯!!!! 저는 거의 사는 걸로 마음을 굳혀 가다가...어제 오랫만에 예전 여행사진들을 쭉 봤는데 확실히 DSLR 이 사진이 질은 좋은거 같아서 바디를 좀 보급기보다는 좋은걸로 사볼까 싶기도 해요.

    그런데 좀 걱정인게.. 제가 예전에 여행가서 렌즈 두 개 번갈아 끼면서 엄청 번거롭게 들고 다니며 찍었었는데 집에 와서 사진 보니까 렌즈 내부에 온갖 먼지들이 다 들러붙어서 사진이 다 시망됐던 기억 때문에...... ㅜㅜ 그냥 편하고 가볍지만 휴대성대비 참 잘 찍히는 알백삼을 사고 싶기도 하고..너무 고민되요. 진짜 돈이 많아서 다 샀으면 좋겠어요.
  • mooncake 2015.04.21 21:45 신고 나실이님 펜탁스 사진 정말 정말 좋더라구요^^ 완전 탐나지만, 저는 제가 절대 dslr을 들고 여행 다닐리 없다는 걸 잘 알기에...ㅠㅠ 그나저나 여행 중에 렌즈 바꿔가며 사진 찍으셨다니 대단하신데요? 전 가끔 집에서만 쓰는 캐논 dslr이 있는데 그것 조차도 렌즈 바꾸는 일이 좀처럼 없어요;;;

    참 저 알백삼 질렀어요!! LX5 보다 좋아야 하는데 걱정이에요^^;; 그냥 대충 찍어도 그럭저럭 나와주는 녀석이었는데 알백삼도 그럴까요?!
  • 나실이 2015.04.21 22:40 신고 오! 지름 축하드려요!! 이제 마음이 한결 편하실듯!!! 문케잌님은 사진 잘 찍으시니까 걱정 안하셔도 될듯해요 ^^ ㅋㅋㅋㅋㅋ

    혹시 어디서 얼마에 사셨는지 물어봐도 될까요? 보니까 한국은 지금 정품 등록하면 속사케이스랑 추가 배터리 주는 이벤트 하고 있어서 만약에 산다면 지금 사서 부모님댁으로 배송 받을까 싶어요. 여기는 그런 이벤트가 전혀 없네요 ㅠㅠ
  • mooncake 2015.04.21 22:46 신고 위메프에서 738,000원에 떳길래 거기서 샀어요. 저도 정품등록 후 속사케이스랑 배터리 받으려고 하는데 그게 2주 이상 걸린대서 여행 전에 받으려고 서둘러 주문했어요^^; 나실이님도 지르시나요? 와아!!
  • 듀듀 2015.04.22 15:18 사진 느무느무 다 예뻐요 ㅎㅎㅎ
    문케익님 카메라 지르셨군요 캬캬 부러워../ㅅ/
    카메라랑 새 카메라로 찍은 사진들 기대되요>_<~ ㅋㅋ왜 내가 신나죠 ㅋㅋㅋ
  • mooncake 2015.04.22 18:29 신고 듀듀님ㅠ
    저 그 카메라 못사게 됐어요ㅠ
    배송비만 날렸어요ㅠ
    오늘 점심시간에 소니 코리아 본사에 문의했더니 속사케이스랑 여분배터리가 여행 전에 도착하지 않을 것 같다고 해서 포기했어요. 거의 17만원돈 하는 걸 미리 제 돈 주고 사기는 너무 아깝고요. 새 카메라 산다고 엄청 들떠 있었는데 무지 속상하네요 ㅠ.ㅠ 진작 주문할 걸...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