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349
Total
1,701,901
관리 메뉴

wanderlust

여행하는 인간 Homo Viator 본문

외국 돌아다니기/여행계획&잡담

여행하는 인간 Homo Viator

mooncake 2016.01.15 00:31




우울하고 피곤한 삶 속에서 늘 다음 여행에 대한 희망과 기대로 간신히 연명하는 삶을 살고 있는데

요즘은 다음 여행 계획을 좀처럼 세울 수 없다보니 낙이 없달까, 구심점이 없달까...


하루종일 죽어라 일을 하다보면 정말 농노가 된 기분인데,

이렇게 농노처럼 일만 하다가 노인이 되어 은퇴하면 얼마나 아쉽고 슬플까... 

그런 삶은 대체 무슨 의미가 있는 걸까...란 생각까지 든다.
(물론 이건 어디까지나 "내 기준" 삶의 의미임. 나는 가정을 만들거나 자식을 낳고 키우는 일에는 관심이 없으므로.)


여행 계획이 없이 살다보니 너무 우울해서

뒤늦게 부랴부랴 설연휴 여행이라도 가볼까? 생각 중인데 너무나 당연하게도 적당한 가격의 비행기표가 남아 있을리 없다.

실낱같은 희망을 걸고 페낭(Penang)행 케세이퍼시픽 대기예약을 걸어놓긴 했는데 풀릴 것 같진 않다ㅋ

자리가 나서 페낭 조지타운을 어슬렁어슬렁 걸어다닐 수 있다면 참 좋으련만.

설, 추석연휴 여행을 긴박하게 알아볼때 또다른 옵션은 패키지 여행이 있는데 - 평소 패키지 여행을 극혐하지만 여행사들이 비행기 좌석을 죄다 블럭으로 잡아버리니 방법이 없 - 미얀마, 우즈베키스탄, 인도, 스리랑카 같은 동네 여행 상품을 좀 알아봤지만 설날연휴 5일에 딱 맞아떨어지는 일정은 없어서 역시 포기.


사실, 이것저것 찾다보면 컨디션도 그렇고 설연휴엔 집에서 푹 쉬는 게 최고라는 결론을 내리게 되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련을 못버리고 자꾸만 어디든 갈 수 없을까?라는 생각을 반복하는 자신을 발견하게 된다ㅋ


회사에 얽매이지 않고, 계속 여행을 다니며 살 수 있다면 정말 얼마나 좋을까... 


24 Comments
  • 라오니스 2016.01.15 08:49 신고 현대인들이 다 그런듯 합니다 .. 농노처럼 일하는 .. ㅠㅠ
    기적처럼 비행기표 하나 떡하고 떨어지길 바랍니다 .. ^^
  • mooncake 2016.01.15 10:47 신고 사실 몸 생각하면ㅋ 안가고 푹 쉬는 게 정답인데
    마음은 어찌도 이렇게 어리석은지...^^

    라오니스님 여행기 보며 대리만족이라도 해야겠어요ㅎㅎ
  • 공수래공수거 2016.01.15 09:33 신고 바라면 이루어집니다
    분명 비행기표 좌석이 나올겁니다 ㅎ

    사람은 역시 희망을가져야 합니다
    그런데 그 희망은 본인이 만들어 가는겁니다^^
  • mooncake 2016.01.15 10:48 신고 그...그게 요즘은 왠만하면 대기예약이 안풀리더라구요ㅠ
    특히 설, 추석은 워낙 여행사에서 블럭딜을 많이 해서ㅠㅠㅠㅠ

    희망은 본인이 만들어가는 거란 말씀 맞아요.
    근데 그게 쉽지 않네요^^
  • 콤군 2016.01.15 09:44 신고 페낭은 지금, 이코보다 비즈가 저렴합니다. 비즈가 840불대니.
  • mooncake 2016.01.15 10:50 신고 콤군님 안그래도 저도 비즈도 알아보고 있는데
    제가 원하고 가능한 일정 - 경유대기시간까지 포함해서 9~10시간 이내에 페낭까지 갈 수 있는 비행일정은 그 가격이 없던걸요? ㅠ 스탑오버가 필요한 일정들이라서 안그래도 짧은 일정엔 불가해보이던데...ㅠㅠ
    혹시 왕복 양쪽다 9시간 가량 소요되면서 840불인 일정이 있나요?ㅠㅠㅠㅠ
  • 콤군 2016.01.15 10:57 신고 같은 거 보는 게 맞겠죠?
    저도 잠깐 봤는데, 가는 게 레이오버 시간이 좀 길고, 리턴편은 3시간이었던 것 같아요. 첫날 광정우에서 1박 여행을 한다라고 생각하면, 좋을 것 같구요. 어쨌든 기회 비용이 발생할 것 같으니, 좋은 선택하시길 바람요.
  • mooncake 2016.01.15 11:12 신고 저도 스탑오버, 레이오버하는 일정을 선호하는데요ㅠ
    이번엔 일정이 너무 짧아서(전혀 휴가를 내지 못하는...) 경유대기시간이 긴 비행은 불가능할 것 같아요. 사실 제약조건이 너무 많아서.. 걍 집에서 쉬는 게 최고인.. 정 아쉬우면 서울에서 호텔놀이나 일박 정도 하는 게 바람직한ㅠㅠ
    근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계속 여행 꿈을 꾸니 웃기지요ㅋㅋ
  • 콤군 2016.01.15 11:45 신고 안웃긴데요? (농담)
  • mooncake 2016.01.15 14:10 신고 히히.

    저는 저 혼자 몸, 회사 하나 다니는 것도 벅차 고군분투하는데
    1호기까지 데리고 종종 여행 가시는 모습 정말 존경스럽습니다^^
    당분간은 그저 대리만족만 해야할듯요ㅎㅎ
  • 듀듀 2016.01.15 11:36 문케익님 요즘 진짜 바쁘신가봐요 ㅠ_ ㅠ
    정 안되면 설날에 국내여행이라도 짧게나마 다녀오셔요 바닷가라두요 ^^
    언능 일도 잘 적응하시고 좀 덜바빠져서 여행계획 여유롭게 하실 날이 오기를 바랍니다 !!
    넘 우울해하지마시구 힘내세요~~^^
  • mooncake 2016.01.15 14:19 신고 듀듀니임~
    요즘 바빠서 잘 찾아뵙지두 못하구 죄송해요.
    연초엔 완전 멘붕이었구 무리했더니 컨디션도 안좋고ㅠ
    설 연휴에 국내라도 다녀오면 좋은데 아마 제 생각에 외쿡에 가지 않으면 연휴 내내 집(+집 주변 정도)에서 뭉개고 있을 예감ㅋㅋ
  • noir 2016.01.15 14:57 신고 아..격공 8ㅅ8ㅅ8ㅅ8ㅅ8ㅅ8 잠시 눈물 좀 닦겠습니다.
    진짜 이건 노예도 아니고 후...

    설연휴때 2틀 휴가내서 어디 잠깐 머리나식히러 갔다올까 계획하고있었는데
    2월에는 쉬는날이 많으니 휴가나 월차를 자제하라는 회사공지에 이직을 결심해버렸네요..
  • mooncake 2016.01.25 00:07 신고 ㅠㅠㅠㅠㅠㅠㅠㅠ
    아 참 회사 공지가 야속합니다
    기왕이면 연휴 있을때 멀리 다녀오라! 이렇게 말해줄 수 있는 회사라면 얼마나 좋을까요.

    요즘 정말 농노처럼 일하고 있어요ㅠㅠ 근데 사람들은 제가 고생하는 것도 잘 모르는 것 같아서 기분이 참 꽁기꽁기ㅋㅋ
  • sword 2016.01.15 18:50 신고 미친듯이 일할때..
    무리해서 여행가면... 오히려 탈이 나더라구요...

    그냥 쉴 수 있을때.. 집에서 편히 쉴 수 있을때 쉬는것도 정말 큰 복이니 만큼..
    조용한 곳에서 쉬는거... 추천드려여

    여행은 다시 가실 수 있으실 테니 당분간은 아예 생각을 접어버리시면
    그냥 그대로 포기하면 편하긴 해집니다...-ㅅ-...

    자꾸 미련갖고 어딜갈가 저리갈까 이런저런 못가는 상상을 계속 하면... 슬퍼지고...
    이런 위로아닌 당분간은 포기하고 맘편히 쉬어라.. 라는 리플다는 저도 슬프네여... -_ㅠ

    힘든 직장생활 어느정도 지나고 나면.. "때" 라는걸 알게 되더라고요..
    일하면서 쌓인 피로를 휴가로 여행으로 풀어야 할때도 있지만 쉬어야 할땐 집에서 쉬는것도 좋은때라는것도 있.....
  • mooncake 2016.01.25 00:09 신고 그쵸 맞아요ㅠ
    아무리 생각해도 쉬는 게 답인데... 이 여행병은 어찌해야 낫는 겁니까ㅎ
    사실 저 거의 매번 무리해서 여행 가느라고ㅋ 여행기마다 아파서 고생했단 얘기가 안빠지고 있져ㅋ 이젠 정말 아픈 채로 여행 가는 것도 지긋지긋...하다면서도 또 틈만 나면 여행생각을...ㅎㅎㅎㅎ

    이번엔 뱅기표도 안구해지고 날도 너무 춥고 해서(컨디션이 더 안좋...ㅠㅠ) 그냥 여행은 포기했어요... 돈도 아끼고 체력도 보존해야겠습니다. 근데 왜 눈물이 날까요...
  • 느림보별 2016.01.15 19:42 신고 위 쏘드님 말씀에 격히 공감합니다.
    저는 미련을 못 버리고 3월에 제주여행 질러놨는데, 갈수 있을지...

    당분간은 떠나고픈 마음 살짝 내려놓고 현실에서 위로받을 수 있는 다른 무언가를 찾아보심이 어떨까 싶네요~
  • mooncake 2016.01.25 00:10 신고 가세요 가세요 무조건 가세요!!!!!!!!!!!!!!!!!!
    가실 수 있을때 가세요. 질러놨음 포기말구 가셔야 하는 겁니다^^
    여행의 경우 저도 왠만하면 막 지르는 사람인데 요즘은 정말 지를 수 없는 분위기가 되다보니 너무 우울해요. 가실 수 있을때 꼭 가세요! 제가 응원합니다!
  • 영심이~* 2016.01.17 02:40 신고 여행..가고는 싶은데...
    훌쩍~ 떠나고 싶을 때 떠날 수 있는 여유가 있었음 좋겠어요... ㅡㅡ
  • mooncake 2016.01.25 00:10 신고 그러게요ㅠ
    떠나고 싶을때 훌쩍 떠날 수 있는 사람은 정말 몇 안되겠지만서도... 왜 이렇게 마음이 아쉬운지 모르겠어요...
  • lainy 2016.01.17 13:32 신고 여행이 직업이 되는 회사를 다니는겁니다!! 여행이 직업이 되면 또 여행에 대한 생각이 바뀌려나..
  • mooncake 2016.01.25 00:17 신고 여행조차도 직업이 되면 아마 지금처럼 좋아하진 않을 것 같아요ㅋㅋㅋㅋ
  • 즐거운 검소씨 2016.01.18 03:47 신고 저는 왜인지는 모르겠지만, 제 처지가 항상 불안정하다고 느끼는 것 같아요. 그래서 언젠가부터 제 바램은 항상 안정되게 살기...이거든요. 그래서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저는 여기저기 둘러보며 여행하는 것 보다 내 집에 있을 때 더 기분이 좋은 집순이예요. 하지만, mooncake님의 어딘가에 얽매이지 않고 여행다니고 싶다는 맘은 충분히 이해해요. 어떻게 보면 정반대이긴하지만, 자기가 자유롭고 편안함을 느끼는 곳을 찾아가고 느끼고 싶다는 거니까요.^^
  • mooncake 2016.01.25 00:18 신고 그런 생각은 했어요. 제가 여행을 좋아하고 방랑하고 싶어하는 건, 돌아갈 곳이 있기 때문인 것 같다구요^^ 나중에 부모님이 안계시게 되고 저 혼자 남으면, 여행 중의 마음이 조금은 달라질 것 같기도 해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