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338
Total
1,697,481
관리 메뉴

wanderlust

오늘의 소확행 - 얀 리시에츠키 신보 득템 본문

음악영화책그림

오늘의 소확행 - 얀 리시에츠키 신보 득템

mooncake 2017.03.09 22:20


얀 리시에츠키의 신보, "쇼팽 : 피아노와 오케스트라를 위한 작품"을 구입했다. 원래 3월 10일 발매예정이라 큰 기대없디 퇴근길 교보문고 핫트랙스에 들렸는데, 역시나 매장엔 보이지 않았다. 그래도 혹시나하는 마음에 직원분께 여쭤봤더니, 창고 앞 PC 옆에 수북히 쌓여있던 신규 입고 음반들 사이에서 얀 리시에츠키의 새 음반을 찾아주셨다. 어찌나 기쁘던지ㅋㅋ 고작 하루 일찍 구한 거지만, 게다가 평일이라 집에 가서 들을 시간도 별로 없어 하루이틀 일찍 구한 게 큰 의미도 없건만 왜 이렇게 기쁜진 나도 정말 모르겠지만. ​그나저나 매장에 진열되기도 전에 구해오다니 이건 마치 아이돌 팬질 느낌ㅋㅋ

어쨌거나 이런 사소한 데서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건 참 좋다고 생각한다. (근데 얀 리치에츠키 아니고 얀 리시에츠키인데 왜 자꾸...;;;)​


내일은 요즈음의 최애 첼리스트인 트룰스 뫼스크 내한공연을 보러간다. 좌석은 R석. 공연 여러개를 한꺼번에 예약하느라 가격 부담이 커서 좌석 등급 때문에 잠시 고민했지만 트룰스 뫼르크 공연 보러 도쿄까지 갈 생각도 했는데 이 정도야. 작년 10월엔 최애 피아니스트인 얀 리시에츠키가 내한공연을 가졌는데, 몇달 사이에 최애 피아니스트와 최애 첼리스트가 연달아 오다니 참 행복한 일이다. 늘 말하지만 어두움 속에도 언제나 빛은 있다.

8 Comments
  • 둘리토비 2017.03.10 22:19 신고 제가 부러워하는 클래식음반구입과 공연관람....^^
    언제야 저도 이런 여유를 좀 누려볼까요~^^
  • mooncake 2017.04.06 17:46 신고 둘리토비님 답글 너무 늦어 죄송. 이제 좀 정신 차리고 블로그 다시 열심히 해볼께요. 둘리토비님 블로그도 자주 놀러가고요.
    둘리토비님도 음악 참 많이 좋아하시죠? 합창단 활동 하시는 둘리토비님이 더 부럽습니다^^
  • Deborah 2017.03.12 17:19 신고 좋네요. 음악회도 다녀 오시고 전 요즘 회사와 집 이렇게 지내는것이 다에요. ㅠㅠ
  • mooncake 2017.04.06 17:47 신고 저도 거의 회사와 집을 왕복하는 게 전부이지만ㅎㅎ 아주 가끔 이런 낙이...^^
    대신 데보라님껜 예쁜 나린이가~^^
  • 2017.11.01 23:33 비밀댓글입니다
  • mooncake 2017.11.03 09:32 안녕하세요, 댓글 남겨주셔서 정말 감사해요 : ) 어제 댓글 보고 기분이 무척 즐거웠습니다ㅎㅎㅎㅎ

    12월에 나고야, 도쿄에서 얀 리시에츠키 공연이 있길래 일본에 갈까 했는데 회사가 많이 바쁘기도 하고, 저도 컨디션이 안좋아 고민하던 찰나, 내년 2월에 내한공연이 있길래 일본 공연은 패스하기로 했어용ㅎㅎ
    이미 일년전의 일입니다만 얀 리시에츠키 내한공연이 (독주회가 아니였음에도 불구하고) 정말 꿈같이 행복한 시간이었기 때문에 내년 공연도 두 손 모아 기대하고 있어요^^

    같은 취향, 같은 느낌을 공유하는 분을 만나 정말 즐겁고 감사하네요. 앞으로도 종종 얀 이야기 들려주세요! ㅎㅎ
  • limart 2017.11.03 14:54 와 2월에 내한공연 잇네요 어제도 캘린더 들어갔었는데, 연초에는 캐나다에 있구나 하고 스킵했었나봐요. 보통은 일본 거치던데 이번은 한국만 하고 들어가더라구요. 한국이 좋은가..
    얀 이번 앨범 Echo Klassik 2017 콘서트 레코딩 부문 상받은거 아시죠? 상받는거 유튭에 올라왔더라구요. 링크 남겨요.. https://www.youtube.com/watch?v=hPCtH3Vb4EQ 별처럼 많은 클래식 천재들 중에서도 얀은 특별하죠? 왜그런지 이유는 잘 설명 못하겠지만 :) 좋은 하루 보내요
  • mooncake 2017.11.08 17:21 신고 와, 기분 좋은 소식 감사드려요. 저 전혀 모르고 있었어요. 계속 몸이 안좋아서 요즘 거의 잠만 자느라...ㅜㅜ
    힘든 나날에 즐거운 소식 전혀 주셔서, 다시 한번 정말 감사드립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