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499
Total
1,667,055
관리 메뉴

wanderlust

일상잡담-PC고장, 여행기 쓰기, 필름카메라, 여름, 튀니지? 본문

Trivia : 일상의 조각들

일상잡담-PC고장, 여행기 쓰기, 필름카메라, 여름, 튀니지?

mooncake 2018.07.24 18:40

*
PC가 고장났다.
놀랍지는 않다. 진작 데이터를 백업하고 PC를 교체했어야 하는데 게을렀던 탓이다.
하드디스크만 무사하다면 뭐... (근데 PC 새로 사고, 구 하드디스크 연결해서 데이터 백업할 생각을 하면 너무 귀찮다. 게다가 하드디스크도 맛이 갔다면 복구비용은 어째ㅠ)

*
그래서 다시 열심히 써보려던 여행기도 저 너머로...

*
말 나온김에 여행기 얘기를 하자면, 그동안 여행기를 쓰다 자꾸만 중단한 게 매번 너무 금방 지쳐 버렸기 때문이라, 요즘은 여행기를 최대한 간단히 써보려고 노력하고 있다. 그런데도 사진을 편집하고 글을 쓰다보면 자꾸만 사진 숫자도 많아지고 말도 많아진다. 대체 나는 뭐가 문제일까. 어쨌건 PC를 빨리 해결하자.

*
오랜만에 네츄라 클래시카로 찍은 필름을 현상하고 스캔했다.


큰 화면으로 보면 어떨지 모르겠으나 일단 네츄라 클래시카의 이런 느낌, 참 마음에 든다. 그렇지만 네츄라 클래시카로 찍은 풍경 사진은 매번 별로라 약간 검색을 해봤더니 네츄라가 "실내 사진, 인물 사진"용으로 개발되어 그렇다는 말도 있고 무엇보다 놀라웠던 건 네츄라 클래시카에 "풍경사진 메뉴"가 따로 있었다는 것;;;; 하긴 뭔가 버튼이 막 있긴 했는데 한번도 사용해볼 생각을 하지 않았고 설명서도 들여다보려 하지 않았다. 필름을 넣고, 전원을 커고, 셔터를 누른다. 그냥 그게 전부였다. 내가 토이카메라에 너무 익숙해서, 네츄라 클래시카도 이만원짜리 토이카메라 쓰듯 했나보다. 다음번엔 꼭 풍경메뉴로 풍경 사진을 찍어봐야지.

*
지난주까지는 별로 더위를 타지 않았다. 집에서 지하철역까지 5분, 다시 지하철역에서 회사까지 5분, 점심은 주로 건물 내에서 해결, 그러다보니 출퇴근길 아침 저녁으로 10분 정도씩만 바깥 공기에 노출되어서 별로 더운 줄 몰랐다. 그런데 이번주는 짧은 출퇴근길에도 너무 덥다. 온도가 지난주보다 확 올라간 건 아닌데 계속되는 더위에 몸이 지쳤나?

여름은 내가 제일 좋아하는 계절인데, 이렇게 덥기만해서야, 내가 좋아하는 그 여름 느낌은 좀처럼 나지 않는다. 이를 테면 에레나의 Say hello to every summer 음반에 실린 곡들 같은 느낌!
​​https://youtu.be/UN0QAcxvvLY

(그래도 겨울추위보다는 역시 여름더위가 낫다;;;)

*
요즘 주식 장까지 안좋아 더 심란하다. 현재 물려 있는 주식들 대다수는 언젠가는 다시 오르겠지만 그게 언제냐가 문제지.

*
아참, 올해 9월부터는 여권 만료 기한이 6개월 미만으로 떨어지기 때문에 8월 안에 여권 재발급을 받아야한다. 근데 다시 사진 찍으려니 귀찮아...ㅜㅜ 지난번 도쿄 여행때 여행가방 손잡이가 망가졌기 때문에 그 쪽도 고치던가 새로 사던가 해야하고, 여행을 가기 전에 할 게 좀 많다.

*
그래서 여권과 여행가방을 개비하여 어디로 갈 생각인가, 일단 9월말-10월초에 튀니지 여행을 갈까 고민 중.
전에도 한번 갈뻔했는데 튀니스 박물관 테러로 접었더랬다. 이젠 is도 좀 잠잠해진 것 같고 튀니지야 아프리카라지만 거의 유럽의 연장선상 같은 곳이라 부담없이 갈만하지 않나 싶은데, 그래도 역시 대중교통 인프라도 그렇고... 이런저런 고민 중. 항상 이렇다. 좀 더 편한 여행과 모험심 넘치는 여행 사이에서의 갈등이랄까.

12 Comments
  • 첼시♬ 2018.07.25 12:57 신고 데이터 백업은 너무 귀찮다...2222222222222222222
    분명히 초고속으로 데이터 전송이 된다고 하는데 제가 체감하는 속도는 왜 이렇게 더딜까요. 흑 ㅠㅠ
    저도 얼마 전...까지는 아니지만 아무튼 여권 갱신하면서 사진 새로 찍고 하는데 정말 모든 게 귀찮았어요.
    영원히 그 자리에 있을 것 같은 여권이었는데 10년이 이리도 빨리 지날 줄이야. ㄷㄷㄷ
  • mooncake 2018.07.25 17:15 이 글 쓰면서도 모든 게 다 귀찮다고 하는 것 같아 부끄러웠는데 첼시님이 공감해주셔서 넘 감사하지 말입니다ㅎㅎ
    날이 덥다는 핑계로 pc도 여권사진도 다 모른척 하고 있어요.
    정말, 여권의 갱신으로 새삼스레 시간의 빠름을 체감합니다. 지난 10년이 너무 빨랐어요. 앞으론 더 빠를텐데 걱정입니다. 후회가 남지 않게 잘 살아야 하는데요.
  • 운동하는직장인 에이티포 2018.07.25 16:45 신고 저도 주식을 하고있지만.ㅎㅎ
    요즘 정말 하락장..ㅠㅠㅠ
    버텨야 이기는겁니다!!
  • mooncake 2018.07.25 17:15 아앗
    주식 ㅠㅠ
    공감해주셔서 감사해요
    우리 버텨요ㅎㅎㅎㅎ
  • Normal One 2018.07.26 20:35 신고 이번 연말연초를 하드디스크 고장과 함께 맞이한 1인 여기 있읍니다... 다행히 사진은 거의 다 복구하긴 했는데, 출혈이 꽤 컸다죠..ㅠ_ㅠ

    전 나름 여권 늦게 만든 편인데, 그럼에도 생각해보니 여권 기간이 절반 가까이 지나갔네요. 워우 시간 빠른 거 보소...
  • mooncake 2018.07.26 21:14 신고 흑... 저도 예전에 놋북 하드디스크 복구하다 어마어마한 지출을 경험하고는, 데이터 백업에 신경쓰기로 마음 먹었으나 결국 또...ㅜㅜ 그래도 노말 원님 비용은 많이 들었어도 사진은 대부분 살리셨다니 다행이네요. 돈이야 벌면 되죠(근데 왜 눈물이 나죠ㅜㅜㅋㅋ)

    시간이 정말 왜 이렇게 빠른 걸까요?

    아참 저 오늘 에어컨도 고장났답니다. 이 더위에... 흑흑흑흑
  • 공수래공수거 2018.07.27 07:41 신고 앗 그러고 보니저도 여권 만료가 다 되어 가는군요
    이번 여권은 좀 깨끗하네요 ..
    지난번 여권은 여백이 없었는데...ㅋ
  • mooncake 2018.07.27 08:08 신고 예전에 출장을 많이 다니셔서 여권이 빼곡하셨나봐요 +_+ 8월 중에 사진 찍고 여권 만들어야하는데 에어컨이 고장나서 모든 의욕을 (안그래도 별로 없던 의욕을ㅠ) 잃었어요ㅠ
  • 밓쿠티 2018.07.29 15:19 신고 아이고 컴퓨터 고장이라니 슬프네요ㅠㅠ핸드폰이고 컴퓨터고 고장나면 고장난 것도 짜증나지만 그 이후에 해야 할 일이 너무 많아서 그게 힘들더라구요ㅠㅠㅠㅠmooncake님이 적으신 말에 구구절절 공감했어요ㅠㅠㅠㅠㅠㅠ
  • mooncake 2018.07.29 15:21 신고 넵ㅠㅠㅠㅠ 날까지 덥고 에어컨 고장까지 나서 pc와 여권사진은 아예 잊혀졌어요ㅋㅋㅋㅋ
  • esther 2018.08.05 22:56 튀니지..
    언젠가 뚜르드몽드 잡지에서 심플한 코발트컬러에 확 끌려서
    한동안 동경했었어요. 다른 정보는 전혀없고 참 궁금한 나라예요.

    저도 어제부터 부엌에어컨이 상태가 안좋아 큰걱정 중입니다 ㅠㅠ
  • mooncake 2018.09.05 12:37 튀니지... 유럽인들은 우리가 동남아 가듯 휴양지로 많이 가더라구요^-^

    부엌에어컨은 잘 작동했을까요?
    더운 여름 고생많으셨습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