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58
Total
1,993,226
관리 메뉴

wanderlust

화이자 1차 접종 후기 본문

Trivia : 일상의 조각들

화이자 1차 접종 후기

mooncake 2021. 8. 31. 20:00


2021.8.30. 오전 10시 화이자 1차 접종.

- 접종 후 대기 시간 마치고 건물 밖으로 걸어 나왔는데 숨을 들이쉴 때 가슴에서 찌릿하는 통증이 느껴졌다. 숨을 쉴때마다 마치 기관지염 오래 앓고난 후의 뻐근함이 느껴져 조금 걱정했는데, 다행히 1시간여 뒤 해당 증상은 없어졌다. (혹시 계속 아플까봐 집에 바로 안들어가고 카페에서 커피를 마셨다. 이상증상이 있으면 바로 접종센터에 문의하려고;;)

- 접종 후 약 2시간이 지나자 체온이 오르기 시작했지만 37.5도 정도라서 타이레놀은 안먹었다. 오늘 아침 체온이 37.1도로 측정돼서 이렇게 지나가나보다 했는데 곧바로 다시 열이 올라서 이틀째인 오늘 저녁까지도 37.5도 유지 중. 미열이라 많이 힘들진 않지만 나른하고 어지럽고 약한 두통이 있다.

- 어깨가 많이 아프다. 의외로 접종 부위의 발열은 독감주사처럼 심하진 않은데, 왼쪽 어깨와 왼쪽 목 아랫부분의 근육통이 심하다. 진작 냉찜질을 할 걸 그랬나.

- 우리 회사의 접종 휴가는 접종일 포함 이틀이고, 계속 몸이 안좋으면 병가를 더 쓸 수 있는데, 미열과 어깨통증으로 병가까지 내기는 그렇다. 다행히 접종 삼일째인 내일은 재택근무라 사무실에 안나가도 돼서 그나마 안심이다.

- 아참, 백신 접종 자체는 신기할 만큼 아무 느낌도 없었다ㅋㅋ 이렇게 안아픈 주사는 처음이야. 주변 사람들도 대부분 그랬다고.

- 주변 사람들 이야기를 들어보면, 화이자 1차를 맞은 사람들은 대부분 부작용이 약한 편인 것 같다. 미열도 하루 정도만 지속됐다는데 왜 나는? 흥칫뿡.

- 접종 마치고 대기 공간으로 이동해서 혹시나하고 질병관리청 쿠브coov 앱을 켜봤는데 바로 접종증명서가 떴다. 우와!!

- 나보다 먼저 접종한 회사 동료 말에 따르면, 카페 등에 입장할 때 네이버 큐알코드를 찍으면 “1차 접종자입니다”라는 멘트가 나온다고 한다. (질병관리청 연동 동의한 경우) 근데 이거 나만 무섭나… 가타카 같기도 하고, 어릴때 보던 공상과학소설 속으로 들어간 느낌이다 ㄷㄷㄷ

- 내일은 미열도 어깨 통증도 사라지길 바라며… (이렇게 블로그에 글 쓸때가 아닌데 ㅋㅋ)

15 Comments
  • Normal One 2021.08.31 23:18 신고 저희 집안(?) 내력이 예방접종 맞으면 빡세게 앓는건데, 말로는 괜찮을거라 하지만 실제로는 좀 걱정도 되고 그러네요. 일단 연휴때는 안갈 것 같은데. 그 때까진 후유증이 없어져야 할텐데, 두렵....
  • mooncake 2021.08.31 23:22 신고 저도 독감예방접종 할때마다 많이 앓았던지라 걱정했는데 생각보단 괜찮아요! (그치만 아직도 미열이 안떨어져서 좀 빡치는 중ㅋㅋ) 근데 화이자나 모더나는 2차가 훨씬 부작용이 심하다니 걱정이에요 ㅠㅠ

    아무쪼록 노말원님 많이 안아프고 수월하게 나시기를 ㅠㅠ 체질적으로 예방접종 후 많이 아프다고 하시기도 하고, 또 혼자 계시니 걱정이 많이 되네요.
  • Normal One 2021.08.31 23:27 신고 아고... 2차 접종 끝나면 시기가 시기라(예산....) 바쁠 것 같은데 몸간수 잘 해야겠어요! 문케잌님께서 걱정해주시는 만큼 무탈히 지나갈겁니다 😊걱정해주셔서 감사해요 :)
  • mooncake 2021.08.31 23:30 신고 아무리 바쁘셔도 접종하고 이틀은 쉬시는 게 좋을 것 같아요. 스케쥴 잘 잡으셔서 무리하지 않으시길 바래요. (근데 이렇게 말하는 저도 2차는 날짜가 좀ㅋㅋ)
  • Normal One 2021.08.31 23:35 신고 사실 2차는 날짜를 좀 미뤄야하나 고민하고 있긴 해요... 좀 시기가 애매하긴 한데, 1gram이라도 덜 바쁠 때로 바꾸고 싶어요 흑흑....
  • 더가까이 2021.09.02 11:53 신고 접종 축하드립니다. 36시간 정도까지 심한 부작용 없으면 그 뒤로는 괜찮은듯해요. 저는 관절통이 좀 오더군요.
  • mooncake 2021.09.09 13:10 신고 저는 월요일에 맞았는데, 목요일 저녁까지는 계속 열이 났어요. 어깨 아픈 건 맨소래담 몇번 발랐더니 좋아졌구요 ㅎㅎ
    더가까이님은 2차 접종까지 완료하신 거죠?
  • 더가까이 2021.09.09 14:24 신고 예~ 저희 가족은 4월 말에 2차까지 맞았어요.
  • mooncake 2021.09.09 14:27 신고 부럽습니다 ^^
  • esther 2021.09.09 00:47 백신 맞고 다음날 바로 놀러간 사람도 있으니까요, 바로 저 말입니다.ㅎㅎ
    저도 화이자 맞았는데
    팔 어깨 목 얼굴까지 붓고 근육통이 있었어요.
  • mooncake 2021.09.09 13:13 신고 에스더님 일본 언론은 어떤가요? 한국은 워낙 백신 부작용에 대해 언론에서 떠들어서, 평소 건강하던 사람들, 백신 맞아도 부작용 없던 사람들까지 전부 다 지레 겁먹고 공포에 떨었거든요. 대부분 1차를 무사히 넘겨서 이제는 빨리 2차 맞고 싶다는 사람이 대다수입니다ㅋ

    여행가셔서 고생하시긴 했지만 그래도... 2차도 1차 정도로만, 아주 많이 힘들지는 않게 넘어가시길 바래요!
  • esther 2021.09.12 14:57 저의 생각은 우리나라 주류언론들이
    정말 대단히 문제있다고 봅니다. 기레기 소리 들어 마땅하다고.
    아주 드라이하게 사실보도만 하기를 제발.
    우리는 굉장히 대처를 잘하고 있고 국민의식도 바야흐로 선진국이 아닌가,
    여기서 제입장에선 자랑스럽게 느껴져요.

    서울의 친구들이 저에게 코로나 시작부터, 마스크부족사태와 백신까지 심각하게 걱정할때,
    그 얘기를 들으며 저는 사실 너무 부러운 거예요. ㅠㅠ
    여긴 정말 엉망입니다.
    지금 우리나라보다 환자수는 단위자체가 달라요.
    0이 하나 더 붙고 검사자체도 수동적으로 하는데 점점 중증환자들이 많구요.
    또 현재는 코로나확진된 경우, 병상이 없어서 그냥 집에 있으라고 해요.
    어떤 감시나 제약도 없고 개인에게 맡깁니다.
    백신홍보도 그닥, 기관끼리 협조가 되지않아
    잔여백신은 그냥 버려진다고 합니다.
    모더나에선 몇번이고 이물질이 나왔는데 그냥 넘어갔어요.
    그런데 이상한건 사람들이 별로 불평을 안하네요..?!
    세금도 엄청 많이 걷는 나라인데도
    세계가 다 그런 걸 어쩌겠냐는 식.
    낙천적인 것과는 다른 그런 쪽이예요.기대자체가 없달까..
    여기언론은 보통 코로나사정이 더 나쁜 나라들하고만 비교하는 실정이니ㅠㅠ

    많은 부분에서 지금의 일본은
    예전과 너무나 다르다고 절실히 느끼고 있어요..
  • mooncake 2021.09.12 19:43 신고 그렇죠... 저는 우리 나라 정부가 코로나 대응 정말 잘하고 있다고 생각하는데 의외로 사람들이 부정적인 언론 보도에 참 잘 넘어가는 것 같아 속상하구요 에휴......

    예전에도 얘기드렸지만 요즘의 일본은 정말 상상초월이랄까... 근데 사람들은 일본이 지금 얼마나 후지게 대응하는 지에 대해 얘기하면서 국뽕 채우는데 저는 반대로 우리나라도 언제 또 저렇게 될지 모른다는 생각이 들어서 마냥 국뽕만 차오를 수 없어요ㅋㅋ 너무 생각이 많나요 제가?
  • 空空(공공) 2021.09.10 08:45 신고 전 생각보다 후유증 없었습니다
    1차때는 맞았는 건지도 모를 정도였고 2차는 약간 우리한 정도 ㅎ
    전 국민 2차 접종 빨리 ..ㅋ
  • mooncake 2021.09.12 19:45 신고 오 다행입니다 ^^
    그러게요 빨리 2차 접종까지 다들 마쳤으면...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