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169
Total
1,699,272
관리 메뉴

wanderlust

오전 땡땡이 / 폐차 본문

Trivia : 일상의 조각들

오전 땡땡이 / 폐차

mooncake 2011.09.28 13:06




울적해서 오전에 살짝 스타벅스에 다녀왔음
커피가 나오길 기다리며 심심해서 사진 한장
오전 스타벅스는 한적해서 참 좋음
새로 생긴 매장이라 깔끔하기도 하고 인테리어도 맘에 든당
혼자 놀기 딱 좋음


하지만 에스프레소 칩 프라푸치노는 맛이 없어서 실망
평상시 먹던 그 맛이 아니다. 내 입맛 탓일까.
분명 같은 분량 같은 조리법으로 만들텐데, 왜 맛이 다를까


기분이 되게 우울하다
어제, 기분좋게 술 한잔 마시구 집에 왔는데
내 차가 주차되어 있던 자리가 휑 - 한거다
설마설마했는데 어제 낮에 부모님이 po폐차wer 해버렸다고 ㅠ.ㅠ
완전 맘 상했다.
그니깐, 물론, 내가, 요즘은 차를 잘 갖고 다니지도 않았고, 차가 많이 낡은 것도 사실이지만,
아무말도 없이 폐차를 해버리다니 ㅠ.ㅠ
8년이나 갖고 다녔는데
나의 20대를 함께 해왔는데
작별인사 할 틈도 안줬다...
꺼내올 물건도 많은데, 엄마가 나름 정리는 해놨지만 빠트린 것도 있고...

정말정말정말 마음이 상한다
적어도 작별인사 할 틈은 주셨어야지...ㅠ.ㅠ

안녕 ㅠ.ㅠ





'Trivia : 일상의 조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번주의 네일과 잡담  (2) 2011.10.10
추억 돋는 오후  (0) 2011.09.28
오전 땡땡이 / 폐차  (0) 2011.09.28
다크다크  (0) 2011.09.09
아이폰  (0) 2011.09.04
출근  (1) 2011.08.08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