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539
Total
1,620,839
관리 메뉴

wanderlust

스타워즈7 예고편, 크레이프케익, 겔랑 자몽 향수, 아보콥 샐러드 본문

Trivia : 일상의 조각들

스타워즈7 예고편, 크레이프케익, 겔랑 자몽 향수, 아보콥 샐러드

mooncake 2015.04.18 18:18



너무나 길게 느껴졌던, 몸과 마음이 모두 너덜너덜해진 한 주가 드디어 지나갔다. 

그래도 지난 며칠간 내 마음에 작은 위안이 되었던 몇가지.



#1. Star Wars 7 두번째 티져 예고편



금요일 출근길 지하철 안에서 봤는데,

한 솔로가 츄바카에게 Chewy, we're home 이라고 하는 순간 어쩐지 눈물이 나올 뻔.

(역시 난 피곤하면 감성지수가 급상승ㅎㅎ)

해리슨 포드 아저씨는 비행기 추락사고 이후 몸은 많이 회복하셨나 모르겠다. 흑.


+)추가


매튜 매커너히도 울고... 스타워즈 7 두번째 티져 보고 울뻔한 사람 많았다는 걸 보니 나만 그런 게 아니였나보다^^;;



#2, 선배가 사준 뚜레주르 크레이프케익



내가 불쌍해보였던지 퇴근하는 길에 크레이프케익을 손에 들려준 선배. 얼마나 고맙던지...

맛있고 모양도 예뻐서 정말로 기분이 많이 나아졌다^^



많이 달지 않고 요거트 크림이라 상큼해서 부모님도 맛있게 드셨다^^ 히힛

그나저나 잘라낸 조각 사진을 찍었으면 크레이프 케익의 단면이 더 잘 나왔을텐데 이 사진을 찍을때 나는 무슨 생각이었던 걸까ㅋ

(너무 피곤했기 때문에 그나마 사진을 찍은 게 다행ㅎㅎ)



#3. Guerlain Aqua Allegoria Pamplelune (겔랑 아쿠아 알레고리아 빵쁠륀느) 향수

하도 안쓰는 향수가 많아서 요즘 회사에 한개씩 갖다놓고 생각날때마다 방향제 삼아 뿌리고 있는데(약간 돈지랄스럽지만 그래도 변해서 버리는 것 보다는^^;;)

겔랑 아쿠아 알레고리아 빵쁠륀느를 가져갔더니 주변 사람들 반응이 완전 좋았다! 

사실 난 좀 실패했다 싶은 향수라서 볼때마다 시무룩...했는데(시트러스 계열의 향수는 무조건 좋아해서, 탑노트가 자몽향인 이 향수를 실패할리 없다 생각하고 시향도 안하고 구입했건만 내 취향엔 별로) 주변 사람들의 향에 대한 취향과 내 취향이 완전히 다른가봉가^^ 난 별로라도 주변 사람들이 좋아하니 나름 이 향수의 사명을 찾은 것 같아 기뻐졌다ㅋㅋ



겔랑 아쿠아 알레고리아 향수병 자체가 워낙 내 취향이라 빵쁠륀느를 성공했다면 다른 것도 다 샀을텐데 좀 아쉬운... 



#4. 배드파머스의 아보콥샐러드



요즘 완전 핫한 가로수길의 샐러드집 배드 파머스(Bad Farmers) 아보콥 샐러드.

정말 맛있었다. 다만, 가격이 착하지 않아 ㅠㅠ

배드 파머스 리뷰는 다음번에 좀 더 길게^^



6 Comments
  • 나실이 2015.04.18 23:17 신고 저는 향수 자체를 잘 안사지도 않고 선물 받은 것만 몇 개 있는데 하도 안쓰다보니 냄새 다 날아가고 알콜끼(?)만 남는게 아까워서 저도 방향제처럼 써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깝지만 진짜 변해서 버리는 것보다는 낫다고 생각해서 뜻하지 않게 사치를 부리고 있어요;;;

    그래도 향수 구경하는 건 좋아하는데 겔랑 향수들 사람들은 좋다고 하던데 제가 물건 볼 줄 모르는지 전 그냥저냥 ㅠㅠ 그런데 병은 이뻐요 ㅋㅋㅋ
  • mooncake 2015.04.20 11:41 신고 아침엔 항상 정신없이 후다닥 나가다보니 향수까지 뿌릴 새가 없어요(근데 주말에 외출할때도 마찬가지..ㅋㅋㅋ) 결국 남아도는 향수들...^^;; 근데 집에선 방향제로 쓰는 것조차도 자꾸 까먹어요ㅋ

    겔랑 향수 저도 시향은 종종 해보는데 그닥 제 취향은 아니더라구요. 생각해보니까 겔랑은 화장품 향도 호불호가 많이 갈렸던 것 같아요.
  • The 노라 2015.04.19 04:48 신고 Star Wars 좋아하세요? 와우~ 울집 식구들도 Star Wars 팬들이예요. (저만 빼고... ^^;;)
    막둥이까지도 너무 좋아해요. 이게 12월에 개봉예정이라고 한 것 같은데.
    Crepe으로 만든 케이크 맛있겠어요. 단면 충분히 잘 볼 수 있었습니다. 맨끝 사진 아보콥 샐러드도 아주 맛있어 보이구요.
    안쓰는 향수를 방향제 삼아 직장동료들도 즐겁게 해주는 센스. 홍익인간의 정신이 살아계신 Mooncake님. ^^*
  • mooncake 2015.04.19 14:53 신고 와~ 식구분들이 전부 스타워즈 좋아하시는군요^^ 막둥이까지도 좋아하다니, 12월에 개봉하면 식구들 전부 같이 보러가시는 건가요? 좋겠어요! 저도 올해 연말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답니다ㅎㅎ

    근데 주변 사람들하구 저하구 정말 향수 취향이 다른가봐요ㅋ 전엔 특별히 향 좋단 이야기를 듣지 못했는데 제가 별로라 생각한 이 향수의 반응은 폭발적이라 좀 당황했어요ㅎㅎ
  • 듀듀 2015.04.22 15:22 으와 크레이프케익 맛나보여용 ㅋ뚜레주르에서도 크레이프케익 파나봐요~ 나만몰랐나.히히 ㅋ먹어보고싶어요 ㅎㅎㅎ
    겔랑향수 ㅋㅋ회사사람들은 반응이 좋으셨다니 저도 시향해보고 싶어요 궁금해라 헤헤
    향수 사고싶은거 리스트는 많은데 집에 남은 향수들....보면서 맨날 참고있어요 ㅠㅋㅋ 사도 몇번뿌리면 고대로 방치되서 ㅠㅠ
    배드 파머스 샐러드 완전 맛나보여요 ㅠㅠ 아 배고프다..ㅎㅎㅎ
  • mooncake 2015.04.22 18:36 신고 뚜레주르 크레이프 케익 생각보다 맛나요^^ 어른들도 잘 드시더라구요. 직영점에만 있는지 다 있는지는 잘 모르겠어요.

    저 겔랑향수는요 처음 뿌리면 자몽향이 확 나다가(약간 씁쓸한 맛이 느껴지는 그런 자몽향) 나중엔 부드러운 바닐라향이 나요^^ 말만 들으면 되게 좋을 것 같은데 제가 기대가 컸는지 그닥. 그래도 주변 반응이 좋으니 뭐 좋네요 ㅎㅎ 저도 이제 향수 좀 고만 살라고요 ㅋ 선물 받았는데 취향에 안맞아 안쓰는 향수들 + 출국할때마다 사놓고 안쓰는 향수들로 화장대가 터져나갈판...ㅠㅠ

    배드파머스 강추해요! 그리고 생각보다 배가 고프지도 않아서 더 좋았어요ㅋㅋ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