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48
Total
1,810,333
관리 메뉴

wanderlust

(지금은 여행중) 핀란드 마지막밤 본문

외국 돌아다니기/2015.09 Finland & Tallinn

(지금은 여행중) 핀란드 마지막밤

mooncake 2015. 9. 30. 03:50




*미치게 피곤하지만 그래도 좋네요^^
오늘밤이 지나면 헬싱키를 떠나야한다는 게 너무 아쉽구요(+짐싸기도 귀찮...;;) 근데 누크시오 국립공원에서 찍은 저 사진은 올려놓고 보니 꼭 한국 같... 여러분 한국 아닙니다. 핀란드입니다ㅜㅜ 핀란드의 호수입니다. 물이 어찌나 맑은지 호수 안이 다 들여다보여요. 우리나라 사대강 녹조라떼가 생각나 잠시 우울하더라구요.

*헬싱키 사람들은 얼핏 보면 무뚝뚝한 것 같은데 조금만 대화를 나눠보면 굉장히 친절하고 다정합니다. 사람들이 다 착해요.
게다가 젊은 청년들은 어찌나 귀엽고 수줍은 미소를 날리는지ㅋㅋ 아주 좋음^^

*헬싱키에서 페리 타고 15분 걸리는 섬 수오멘린나에서는 한국의 제주 차(Tea)를 좋아한다는 분를 만났어요!!!! 생각지도 못한 곳에서 "제주 아일랜드"를 들으니 왤케 반갑죠? 뭔가 찡하기까지해서 나도 놀람ㅋ 남들이 들으면 외국 생활 십년쯤 한 줄 알듯ㅋㅋㅋㅋ

*오늘 누크시오 국립공원 투어를 같이 한 가이드는 무려 "판소리"를 종종 듣는다고!!!! 판소리에 대해 뭔가 물어볼까봐 긴장했는데 아무 질문도 안해서 안도했어요.

*아 그러고보니깐 핀란드 사람들은 단 한명도 North Korea에서 왔냐 South Korea에서 왔냐고 묻지 않았네요. 당연히 South Korea에서 왔다고 생각함. 다른 나라 사람들은 Korea에서 왔다구 하면 다섯중에 셋은 남에서 왔냐 북에서 왔냐 이렇게 묻는데 핀란드 사람들은 그런 질문을 안하는 걸 보면 죄다 스마트한 것 같음!!!

*헬싱키 중심가에서도 교통체증이 거의 없어서 깜놀(4시~4시 반쯤 잠깐 있을락말락)했습니다. 이런 환경에서 사니 다들 여유가 넘치는 건지도...

*이번 여행은 왤케 방향감각이 엉망이죠?ㅠ 새삼스럽긴 한데 정말 역대 최고임ㅋ 거기에 여행 계획을 안짜갔더니 동선도 엉망이라 매우 비효율적으로 움직였어요ㅠ 그나마 준비해간 게 헬싱키 시내 무민샵들하고 빈티지&앤틱샵 주소였는데 대부분 시간을 못맞춰 실패함...ㅠㅠ 크흡ㅠㅠ 근데 인간적으로 헬싱키 물가 너무 비싸요. 특히 무민만 붙으면 뭐든 가격이 두배가 됨. 흥칫뿡... 빈티지 찻잔도 기본적으로 영국/벨기에/이탈리아 가격의 두배 이상이고요. 오늘 아주 괜찮다는 빈티지샵을, 아테네움 미술관 가느라 포기했어요. 많이 아쉽지만, 소유물을 늘리는 것보단 하나라도 더 보는 게 나은 거겠죠???

그치만 위에 저렇게 써놓고도 아라비아 핀란드나 이딸라나 마리메꼬 찻잔도 못사고(아라비아 빈티지는 삼) 피스카스 가위도 못사고, 망설이다 못산 아라비아 핀란드 빈티지 찻잔도 눈앞에 어른거려 심기가 좀 불편한 상태입니다. 허허허... 그 빈티지 찻잔은 살걸 그랬어요ㅜ 한국에서 비싸게 거래되는 걸 보면 땅을 치려나...?^^;


18 Comments
  • 단단 2015.09.30 05:28 사진 좋습니다. ^^
    영국인들은 북에서 왔냐 남에서 왔냐 종종 묻는데, 영국에는 실제로 북한 사람들이 많기 때문이랍니다.
    탈북자를 많이 받아들였거든요. (조선족이 탈북자로 신분 속이고 들어오는 경우도 있음.)
    런던 살 때 버스 옆좌석에 북한 사람이 앉은 적 몇 번 있었어요.
    제 생애 처음으로 북한 사람과 몸이 닿은(?) 역사적인 순간이었죠. ㅋㅋ
    무민 제품들 정말 비싸요. 우표도 무민 우표들은 값이 훌쩍 오릅니다.
    여행 중간중간에 소식 전해주시니 반갑고 신선하고 재미있습니다.
    영화 <아멜리>의 정원인형(gnome) 여행 사진 생각 나요.
  • mooncake 2015.09.30 17:00 신고 단단님이 말씀해주신 케이스처럼, 남한과 북한에 대한 어느 정도 지식이 있어 묻는 건 괜찮은데요, 대부분은 그냥 아무것도 모르고 단지 남/북 중 어디냐 묻는 경우를 수십번 당하면 좀 짜증이 납니다ㅋ 북한이 공산주의(를 가장한 독재왕국)이고 자유로운 여행이 불가능하다는 것 조차 모르는 사람들이 태반이에요. 누가 봐도 관광객처럼 하고 다니는 저한테 그 질문을 하니까요. 근데 사실 바꿔서 생각하면 코리아에 대해 유일하게 생각나는게 사우스/노스로 나뉘어있다 정도이니 뭐라 한마디라도 관심을 표명해주려는 노력인 것 같아서 그것두 고맙게 생각하려구 합니다ㅎㅎ 근데 핀란드 사람들은 전반적으로 한국에 대해 많이 알고 있어서 좀 놀랐어요. 교육수준이 높은 것 같아요^^ 지금 탈린으로 향하는 배 안에서 답글을 답니다. 단단님 늘 제 여행에 응원을 보내주셔서 감사해요^^
  • 공수래공수거 2015.09.30 10:19 신고 저는 사진이 안 보입니다 (x표)

    제주에 그만큼 외국인이 많이 방문한다는 증거이기도 하겠군요
    항상 즐거운 여행길이시길,,
  • mooncake 2015.10.02 20:24 신고 넹^^ 근데 이 분은 제주에 와보신 분은 아니구, 차 때문에 제주를 알게 되셨더라구요^^ 암튼 막 뭉클뭉클했습니당ㅎㅎ
  • Romantimo 2015.09.30 11:32 신고 어랏 저도 사진이 안뜨네요..ㅠㅠ
    여행 즐겁게 잘 다녀오셨나요?
    여행에서 쇼핑은 늘 몇배로 더 고민하게 되고
    돌아와서 후회하는거 같아요..ㅠㅠ
    살껄!! 사올껄...이러면서ㅋㅋ 공감되네요
  • mooncake 2015.10.02 20:26 신고 넹ㅜㅜ 죄다 사고 싶지만 돈도 그렇고 뭣보다 저는 무거운 짐을 너무너무 싫어해서 늘 고민을 많이 해요. 짐 걱정없이 쇼핑 실컷하는 날이 왔음 좋겠어요ㅋㅋ
  • 카멜리온 2015.09.30 12:00 신고 와우.. 사진 정말 이쁘네요. 그런데 북한 남한으로 나뉘어있는걸 외국 사람들도 많이 알고 있군요. 솔직히 잘 모르는 사람이 많을거라 생각했는데 말입니다.
  • mooncake 2015.10.02 20:27 신고 네^^ South Korea랑 North Korea 두개가 있다는 건 다 알더라구요. 근데 왜 나뉜건지, 어디가 민주주의인지, 그런 건 하나도 모르는 사람이 더 많아요ㅎㅎ
    사진 보이신다니 다행입니다^^ 왜 안보인다는 분이 더 많으신지^^;
  • 첼시♬ 2015.09.30 16:11 신고 곧 오시는군요. 지금 제 지인도 북유럽 여행중인데 자연이 너무나 아름답다며 저를 자극중입니다. ㅋㅋ 풍광이 참 깨끗하네요. ^^
  • mooncake 2015.10.02 20:29 신고 와~ 북유럽 여행 중인 지인분 부럽네요. 그분은 스웨덴 노르웨이 이런쪽도 다 가신거겠쬬?! 또 오고 싶어요^^
  • 듀듀 2015.09.30 18:31 힝 사진 다들 예쁘다하셔서 궁금한데 왜 전 엑박으로 뜨는걸까요ㅠㅠ 엉엉 나도 보구싶으다..ㅋㅋ
    히히 문케익님 여행중이시군요~~즐겁게 잘 다녀오셔요^^
    제주차를 좋아하는 분이 계시다니 ~ㅋ신기해욧!ㅎㅎㅎ
  • mooncake 2015.10.02 20:29 신고 한국가면 바로 고쳐놓을께요ㅋ 사진도 디게 안올라가요ㅠ 사진 여러장 한번에 올리면 아예 에러나서 한장씩만...ㅜ
  • 아님말지머 2015.09.30 20:14 신고 아이패드에서는 안보이더니 스맛폰 앱에서는 보이네영. 호수 이쁘다~~ 저 먼 핀란드에서 울나라 지명을 들으면 나라도 찡할듯ㅎㅎ
  • mooncake 2015.10.02 20:31 신고 그치. 서울도 아니고 제주라니!! ㅎㅎ 나 이제 몇시간 있다 한국 가는 뱅기 타. 근데 라운지 카드 없어서 공항 그지놀이 하구 있어. 돈 내고 음식 사먹으려니 억울해서 굶을까 생각 중ㅋ 올땐 비즈니스 타고 왔는데 왜 이런데서 빈티를 내죠 저는? ㅋㅋㅋㅋㅋㅋ
  • lainy 2015.10.02 00:14 신고 저도 사진 안뜨네용 보여주세요 빨리 ㅋㅋ
  • mooncake 2015.10.02 20:32 신고 넹ㅋㅋ 한국 가서 여행기 쓸께용! 레이니님 여행기도 엄청 올라와있겠군요! 기대중입니다ㅎㅎ
  • 김가든 2015.10.02 01:56 신고 푸르를 때 사진을 보니 엄청 부러워요. 전 죄다 흰색이었거든요.
    초록초록한 풍경들 얼른 보고싶네요~
  • mooncake 2015.10.02 20:32 신고 헤헷 김가든님 여행 풍경은 또 진짜 북유럽같은 정취가 있던걸요~^^ 곧 여행기 올릴께용~^^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