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599
Total
1,712,956
관리 메뉴

wanderlust

로젠택배가 싫다 본문

Trivia : 일상의 조각들

로젠택배가 싫다

mooncake 2015. 11. 14. 17:49

첨언) 로젠택배로 검색해 들어오시는 분이 많아 깜놀...;;;

아래 글은 제가 개인적 사정 등으로 인해 투정하듯 쓴 글입니다아;;

사실 하루 정도는 늦게 올 수도 있죠 ㅠㅠ 대부분의 택배기사님들이 엄청 고생하시는 것도 사실이고요.

걍 이제 왠만하면 마음을 비우고 여유있게 주문하려구요.

제 글에 리플 달아주신 Sword님의 택배를 기다리는 자세가 참 괜찮은 것 같습니다ㅎㅎ


 

우울한 마음을 달래기 위해 거금을 주고 네츄라 클래시카를 지른 뒤

두근반 세근반 하루종일 기다리고 있었는데 아무리 기다려도 택배가 안온다.

판매자분이 우리 동네 배달을 시작했다고 문자로 택배 트래킹 내역을 보내주셔서 하루종일 기다리다가

결국 안오길래 기사님께 전화했더니 본인은 토요일엔 배송을 안한단다. 

로젠택배라고 할때부터 어째 좀 불안하더라니... -_-


유난히 우리 동네만 그런건진 몰라도 로젠택배는 유난히 배송이 늦고 오배송도 잦고 참 그렇다.

반품수거도 잘 안해간다. 올해 초엔 한달 넘게 반품수거를 안해가서 몹시 신경이 쓰였다.

(나도, 판매업체 쪽에서도 로젠택배에 전화를 수십번 했는데 늘 반품수거 해간다고 말만 하고 안가져가서 결국 판매자분과의 협의 후에 우체국 택배로 부쳤다)


하도 데여서 이젠 로젠택배 쓰는 업체는 왠만하면 주문을 꺼릴 정도인데

클래식 필름 카메라는 판매처가 한정적이다보니 참...;;;


너무 마음에 여유가 없고 닥달하는 거 아니냐고?

뭐 그렇긴 하다. 나도 평소엔 왠만한 건 걍 오면 오나부다 하는 스탈이라 택배내역 조회해보면서까지 기다리는 일은 드문데

네츄라 클래시카는 힘든 마음을 달래기 위해 큰 맘 먹고 산거구

주말 내내 네츄라 클래시카 갖고 놀 마음에 들떠 있었기 때문에 실망이 크다. 

그리구 오늘 일부러 밖에 안나가면서 하루종일 기다렸단 말이다ㅠㅠㅠㅠ

차라리 배송 시작했다고 전산에 띄우지나 말지...

이건 완전 희망고문이었다.

언제쯤 오냐고, 택배기사분께 오전에 연락드려봤음 하루종일 기다리진 않았을텐데 재촉하는 것 같아 죄송했단 말이지.


나를 희망고문한 로젠택배는 각성하라.

적어도 우리 동네 로젠택배는 각성하라.


물론 대부분의 택배기사님들이 박봉에 시달리며 고생이 많으신 건 익히 알고 감사하는 마음을 갖고 있지만

(울 동네 담당하시는 우체국택배, CJ택배 담당자님은 매우 좋으심!)

오늘 네츄라 클래시카를 못받은 건 매우매우매우 속상하다.


앞으론 로젠택배 쓰는 업체에선 물건 주문 안할거다ㅠㅠ


PS 그리구 이 글을 쓰며 느낀건데 내가 지금 진짜 마음에 여유가 없구나...싶다^^;;




16 Comments
  • sword 2015.11.14 19:12 신고 아... 드디어 지른 물건이 ...

    나를위한 대박경품이 오질 않은 그 기분....


    택배가 워낙 문제가 많다보니..
    저같은 경우 금요일이면 아예 주말에 받는걸 포기합니다... 월요일날 오겠구나...-_ㅠ....

    택배아저씨에겐 절대절대 독촉 전화를 드리거나 얼굴뵙더라도 꼭 웃는모습으로....^_^....

    저의 개인적인 경험으론..
    택배아저씨 올때... 음료수나 꼭 계절에 맞는 간식을 드리거든요...

    해외 직구의 경우 크거나 무거운거 받을땐 따로 몇천원~5천원... 쥐어드리기도 하고..
    그러면 진짜 잘 갖다 주십니다;;;;
  • mooncake 2015.11.14 19:19 신고 ㅠ저도 원래 올때되면 오겠지하는 스탈인데
    지금 제가 마음에 여유가 없구나
    새삼 느꼈어요ㅠ

    오, 크거나 무거운거 받을때 추가로 돈 드리는 건 정말 잘하시는거네요! 저는 무거운 거 배송받는 일은 매우 드물지만, 혹시 앞으로 그럴 일 있음 꼭 소드님처럼 해야겠어요^^
    사실 제 물건은 거의 부모님이 받아주시는데, 다른 택배사들은, 특히 우체국 택배나 CJ택배는 참 괜찮다고 하시는데 로젠택배만 매번 말썽이네요ㅠ 저도 독촉전화 드리는 거 싫어서(언제 오시나요?라고 묻기만 해도 받는 분은 부담 느끼고 일에도 방해될테니까요) 연락안드렸는데 오늘은 집에서 하루종일 기다려서 그런지 마음에 데미지가 크네요ㅋㅋ
  • sword 2015.11.14 19:29 신고 토요일은 택배아저씨도 쉰다... 라고 생각하면 좀더 편해질것 같아요..^_^

    저는 혼수를 직구로 많이 산편이라서
    매트리스 토퍼같은 경우 20kg 짜리...
    오실때 진짜 대기하고 있다가 안받으신다는걸 오천원이라도 쥐어서 보내드렸거든요..;;
    그 이후엔 안오셔도 되는 토요일 아침에도 와주십니다;;; ㄷㄷㄷㄷ...

    과일같은거는 무른거 말고 꼭 탱글탱글 싱싱한걸구 꼭 투명봉지에 넣어서 드리고... 여름엔 아이스크림 필수...
    제가 살림 대부분을 마트나 백화점 같은데 안가고 전부 인터넷 주문으로 구입하기 때문에 택배를 엄청 많이 받아서 그런거 ... 아..아닙니다...;;;;

    로젠택배의 경우 정말 구조 자체가 엉망 진창이라...-_ㅠ
    CJ이나 현대에 비해서 정말 열악하다고 들었어요
    그래서 몇몇 지부는 택배 아저씨들이 아예 파업하고 도망가서 없어서 몇주동안 난리난적도 들은적이 있었네요...ㄷㄷㄷ
    로젠택배는 진짜 뭔가 근본적으로 대책이 필요해 보입니다...ㄷㄷ
  • mooncake 2015.11.14 19:38 신고 헉 20kg짜리 ㄷㄷㄷ
    택배 스트레스도 은근 커서 최근에 인터넷 쇼핑을 좀 자제하고 있기도 했어요. 근데 토요일은 원래 배송하는 날 아닌가요? 좋은 추세는 아니지만 우체국 택배도 다른 택배사와의 경쟁에 밀려 어쩔 수 없이 토요일 배송 다시 시작했다고...ㅠㅠ 물론 이 부분은 개선이 필요하다고 보여져요. 다같이 토요일 배송을 중단하던지, 아님 토요일 배송은 특근수당이 붙는다던지 하는... 근데 안그래도 택배기사님들에 대한 처우가 안좋은 상황에서 쉽진 않겠죠.

    암튼 저두 이렇게 택배에 대한 불만을 제기하는 게 마음이 편하진 않죠. 왜냐면 워낙 평소에 싼 가격으로 이용하고 있으니까요ㅠㅠ 불합리한 점도 많고, 대부분의 택배기사님들이 너무 고생하신다는 것도 잘 알고. 다만, 이번 경우는 제 개인적인 상황과, 또 카메라 판매자분이 택배 상황을 문자로 알려주셔서 당연히 오겠거니 한 것도 있고, 또 이번 한번뿐만이 아니라 저희 동네 로젠택배는 계속 문제가 많았단 말입니다ㅠㅠㅠㅠ 다른 집에다 물건 던져놓고 나몰라라하는 오배송도 세네번 있었고, 올해초에 물건은 계속 배송하면서도 본사에서 전달 받은 내용이 없다면서 한달 넘게 반품물건을 안가져간건(사이즈가 큰 것도 아니였어요) 정말 이해할 수 없는 일이었어요. 저도 정말 택배 수천번 받아본 사람인데, 한번뿐이면 이러지 않죠...ㅠㅠ
  • sword 2015.11.14 20:37 신고 저 그래서 아예 회사로 택배를 많이 받아요

    회사는 던지고 가더라도 결국 제손에 오긴 하더라구요

    그나저나 하루종일 기다렸는데 못받으셔서 허탈하셨겠어요 ㅠㅠ
  • mooncake 2015.11.16 09:31 신고 제가 확실히 마음에 여유가 없구나라고 깨달았어요ㅎㅎ
    소드님 좋은 말씀 덕분에 울컥했던 마음이 많이 진정됐고요^^
    아마 제가 회사일 때문에 심란해서 이래저래 속상한 마음에 이런 유치한 글을 쓰게 된 것 같아요ㅋㅋ 역시 사람은 마음에 여유가 없어지면 같은 일도 훨씬 더 안좋게 받아들이고 스스로를 힘들게 하는구나 새삼 깨달았습니다ㅎㅎ
  • 아님말지머 2015.11.14 19:55 신고 회사다닐적에 로젠택배 기사들 정말 가관이었는데ㅉㅉ 나보고 엘리베이터앞으로 오라고하질않나 문앞에 쓱 들이밀고 가질않나. 다행히 우리집 동네 택배기사님들은 다 괜찮은편이야. 계속 문제되면 얼마나 신경쓰이고 초조할텨. 그나저나 지름신을 또 받아들이셨군여?^^
  • mooncake 2015.11.14 20:00 신고 응 사실 뭐 토요일날 안오는 건 그럴수도 있지ㅠ 근데 오배송 사건의 누적이라던가 특히 반품택배를 한달동안 안가져간건 정말 얼마나 신경쓰였는지... 엄마도 저건 도대체 왜 안가져가냐고 계속 물으시고...ㅠㅠ

    라이카도 잘 안쓰면서 또 질렀다ㅋ 그냥 첨부터 네츄라 클래시카 살걸;; 끄으응;; 저번에도 말했듯이 두개 합치면 소니 RX100m4 가격임. 그치만 언젠가는 살 운명이라면 하루라도 빨리 사는 게 낫겠지요?ㅋㅋ 보면 볼수록 네츄라 클래시카 사진들이 취향저격이더라고^^ 물론 내가 그런 사진을 찍는다는 보장은 없지만ㅎㅎ
  • lifephobia 2015.11.15 13:54 신고 아.. 조급해질 수 밖에 없는 상황이군요. ㅠ_ㅜ
    다른 것에 집중해보셔요. 그래도 월요일에는 오겠네요.
  • mooncake 2015.11.16 09:33 신고 네.. 제가 좀 유치한 글을 썼지요?^^
    오늘은 오겠지요? ㅋㅋ
    이렇게 기다려질 줄 알았음 진작 사는건데요ㅎㅎ
  • 밓쿠티 2015.11.15 19:39 신고 담당 택배기사에 따라 배송의 질이 확 달라지더라구요ㅠㅠ운좋게 담당 택배기사가 좋은 분이면 좋겠지만 안 그런 경우는 정말 스트레스죠ㅠㅠ그나마 빨리 받으려면 집 주소 말고 회사 주소로 주문하는게 낫대요 회사는 퇴근 시간 전에 가져다줘야 해서 먼저 돌고 가정집은 뒤로 순서를 미뤄서 택배물량에 따라 오래 걸린대요ㅠㅠ
  • mooncake 2015.11.16 09:35 신고 그러게요ㅠ
    제가 안그래도 마음이 안좋고 네츄라 클래시카에 막 마음을 의지하고 있는 상태라 더 속상했던 것 같아요ㅋㅋ
    밓쿠티님 말씀 정말 감사드려요^^
  • 공감 2015.11.16 10:01 저도 그래서 물건 주문할 때 어느 배송업체 쓰는지 꼭 보고 구매하게 되더라구요ㅠㅠ 로젠 안하는 다른 데에서 물건 구매해요 조금 비싸도ㅠ_ㅠ 너무 된통 당한적이 있어서 그 뒤로 부턴 로젠택배로 받기 꺼려지더라구요. 택배 보낼 때는 편의점택배 이용하구요.. 어쨌든 마음 고생 심하게 하셨네요ㅠㅠ 힘내세요!
  • mooncake 2015.11.16 14:33 신고 공감님도 택배 받느라 고생 많으셨군요ㅠ.ㅠ
    택배기사님들 워낙 고생 많으신 거 알긴 아는데 로젠택배는 제가 쌓인 것도 많고... 뭐 상황이 이래저래해서 좀 속상했던 것 같아요. 가급적 로젠택배 피하되 부득이한 경우엔 완전 맘 비워야겠어요ㅋㅋ
  • 로젠 개판서비스 2015.12.01 11:48 로젠택배 서비스 정신 아니올시다 입니다. 정말 화가나게... 딸랑 문자 한번 보내고 답장을 했는데도... 반송해 버리는 로젠택배. 서비스 정신 대단하십니다.
  • mooncake 2015.12.02 10:34 신고 ㅠㅠ
    사실 저 위의 겪은 일 보다도 ㅠㅠ 한달 넘게 반품 안가져간 게 정말 대단했죠;;; 암튼 좀 서비스는 개선되었음 좋겠어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