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78
Total
1,627,870
관리 메뉴

wanderlust

아르헨티나 그리고 Pedro Aznar 본문

음악영화책그림

아르헨티나 그리고 Pedro Aznar

mooncake 2015.12.19 15:42

 

 

Pedro Aznar는 내가 제일 좋아하는 뮤지션 중 한명으로,

아르헨티나에 가서 Pedro Aznar의 공연을 듣는 것이 나의 아주 오랜 꿈이었다. 

 

아르헨티나 부에노스 아이레스에 곧 갈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시간은 속절없이 흐르고 또 흘러서

Pedro Aznar 아저씨의 나이를 걱정해야 하는 때가 와버렸다.

1959년생이니 올해 한국나이로 57세. 아직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긴 하지만 언제까지고 미룰 수는 없을 것 같다.

내년, 혹은 내후년엔 아르헨티나에 꼭 가야할 것 같다.

 

 

유럽에 거주하는 뮤지션이었다면 이미 세네번은 공연을 보러 갔을 것 같은데

아르헨티나는 훌쩍 갔다오는 게 도저히 불가능하다.

정말 멀어도 너무 멀다...

 

새삼 아르헨티나 여행의 의지를 다지며 소개해보는 Pedro Aznar의 음악 몇 곡.

 

 

Perdón

 

Por saberlo todo
me olvide lo que aprendí
que el que no escucha es solo victima de sí.

Por querer cambiarte
casi, casi te perdí
por enjuiciarte desde mí.

Ah...
Cómo duele en el orgullo la verdad
Cuando buenas intenciones hacen mal
Yo te lastimé
Perdoname.

Por volar tan lejos
ya no vi lo que hay aqui
lo urgente mata lo importante, eso es asi.

Por no hablar a tiempo
este lamento construi
muro de viento, polvorin.

 

 

 

 

Solo Dios Sabe

 

 

 

 

Ella se perdio

 

 

 

 

PMG(Pat Metheny Group)과 함께 한 음악 중에서도 한 곡

First Circle 음반의 마지막 곡 Praise.

특히 1:57 지점부터 나오는 뻬드로 아스나르의 젊은 시절 목소리는 정말 천상의 목소리다.

그리고 이 음반은 내가 PMG 음반 중 제일 처음 산 음반이라 더더욱 애착이 가는...

보는 것만으로도 애틋하게 옛 기억이 새록새록 떠오르는 그런 CD다.

 

 

 

 

마지막 곡은 Pedro Aznar가 작곡한 곡 중 제일 좋아하는 곡,

El mundo contra mi

 

마음이 힘들때 이 곡을 듣고 있으면 정말 위로받는 기분이 든다.

 

 

+)추가

나의 설레발...

이오님 댓글을 보고 리스본<->부에노스 아이레스 구간 비행기표도 조회해보고

또 서울->부에노스아이레스(부에노스 아이레스 한달체류)->리스본 비행기표도 조회해봤더니 가슴이 두근두근 설레인다ㅎㅎ

포르투갈에 가기 전 아르헨티나에 한달 있다가 가도 괜찮을 것 같다(짐이 문제지만...ㅋ)

서울에서 부에노스 아이레스에 갈땐 에어프랑스를 이용하고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 리스본에 갈땐 알리탈리아 항공을 이용하는 일정의 비행기표값은 총 180만원 가량,

물론 서울에서 파리를 거쳐 부에노스 아이레스에 가는 일정은 무시무시하지만

(파리까지 10시간 비행, 샤를드골 공항에서 9시간 대기, 다시 부에노스 아이레스까지 13시간 비행)

그래도 여전히 비행일정을 보면 두근두근 설레이는 마음이 더 크다.

^-^

1년 쉬는 게 확정된 것도 아닌데, 벌써 여러가지 생각이 많다.

PC 본체를 바꿔야지 생각을 하다가도 아니야, 포르투갈로 공부하러 갈지도 모르는데 노트북을 사는 게 낫잖아?라던지

새로운 물건을 살까 하다가도 곧 떠날지 모르는데 짐은 안늘리는 게 좋겠지 라던가...

 

16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