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30
Total
2,017,846
관리 메뉴

wanderlust

화이자 2차 접종 후기 본문

Trivia : 일상의 조각들

화이자 2차 접종 후기

mooncake 2021. 10. 11. 13:30

2021.10.5. 오전 10시 30분경 2차 접종.
아무런 느낌이 없었던 1차 때와 달리 주사가 따끔하니 아팠고, 주사를 맞은 직후부터 팔의 통증이 시작됐다.

- 1차 때보다 팔이 훨씬 훨씬 훨씬 더 아팠다. 침대에서 일어나 화장실에 가는 짧은 도중에도 한 걸음 걸음 내딛을 때마다 몸의 진동에 의해 팔이 욱신거릴 정도였으니. 1차는 접종 부위(팔)보다는 어깨랑 등이 더 아팠는데 이번엔 접종 부위가 너무 아프다 ㅠㅠ 결국 팔과 어깨의 통증은 접종 7일차인 오늘까지도 지속 중. 

 

- 접종 부위에 10cm가 넘는 발적이 생기고 발열이 심하다고 하자 보건소에서는 병원 진료를 권했지만, 병원에 가도 진통제, 소염제 정도만 처방하지 싶어 가지 않았다. 옷 챙겨 입고 병원까지 갈 기력도 없었고. 다행히 발적은 4일째에 제일 심했다가 6일째에 서서히 사라지고 7일째인 현재는 지름 4cm 정도의 피멍만 남아 있다.


- 접종 당일에는 한 시간 정도 입안에 붓기가 생겼고 (알러지 있는 음식을 먹었을때와 비슷, 그러나 심하지 않아 지켜봤더니 금방 가라앉았다) 감기나 독감에 걸렸을 때와 비슷하게 코, 눈, 귀가 심하게 간지러웠으나 이 역시 금방 괜찮아졌다. (*원래 알러지성 비염과 결막염을 달고 살아서, 접종에 따른 일시적인 면역 체계 과민반응이었을 거라고 추정함)

- 발열은 1차 때와 비슷하게 37.5도로 미열이었지만 스스로 느껴지는 열감이나 전신 권태감 그리고 두통은 훨씬 더 심했다. 접종일 당일 포함 이틀은 거의 정신 못차리고 잠만 잤고, 3일째부터는 조금 나아졌지만 팔과 어깨 통증이 여전히 심하고 컨디션도 너무 안좋고 가슴도 답답해서 연차를 썼다. (우리 회사의 접종 휴가는 기본 2일이고, 그 이후에도 계속 아프면 병가를 쓸 수는 있는데, 남들이 유난 떤다고 할까봐 그냥 내 휴가를 썼다)

- 심장 두근거림과 가슴 답답함은 시간이 지나니 나아졌다. 이것 역시 원래 부정맥이 있어서 접종이랑은 별개일 수도 있음

 

- 5일째부터는 "힘들지만 출근해야 하면 출근할 수는 있을 정도"의 컨디션이 되었으나 다행히 토요일이었다 :)

 

- 7일째인 지금은 완전 정상 체온에, 전신 무력감과 피곤도 많이 좋아졌지만, 여전히 팔과 어깨는 많이 아프다. 팔과 어깨가 쑤시고 아프니까 실제보다 더 피곤한 것 같은 착각이 든다. 

 

그래서말인데

- 독감예방주사도 유독 더 팔이 아프고 접종부위에서 열이 많이 날때가 있고, 그냥저냥 괜찮게 지나갈 때도 있었는데 나는 여태까지 그게 백신의 차이나 내 컨디션 차이려니 했다. 근데, 같은 “화이자 코로나 백신”인데 이번엔 주사 맞을때부터 아프더니 피멍이 심하게 들고 아직까지도 팔과 어깨가 많이 아픈 것에 대하여, 이거 혹시 접종하는 사람의 스킬 차이도 있는 건가?라는 생각이 든다. 1차때도 어깨가 4일 동안 아프긴 했지만, 접종 부위에 멍이나 발적은 없었단 말이다 ㅠ.ㅠ 물론 2차때가 훨씬 더 아픈 사람이 많긴 하지만 이렇게 상태가 안좋은 것은 주사를 좀 잘못 놓은 탓도 있지 않은가 하는 의구심. 흑흑... 


20 Comments
  • Normal One 2021.10.11 15:42 신고 크흡... 저도 1차 때 병원이랑 다른 병원인데 2차 접종 병원에서 잘 놔줬으면 좋겠습니다요 흑흑.... 일단 1차 맞기 전에 타이레놀이랑 약 사긴 했는데, 먹을 준비 해야겠어요 😳
  • mooncake 2021.10.11 17:52 신고 접종하고 일주일을 통으로 날려 좀 억울한 생각이 드네요ㅎㅎ 물론 안아팠어도 생산적으로 보내진 않았을 것 같지만 ㅋㅋㅋㅋ
    많이 안아프고 무난히 지나가시길 기원하겠습니다
  • Normal One 2021.10.17 21:46 신고 블로그에 지금까지의 후기를 일지(?) 비슷하게 썼네요 ㅋㅋㅋㅋㅋ 다른 분들에 비해선 그나마 수월하게 넘어간 것 같기도 한데, 안 아팠다는 사람도 있어서... 그냥저냥 평범하게(?) 넘어간 것 같습니다.ㅋㅋㅋ
  • mooncake 2021.10.24 18:33 신고 제 주변에도 거의 안아팠던 지인도 있지만, 대체로 노말원님과 비슷하게 앓았던 것 같아요. 고생 많으셨지만 그래도 오래 안가서 정말 다행입니다.
  • 더가까이 2021.10.14 05:48 신고 에고 참 고생이 막심하셨네요. 부스터 샷은 좀 쉽게 넘어가시기를...
  • mooncake 2021.10.24 18:33 신고 지금으로썬 부스터샷이 2차보다 더 아프단 얘기가 있어 부스터샷은 못맞을 것 같...
    흑흑흑흑
  • 空空(공공) 2021.10.14 07:45 신고 이제 부스터샸 기다립니다 ㅎ
  • mooncake 2021.10.24 18:34 신고 헉 위에도 썼지만 저는 2차때 너무 고생해서 부스터샷은 엄두가 안날 것 같아요 ㅠㅠ
  • esther 2021.10.16 22:25 저도 화이자 맞았는데...
    저의 경우는 몸이 전체적으로, 특히 얼굴과 팔이 많이 부었었거든요.
    그런데 그게 한 달 지나도 조금 피곤하면 다시 빵빵하게 부었다가 가라앉았다가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미열 있구요.
    딸내미들은 모더나 맞았는데 몸에 두드러기가 나고
    너무 간지러워서 피부과 진료 받았어요.
    접종한지 한달 지났기에 뭐 잘못 먹었나 싶었는데 확실한 건 아니지만 백신후유증일 수 있다고..

    다양한 반응들이 있는 것 같아요.
    그런데 또 독감예방접종 받아야하니 ㅠㅠ
  • mooncake 2021.10.24 18:34 신고 아이고, 다들 고생많으셨네요!!
    그러게요 독감이 또 남았습니다 ㅠ.ㅠ 부스터샷도 언젠가는 맞아야 할테고...
  • 첼시 2021.10.23 14:24 신고 팔 자체가 많이 아프셨나봐요 어떡해요...
    지금은 시간이 지났으니 좀 괜찮아지셨기를 바랍니다.
    피멍까지 생겼다니 많이 심하셨나봐요.
    저도 1차, 2차 다르긴 했지만 이 정도는 아니었는데 고생 많으셨어요. ㅠㅠ
  • mooncake 2021.10.24 18:34 신고 넹넹 이제는 괜찮아요!
    첼시님도 고생 많으셨어요~!!
  • 아님말지머 2021.10.25 11:19 신고 나도 부스터샷은 맞기가 시러ㅠㅠ 1차때는 주사를 거의 내리꽂는 느낌(화살 쏘는 줄)이었고 바로 팔 통증이 있었는데
    2차는 첫날은 안 아파서 안심했다가 다음날부터 아프더라고+앤드 몸살. 근데 1차때보다는 전반적인 몸상태는 괜찮은 느낌?
    1차때는 진짜 반송장처럼 맥아리가 없었어ㅠ 난 딴건 모르겠는데 가슴답답+두근거림 때문에 또 맞기가 시르...
    화이자 백신 때문에 데여서 독감접종도 왠지 꺼려져ㅠ
  • mooncake 2021.10.25 16:28 신고 에구 고생했어~!!!
    2차때는 이게 무슨 고생인가 싶어 새삼 중국넘들한테 화가 나더라는ㅋㅋㅋㅋㅋ

    요즘 혈소판 수치가 계속 높은데 그래서 멍이 더 오래 가나 싶기도 하고ㅠ.ㅠ 아무튼 모르겠당... 이사 준비는 잘 되어가고 있오??
  • 아님말지머 2021.10.25 16:53 신고 응 공사하는 중간에 위기가 있었지만 돈으로 쳐바르고 해결했솨ㅜ
  • mooncake 2021.10.25 16:56 신고 오!!! 축하해 부럽... 돈 쳐바르고 해결 가능한거면 그나마 다행인 걸로...ㅠㅠㅠㅠ
  • 아님말지머 2021.10.25 16:59 신고 ㅜㅜ 나중에 누수만 발생안하면 좋겠어...진짜 돈으로 해결되면 그나마 낫지. 다만 그 돈이 땅을 판다고 나오는게 아닌게 문제지ㅜㅜ
    언니 부작용 언능 사라져야할텐데ㅜ
  • mooncake 2021.10.25 20:49 신고 설마설마!! 그런 일은 없을거야. 누수의 ㄴ만 들어도 트라우마 생기는 일인ㅋㅋㅋ
    마쟈 말은 쉽지만 돈이 어디서 막 나오는 게 아니니… 그래도 우리집은 지금 살고 있어서 인테리어 손 보기도 넘 복잡하고 피곤하고… 그래서 돈으로 해결할 수 있는 당신이 부럽다우!!
  • 슬_ 2021.11.30 17:02 신고 아이코 저도 화이자로 1, 2차 다 받았는데 전 1차때는 너무 멀쩡해서 밤새서 게임했고(.........)
    2차는 미열이 있었어요. 감기 전 나른한 느낌....
    그런데 팔이랑 어깨 이어지는 부분이 아직까지도 땡기는 느낌이 들때가 있어요.
    고정도의 부작용...? ㅎㅎㅎㅎ
  • mooncake 2021.12.13 17:09 신고 그래두 다행이십니다!!
    화이자 2차 접종까지 마치고 한달 뒤에 독감 맞았는데, 보통은 독감 접종하고도 이삼일은 앓는 편이었거든요? 근데 이번 독감 접종은 스무스하게 지나갔어요ㅋㅋㅋㅋ

    아무튼 2차때 너무 고생해서 부스터샷은 못맞지 싶었는데 요즘 상황보니 맞긴 맞아야 할 것 같아요 ㅠㅠ

    슬님도 이 시국, 건강히 무사히 잘 나시기를~!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