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87
Total
1,814,599
관리 메뉴

wanderlust

오랜만에, 홍대앞 재즈클럽 팜 Club Palm 본문

음악영화책그림

오랜만에, 홍대앞 재즈클럽 팜 Club Palm

mooncake 2014. 7. 6. 23:23



참 오랜만에 홍대앞 재즈클럽, 클럽 팜(Club Palm)에 갔다. 

예전엔 클럽 에반스 매니아였는데, 요즘은 클럽 팝이 왠지 더 편하다. 클럽 에반스는 일찍 가지 않으면 자리 잡기가 정말 힘든 반면에 클럽 팜은 그럭저럭 자리 잡기가 쉬운 편이고, 또 클럽 팜이 클럽 에반스보다 재즈에 관심없는 사람들 델고 가서 놀기도 더 용이하기 때문이다...^^;;; 



7월 5일 토요일밤의 메인 공연.

재즈 플루티스트 윤혜진과 펑크 브라더스. 클럽 팜의 공연은 언제나 정말, 정말, 정말 좋다...^^

시원한 바람이 부는 여름밤의 토요일 이곳보다 더 칠링 아웃하기 좋은데가 또 있을까 싶을 정도로, 좋았다. 

이렇게 좋은데, 이렇게 좋은 음악을 매일매일 듣고 살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생각하다가 => 매일은 아니고 일주일에 두번만이라도 => 아니 일주일에 한번만 와도 다행일거야라고 생각했다.

왜냐면.. 같이 올 사람이 별로 없다. 토요일날 같이 간 사람 역시 다른 데 가자는 걸, 못간지 너무 오래돼서 오늘은 꼭 가고 싶다고 강조해서 억지로 델고 갔으니깐ㅎㅎ 



블랙러시안과 깔루아밀크.

한참만에 갔는데 여전히 클럽 팜의 칵테일은 맛이 없다ㅋㅋㅋㅋ 그렇지만 칵테일 마시러 가는 거 아니니깐. 공연 들으러 가는 거니깐!ㅋ 



공연 사이사이 클럽 팜의 레코드와 오디오 시스템을 물끄러니 바라보다가 아 나도 재즈 클럽 하나 차렸으면 좋겠네! 그럼 맨날 공연 듣고 음악 듣고! 라고 생각했으나 하루가 지난 지금 곰곰 생각해보니 막상 재즈 클럽 차려도 말아먹기 십상...ㅋㅋ 가끔씩 필 받으면 갑자기 가게 문닫고 한두달씩 여행 떠나고 그래서 잘 안될 것 같다...ㅋ 그냥 손님으로 열심히 다니자. (근데 누구랑? T.T)


2 Comments
  • 듀듀 2014.07.07 14:56 우앗 여기 진짜 좋아보여요+_ +)/
    홍대쪽에서 재즈클럽은 한번도 안가봤었는데 ㅎ
    주로 이태원쪽만 다니다가 요즘은 안간지 진짜 오래되었거든요!
    저도 다음에 여기 가봐야겠어요 ^^
    ㅋㅋㅋㅋ그냥 손님으로 열심히 다니자 에서 빵 ㅋㅋㅋㅋ으키키키.....ㅋㅋㅋ
  • mooncake 2014.07.07 17:00 신고 훌륭한 연주자들의 멋진 공연, 근사한 음향시스템, 레코드 컬렉션 같은 거 보면 우와와와와 이런 거 하나 차렸음 좋겠다 싶은데 실제로 생업이 되면 머리 아픈 일이 많을 것 같아요~ㅋ
    그냥 자주 가기라도 하면 좋겠는데 제 주변엔 재즈 좋아하는 사람이 많지 않네요...흑흑...
    홍대 앞에서 클럽 에반스, 오뙤르, 클럽 팜은 꼭 가보세요^^ 세 곳 다 제가 참 좋아합니다ㅎㅎ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