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0
Total
1,620,864
관리 메뉴

wanderlust

1912년산 로얄알버트 에드워디안 크라운차이나 티 트리오 본문

찻잔과 오래된 물건

1912년산 로얄알버트 에드워디안 크라운차이나 티 트리오

mooncake 2014.10.05 17:35



지난 8월에 구입한 1912년산 로얄 알버트 에드워디안 크라운 차이나 찻잔세트. 

올해로 102년 되었다. 100년이 넘었다 오오오오오....

앤틱&빈티지 찻잔들의 "정확한 생산 연도"는 알 수 없는게 보통인데, 판매하신 분의 설명에 따르면 요 패턴은 정확한 연도가 나온다고 한다. 에드워드 7세의 집권기를 기념하기 위한 용도로 만들어진 찻잔이다. 100년이 넘은 제품이니까 상태가 좋을 거라고는 기대하지 않았는데 사용감이 전혀 없다. 예뻐서 감동하고, 생생한 붓터치가 느껴져서 감동하고, 상태가 좋아서 또 감동하고...ㅎㅎ



오래된 찻잔들은 그냥 보기만 해도 장하고 기특하다. 약하디 약한 도자기임에도 백년 이백년을 거뜬히 넘기는 녀석들을 보면 참 놀랍다는 생각이 든다. 지금으로부터 100년도 더 전, 영국의 도자기 장인은 자기가 만들고 있는 찻잔이 100년 이상을 거뜬히 살아남아 자신이 들어보지도 못한 동양의 한 나라까지 여행하리라고 과연 상상이나 했을까.  



백스탬프는 이렇게 생겼다. 



디저트 접시는 사각모양이라 또 특색이 있다. 암튼 보면 볼수록 참 이쁘고 맘에 쏙드는 찻잔이다. 

근데, 왠만하면 찻잔은 아끼지 말고 사용해야한다는 주의임에도 불구하고 이 분은 100년이 넘은 분이라 그런지 손이 떨려서 차마 사용은 못하겠다. 혹시 깨기라도 하면 어째... 그냥 감상용으로만 잘 보존해야겠다^^

6 Comments
  • 도플파란 2014.10.06 01:19 신고 정말 이쁘네요..요즘에 컴퓨터로 작업한 것보다.. 더 이쁜 것 같아요
  • mooncake 2014.10.06 09:07 신고 그쵸?^^
    요즘 나오는 그릇들처럼 정교하진 않지만 (자세히 보면 뻗침도 있고 그래요ㅎㅎ) 핸드페인팅이 주는 다른 종류의 감동이 있더라구요ㅎㅎ
  • 단단 2014.10.07 16:08 오래된 도자기들이 주는 신비롭고 영험한 아우라가 있지요. 두 차레의 전화도 견디고 살아남아 먼 한국까지 간 영국 도자기라... 가만 두면 백년이고 오백년이고 가는데, 실수로 깨뜨리는 건 한순간. 참 아이러니하죠. 가을 찻잔이라 해도 손색이 없겠습니다. 제가 찻잔 이름 추천해드릴게요. 가을이. 또는 낙엽이. 또는 감홍이. ㅎㅎ
  • mooncake 2014.10.08 15:43 신고 그러게 말입니다. 저도 고이고이 잘 보관해서 후대에 물려줘야지 싶어요^^ 한가지 걱정은 조카들이 구닥다리 그릇이라면서 그냥 휙 버리면 어쩌지?하는건데...;;; 제가 너무 앞서나갔나요?ㅋ

    단단님께 영국인들은 찻잔 그림에 약간의 흠이나 실수가 있어도 오히려 사람느낌이 나서 더 좋아한다는 이야기를 듣지 않았더라면, 지금 이 찻잔에서 받는 감흥이 조금 덜하지 않았을까 싶은 생각도 들어 새삼 감사드립니다ㅎㅎ 붙여주신 이름도 다 맘에 들어요 ^^
  • 듀듀 2014.10.09 17:23 와..진짜 아름다워요 100년이라니.. ㅎㅎ 정말 문케이크님 말씀대루 100년이나 잘 보존된 것도 신기한데 한국땅에 와 있는것도 참 재밌구 대단한 일이네요 ㅎㅎㅎ
    접시가 사각이라 징짜 특이하구 예뻐요 저기에 케이크가 올라간 자태를 상상만해도 행복해요ㅋㅋㅋ
  • mooncake 2014.10.10 09:47 신고 백살이 넘었다는 것 만으로도 그냥 대견하구 이쁩니다ㅋㅋ
    듀듀님이 "케익이 올라간 자태"를 말씀하시니, 정말 케익을 올려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기도 해요. 큰 맘 먹구 한번 사용해볼까요?^^
    그나저나 전 도자기들이 왤케 좋은지 모르겠어요ㅎㅎ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