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99
Total
1,779,013
관리 메뉴

wanderlust

연휴가 끝났다 본문

Trivia : 일상의 조각들

연휴가 끝났다

mooncake 2014. 5. 7. 10:03

(사진은 서해 하나개 바닷가)

 

바다도 다녀오고 잠도 푹 자고 Rio 2도 보고

나름 알찬 연휴를 보냈지만,

결국 연휴 마지막인 어제 아침부터는 어찌나 기분이 우울하던지...

오늘 새벽엔 악몽까지 꿨고,

회사에 출근한지 1시간이 지났으나 여전히 멍...한채로 일은 손에 안잡히고

그저 마음만 불안하다.

 

위에서 나름 알찬 연휴를 보냈다고 썼지만,

사실 해야 할 일은 하나도 안해서 마음이 무겁다.

아직 포르투갈 호텔 예약도 마무리짓지 못했고

방 정리, 물건 버리기, 그외 각종 잡일 처리할 게 많았는데

하나도 안하고 계속 놀기만 해서 마음이 편치 않다.

 

***

그렇게 좋아하는 여행도

"꼭 해야 하는 일"이 되면 미루고 외면하고 딴짓을 한다. 어떻게 사람이 이럴수가...

***

 

당분간은 회사에서도 통 여유가 없을텐데 걱정이다.

나는 왜 이렇게 미련하고 게으르고 철이 없고 한심할까...

'Trivia : 일상의 조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독일어 학원~♪  (4) 2014.06.24
Boa Viagem  (2) 2014.06.04
연휴가 끝났다  (2) 2014.05.07
카몽이스  (0) 2014.04.24
  (0) 2014.04.02
카페 치타의 에스프레소 마키아토와 일요일밤 잡담  (4) 2014.03.23
2 Comments
  • 듀듀 2014.05.11 19:32 와 사진 예뻐요!!서해라니>_<!!!!!!
    외국 무슨 휴양지의 바다같은느낌 으흣
    하나도 안하고 게속 놀기만해거 마음이 편치 않다에서 저도 뜨끔하고 가요 ㅠㅋㅋㅋ
    뭔가 해야하는일 자꾸 쳐다만 보며(생각이 자꾸나고;;) 알면서도 노는 찜찜한기분 ㅠ ㅎ
    여행준비 착착 잘 해나가시길 바라욧!!!화이팅이예용~ㅋㅋ
  • mooncake 2014.05.12 09:20 신고 듀듀님~^^
    하나개 바닷가 기대이상으로 정말 예뻤어요! 포스팅해야 하는데 게을러서 미루고미루고;; 요즘 바쁘기도 하지만 왜이렇게 잠이 쏟아지는지.. 여유시간엔 잠자기 바빠요ㅠ.ㅠ
    그래서 여행 준비도 뒷전.. 허허허허허.. 큰일났네요 이제 한달도 안남았는데...^^;;;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