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87
Total
1,814,599
관리 메뉴

wanderlust

석촌호수 러버덕(Rubber duck) 본문

국내 돌아다니기

석촌호수 러버덕(Rubber duck)

mooncake 2014. 10. 27. 00:01



지난주 토요일(10.18)에 다녀왔다.  

고작 고무오리 한마리 보러 잠실까지 가기가 상당히 귀찮았지만 녀석이 너~~~무 귀엽길래 안갈 수가 없었음. 

저 멀리에 러버덕이 보이기 시작하니깐 막 설레이는 마음♡



당연하게도 러버덕이 전시되고 있는 토요일 낮 석촌호수 동호엔 사람이 정말, 정말, 정말 많았다. 



그니까 이쁜 사진 찍고 싶어서 간건데, 이쁘게 찍기는 커녕 찍을 수 있는 공간이나 확보하면 다행인 수준.

정신없이 셔터를 누르고 자리를 비켜줘야 하는 상황...ㅋ



귀여우니까 크게 봅시다. 

귀엽긴 귀여운데 제대로 사진 찍을 여유는 없어서 상당히 아쉬웠다ㅠㅠ 

그리고 다른 나라 러버덕 사진엔 분명 배랑 같이 둥둥 떠다니고 있다든지, 강을 떠다니다 다리 밑에 찡긴다던지 해서 우리나라에서도 왔다갔다 하고 있을 줄 알았는데 꼼짝도 못하고 고정되어 있는 상태라 또 아쉽.



똑같은 고무오리 사진만 다섯장째. 

아직 몇장 더 있........


지난주 토요일에 얼마나 사람이 많았냐면, 기념품점조차도 줄을 한참 선 후에서야 입장할 수 있었다. 20분 이상 기다리다 들어갔는데  "다른 목욕오리보다 쬐꼼 더 귀엽게 생긴 노란고무오리 한마리" 가격이 16,000원(작가의 서명이 첨가된 스페셜 에디션은 24,000원)이나 하길래 깜놀. 그래도 다른 사람들은 불티나게 사가서 신기했음ㅎㅎ



석촌호수 간 김에 호수도 산책하고 간만에 와플도 먹고 뭐 그럭저럭 나쁘지 않은 주말 외출이었지만 

나도 모르게 롯데월드몰에 들어가 구경하고 있는 자신을 발견했을 땐 좀 놀랐다-_- 제2롯데월드의 무리한 건설 공사와 그로 인한 싱크홀 발생 등에 대해 욕할땐 언제고 고무오리 하나 둥둥 띄워놨다고 홀려서 나도 모르게 롯데월드몰에서 쇼핑을 하고 있다니;;; 이렇게 사람이 가벼울 수가 없다.



우수에 찬 가을 러버덕 사진을 끝으로 마무리ㅋ

6 Comments
  • 듀듀 2014.10.28 01:27 마지막사진 정말.맘에 들어여 히히히 ㅋㅋ
    러버덕 넘 귀여워서 참을 수가 없네요ㅎㅎ 어딜 찍어도 저리 귀여우니ㅋㅋ저도 보러가야지 보러가야지 말만하구 전시기간내에 꼭 가봐야할텐데ㅎㅎ이러고 있어요~
    전 궁둥이부분(뒷모습).ㅋㅋ.넘 귀여버서 궁둥이 공략할 예정이예요 ㅋㅋ 궁둥이쪽엔 사람 별로 없겠죠? ㅋㅋㅋ으하하햐
  • mooncake 2014.10.28 09:27 신고 정말정말 솔직히말하자면
    현장에 너무 사람이 많아 그랬는지 사진으로 봤던 러버덕이 더 귀여운 것 같기도 했어요ㅋㅋㅋㅋ 그래도 참 귀여운 녀석이니 전시 끝나기 전에 꼭 한번 가보세요.
    궁둥이 쪽은 토욜 낮에도 한가하더라구요^^ 저도 궁둥이에 반해서 한참 쳐다봤... (근데 왜 사진이 없냐면 디카 배터리가 다 떨어져서 궁둥이는 핸펀으로 찍었는데 게을러서 사진을 아직 컴터로 안옮겼어요ㅎㅎ)
  • 도플파란 2014.10.28 19:42 신고 러버덕 사진을 담고 싶지만.. 사람이 무척 많을 것 같아요..ㅠㅠㅠ
    은근히 중독성이 있는 캐릭인 듯...ㅎ
  • mooncake 2014.10.29 12:02 신고 오~ 도플파란님이 담으실 러버덕 사진 굉장히 기대됩니다! 뭔가 "같은 오리 다른 느낌"일 것 같아요ㅎㅎ
    혹시 짬이 나신다면 평일이나 주말 오전 일찍 가보시는 게 어떨까요?^^
  • 단단 2014.10.31 04:10 작가의 변은 참으로 미스 코리아 선발 대회스럽습니다. "이 오리로 세계 평화를..." ㅋㅋㅋ
    예전에요, 중국에서 잔뜩 생산한 고무 오리를 싣고 가던 배가 잘못돼 컨테이너가 바다에 유실된 적이 있었는데요, 거기서 쏟아져나온 어마어마한 수의 고무 오리들이 전세계 바다를 떠돌게 되었습니다. 이게 해류를 연구하는 해양학자들의 비상한 관심을 모았더랬어요. 2006년 가을에 영국 해안에도 도착해 뉴스를 막 장식하고 그랬답니다. 오리 띄우고 목욕해보는 게 소원입니다. 여기서는 그냥 샤워만 가능. 흑흑... 따순 물에 몸 담그고 싶어요. T_T 온돌도 그리워~
  • mooncake 2014.11.03 10:22 신고 그러고보니 그렇네요ㅎㅎ 결국은 세계평화는 커녕 한국에 와서 상업주의에 이용당했...;;;
    참, 단단님 저도 그 고무오리 사건 좋아해요ㅋㅋ

    저도 평소엔 게을러서 욕조에서 목욕하는 일은 매우 드물지만 그래도 할 수 있는데 안하는 것과 할 수 없는 거랑은 다르겠죠?ㅠㅠ 영국날씨야말로 정말 욕조목욕이 꼭 필요할 듯 한데.. 기운내셔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