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169
Total
1,699,272
관리 메뉴

wanderlust

내가 미쳤지 2편 : 오사카 여행 망함 본문

외국 돌아다니기/여행계획&잡담

내가 미쳤지 2편 : 오사카 여행 망함

mooncake 2015.08.07 18:00


8월 14일 임시공휴일 지정과 관련해서 아무래도 내가 너무 흥분했었나부다. 올해 연차가 몇개 남지 않아 어떻게든 공휴일을 활용하겠다는 생각과 오사카 유니버셜 스튜디오 재팬의 "해리포터존"을 보겠다는 일념 하에 비행기표 예약과 호텔 예약을 몇십분 사이에 후다닥 해버렸는데 예약을 하고 난 다음 별로 기분이 좋지 않은 거다. 블로그에 오사카에 갑자기 가게되었다는 글을 쓸때만 해도 단지 "비싸게 예약해서 기분이 안좋은 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몸이 안좋은 거였다ㅠㅠ


결론은, 지금, 아프다.

내가 아픈 상태라는 걸 애써 무시하고 있었는데 포기하구 결국 오늘 오전에 병원에 다녀왔다.


이틀전 비행기 예약한 다음 호텔을 못구했을때, 거기서 멈췄으면 비행기 위약금만 물면 되었을텐데 이제는 호텔 위약금까지 물어야 한다. 

아프긴 하지만 아주 많이 아픈 건 아니라 약 잘 먹고 주말 잘 나면 다음주 목요일까진 괜찮아질 수 있을 것 같긴 한데

문제는 내가 가는 곳이 "한여름의 간사이 지방"이라는 것이지

지금 한국도 더운데 거기는 더 덥고, 또 한국이 덥다구 해두 사실 나는 계속 사무실에만 앉아 있으니 더위로 큰 고생 없이 지내고 있지만 여행을 가면 밖에서 돌아다니는 시간이 길 수 밖에 없으니 힘들 게 분명하고 특히 유니버셜 스튜디오는 안그래도 사람 많다는데 생각만 해도 후덜덜하다. (게다가 추가적으로 요즘 간사이는 내가 예전에 다녔던 그 간사이가 아닌 것 같다. 중국인이 너무 많아서 어딜가든 벅적벅적한 모냥이다. 간사이 공항도 입국심사 하는데 2시간씩 걸린다는 얘기에 완전 후덜덜. 예전엔 언제 가나 한산했는데...) 


이 시점에서 내가 어떤 선택을 하는 게 바람직할까?

위약금이 아까워도 가서 고생만 하다오느니 위약금 무는 게 나을까

아님 이틀 사이에 생돈 날리느니 기왕 가기로 한 거 다녀오는 게 나을까


아픈 상태로 여행 간 게 한두번이 아니라 (엄청 많다. 안아플때 다녀온 게 드물 듯 ㅋㅋㅋ 전 아파도 여행 다니는 의지의 한국인입니다) 아플때 여행 다니는 게 이골이 났지만

근데 그래서 이번엔 아픈 상태로 여행가기가 더 싫다ㅠㅠㅠㅠ 

서울이었다면 침대에 누워 꼼짝도 안했을, 열이 펄펄 끓는 몸 상태로 돌아다니려니 진짜 얼마나 힘든지...

거기다 덥고 덥고 또 더운 오사카

유럽처럼 햇볕만 피하면 좀 살 것 같은 그런 더위가 아니라 높은 습도 때문에 어딜 가든 탈진하게 만드는 일본 한여름의 더위. 멀쩡하다가도 병날만한 그런 더위에 안좋은 몸으로 가면 너무 힘들겠지. 

싸게 예약했더라면 시원한데 들어가서 쇼핑이나 잔뜩 하다 오련다^^ 이런 마음으로 가겠지만 지금은 그런 상황도 아니라는 거.


여러가지로 울적심란하다. 

올해 여행은 뭔가 계속 참 안풀린다...









20 Comments
  • 좀좀이 2015.08.07 18:43 신고 에구 ㅠㅠ...저라면 그냥 가요...약 드시고 조금 덥게 지내세요. 한여름의 간사이 지방과 서울의 기온차보다 무서운 건 에어컨 있는 곳에 있다가 없는 곳으로 나갈 때 충격이니까요. 휴식이 중요하실테니 가볍게 움직이고 스트레칭하시는 정도로 집안에서 몸을 조금 움직이시구요...mooncake님 몸 안 좋으신 게 그냥 오늘 하루로 지나갔으면 좋겠어요 ㅠㅠ
  • mooncake 2015.08.10 21:59 신고 저도 왠만하면 가려고 지난주 금요일날 취소 안했는데 결국 주말 지나도 몸 상태가 그저 그래서 오늘 취소했어요 ㅠㅠㅠㅠ 호텔 위약금은 더 많아졌고요 ㅠㅠㅠㅠ 속상하네요 ㅠㅠㅠㅠ
  • 첼시♬ 2015.08.07 19:02 신고 아.. 고민되실 상황이네요. ㅠㅠ 일단 몸부터 얼른 회복하시길 바랍니다.
  • mooncake 2015.08.10 22:00 신고 어떻게든 가보려고 했는데 결국 포기했어요^^
    건강이 젤 중요한 거..겠죠? ^^;;;
  • 소이나는 2015.08.07 22:29 신고 예전에 한 겨울에 페리를 타고 톈진을 가다가.. 배가 너무 흔들려서 새벽에 갑판에 나갔는데 눈보라 한방 맞고... 슈퍼 감기 걸려서...
    입국 수속 밟다가 쓰러져서 결국 중국 숙소에 누워서 며칠 요양만 하다 온게 생각나요... ㅋㅋ
    말도 잘 안통하는데 유명 약방가서 처방도 받아오고 ㅋㅋ 완전 안습이였어요... 역시나 모든 것에는 건강한 체력이 중요한가봐요.
    힘내시고 빨리 건강해지기 바라요~ ㅠㅠ
  • mooncake 2015.08.10 22:01 신고 아이구, 한겨울의 중국에서 앓아누우셨다니ㅠㅠ 고생많으셨네요ㅠㅠ
    외국에서 아프면 훨씬 더 힘들죠ㅠㅠ
    말씀대로 역시 체력이 기본인 것 같습니다. 놀고 싶은데 못노는 이 심정ㅎㅎ
  • lainy 2015.08.08 02:08 신고 아..안타깝네요 뭔가...
  • mooncake 2015.08.10 22:01 신고 그쵸 안타깝죠!ㅠㅠㅋㅋ
  • 공수래공수거 2015.08.08 09:27 신고 최선의 방법은 빨리 컨디션을 회복하는겁니다
    낫는다는 정신,,고게 중요합니다^^
  • mooncake 2015.08.10 22:01 신고 공수래공수거님 말씀대로 낫는다는 정신!을 가져보려고 했는데 수양이 부족한가봅니다. 체력 키워서 다음 여행을 준비해야겠어요^^
  • lifephobia 2015.08.08 14:41 신고 아.. 남은 며칠 동안 관리를 엄청 잘하셔서 빨리 나으시는 게 가장 좋을 거 같아요.
    꼭 다 나아서 랄랄라 하면서 여행 가시면 좋겠어요.
  • mooncake 2015.08.10 22:02 신고 ㅠ.ㅠ 결국 못가게 됐어요 엉엉
    저도 전엔 왠만하면 아파도 여행 강행했었는데
    오사카는 워낙 많이 가서 그런지 여행에 대한 기대감이 육체적 고달픔을 이기지 못했나봐요ㅠ
  • 즐거운 검소씨 2015.08.08 19:03 신고 병원 다녀오셨다는 글을 먼저보고, 어디가 아프시지?라고만 생각했는데, 여행을 앞두고, 그러시다니 맘이 좀 안좋으시겠어요.ㅠ
    게다가 위약금이라면...
    그래도 위약금을 물더라도, 집에서 편히 쉬면서 잘 회복하는게 훨씬 더 나을 것 같아요.
    저 보다 나이 더 많이 드신 분들이 들으면 웃으시겠지만, 정말 한 해 두 해 가면서 체력이 급격히 딸리는게 느껴지고, 회복은 정말 시간이 너무 걸리는 게 눈에 보여요.ㅠ
    mooncake님 금방 컨디션 회복하시기를 바랄께요~
  • mooncake 2015.08.10 22:03 신고 넵 ㅠㅠ
    위약금 생각하면 진짜 괜히 며칠만에 돈 잔뜩 날린 것 같아 속상하지만
    건강이 최고다 싶어서...ㅠㅠ
    위로 감사드려요^^
  • 느림보별 2015.08.09 00:55 신고 몸이 안좋으시군요?
    에고..
    아무리 아픈 몸으로도 여행을 다니셨다지만, 이 더위에, 더구나 일본은 더 더울텐데....
    위약금 무시더라도 포기하심이 어떠실까 싶어요.
    하지만 아무리 생각해도 위약금이...ㅜㅜ
  • mooncake 2015.08.10 22:03 신고 위약금 포기하기 너무 아까워서 어떻게든 가보려고 했는데ㅠ
    아픈 상태로 여행 다녔던 기억들이 너무 지긋지긋했는지ㅋ
    결국 오늘 포기해버렸어요...ㅋ
    당분간 절약모드로 지내야겠어요 ㅎㅎ
  • 느림보별 2015.08.11 08:40 신고 잘하셨어요.
    몸이 먼저죠.
    저도 늘 여행 미리 잡아두면 온갖 걱정을 다해요.
    당일날 일 생겨서 못 가면 어쩌나, 아프면 어쩌나.. 등등...
    그 포기하신 마음 쓰리시겠지만, 담 여행을 위해 체력 충전의 시간을 가지시길요.
    저도 요즘 부쩍 몸이 안 좋아서.. 회복하려고 노력중에요. 그래야 머잖아 여행갈 수 있을 테니...
    우리 건강해져요. 으쌰~ 으쌰~!!
  • mooncake 2015.08.11 10:21 신고 그쵸 몸이 먼저죠?ㅠ
    아무리 좋은 곳에 가도 몸이 아프면 여행이 아니라 고행이니...ㅠ
    그래도 한번도 안가본 곳에 가면 이국적 정취에 취해서 몸에서 수퍼파워가 나오기도 하는데 오사카는 사실상 한국이나 마찬가지일 정도로 익숙한 곳이라 수퍼파워가 나올 것 같지 않았어요ㅋㅋ

    여행 미리 잡아두면 걱정 많이 하시는군요... 전 여행 많이 다니다보니 어느 순간 무뎌져서 일단 예약해놓고 나면 이제 그런 걱정은 잘 안하는데(약간 무대뽀?ㅋ) 오히려 걱정을 안해서 탈인가 회사 업무랑 막 겹치질 않나, 발권하자마자 아프질 않나.. 올해는 여행운이 없나봐요ㅠ
  • 듀듀 2015.08.10 10:41 으앙 아니되어요!!
    문케익님 아프셨군요 ㅠ ㅜ
    흑흑 어서 컨디션 회복하셔서 꼭 다녀오셨으면 좋겠어요 ㅠㅠ,,
    글 읽으면서 제가 다 넘 안타깝구 속상해요 ㅠㅠ
    그래도 한달전 오사카는 지금 우리나라 날씨보단 훨씬 쾌적했어요..요즘 우리나라 날씨 생각하면..쩝 ㅠㅠㅋ
    근데 몸아프면 일단 날씨고뭐고 움직이는거 자체가 ..힘드니까 ㅜㅜ
    이번주에 잘 회복하셔서 다녀오셨으면 좋겠어요...(취소하라는 말은 차마 못하겠어요 ㅠㅠ)
    문케익님 이번주 한주는 긍정에너지로!ㅋㅋ무장하시구 몸도 다 나으셔서 즐겁게 여행다녀오셨으면 좋겠어요!!!
  • mooncake 2015.08.10 22:12 신고 여행이 이번주 목욜 출발이었거든요
    이삼일 밖에 안남았는데 컨디션이 너무 안좋아서 그냥 포기했어요ㅠ

    지금 오사카, 교토 이 지역들은 35~37도 막 이래요ㅠ
    발권할때 일기예보 조회해보니깐 제가 출발하는 날짜에 29도 30도 정도 나오길래 안심하고 발권했더니만, 오늘 다시 조회해보니깐 35도로 바뀌어있어서 걍 포기했습니다ㅋㅋ 괜히 쌩돈만 날려서 속이 쓰려욥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