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614
Total
1,388,464
관리 메뉴

wanderlust

경의선숲길/서강대 즉석떡볶이집 - 오복떡볶이 본문

먹고 다닌 기록

경의선숲길/서강대 즉석떡볶이집 - 오복떡볶이

mooncake 2018.08.06 15:40

​​


대흥역 근처, 경의선숲길공원 바로 앞에 위치하고 있는 오복떡볶이에서 즉석떡볶이를 먹었다. 볶음밥을 제대로 먹겠다는 치밀한 계산 끝에 즉석떡볶이 2인분에 계란,김말이,야끼만두만 추가. 즉떡에 라면이나 쫄면사리를 넣는 게 일반적이다보니 주문 받으시던 아저씨가 면사리 안넣는 게 맞냐고 재차 확인하셨음;;

아무래도 면 사리가 빠지다보니 조리전 즉석떡볶이의 비주얼이 살짝 허전한 느낌. 우리 실수한 걸까?라고 잠시 고민했음ㅋ​


따로 내어주신 야끼만두와 김말이튀김. 떡볶이가 끓기 시작하면 넣으라고 알려주셨음.


보글보글... 이 지독한 폭염을 뚫고 즉석떡볶이를 먹으러 간 우리는 용자!


드디어 완성. 맛있게 잘 먹었다. 떡볶이 소스는 일반,짜장,혼합의 3종류였는데 이 곳 떡볶이가 매운 편이라는 후기를 보고 혼합으로 골랐더니 적당히 매워서 맛있었음. (*사실 이 혼합소스도 매운 걸 잘 못먹는 내 입맛엔 꽤 매운 편이었다.) ​


그리고 드디어 대망의 볶음밥. 떡볶이보다도 나중에 밥 볶아먹는 걸 참 좋아하는데, 즉석떡볶이를 먹으러 가면 매번 배가 불러 밥을 아예 못 볶거나, 아님 볶아도 얼마 못먹고 나오기가 일수였다. 그래서 이번에 작정하고 면 사리를 안넣었더니 떡볶이 양이 많지 않아서 엄청 기분 좋게 딱 적당한 양으류 볶음밥을 실컷 먹을 수 있었다❤️


오복떡볶이의 가격표는 위 사진을 참조하시라~ 저렴한 가격으로 맛나게 즉석떡볶이를 먹을 수 있는 가게였음ㅎㅎ

8 Comments
  • 공수래공수거 2018.08.06 16:47 신고 오 가격 정말 저렴하네요
    배불리 한끼 먹을수 있겠습니다^^
  • mooncake 2018.08.06 17:00 신고 그쵸? 특히 2인보다는 4인이 갈때 완전 저렴해지는 것 같아요 +_+ 떡볶이는 왜 질리지 않을까요?^^;;
  • esther 2018.08.07 18:10 신고 어떤 맛인지 잘 아니까
    침샘폭발, 너무너무 먹고싶네요.
    저도 면사리는 대체로 패스입니다.
    그리운 저 튀김만두..

  • mooncake 2018.08.13 09:46 신고 오~
    저는 면사리는 기본이라고 생각해서 처음 뺴봤는데요, 너무 괴롭게 배부르지 않고 볶음밥까지 기분좋게 먹어서 딱 좋더라구요.
    야끼만두랑 김말이는 사랑이에요^^
  • 파라다이스블로그 2018.08.08 10:46 신고 매콤~한 떡볶이가 너무 맛있어 보이네요 :)
    맛집 정보 감사합니다~
  • mooncake 2018.09.05 12:32 신고 엄청난 맛집까지는 아니고ㅎㅎ
    일반적인 즉석떡볶이집입니다...라고 쓰고 보니깐, 오히려 요즘 이런 기본에 충실한 떡볶이집이 드물다는 생각이 드네요. 조만간 또 가서 볶음밥 먹고 싶어요^^
  • 듀듀 2018.09.07 14:06 신고 역시 면사리가 빠지면 뭔가 허한 것 같아요 ㅎㅎ
    맛이 허전해서라기보다 즉석떡볶이를 끓일 때 보글보글 면사리가 안에서 끓고있어야 ㅋㅋ
    뭔가 시각적인 만족스러움때문에 ㅠㅠㅋㅋㅋ허전하더라구요 ㅎㅎ
    사실 이제 나이 먹어가서 면사리+볶음밥까지는 무리인데 둘중에 고르라면 볶음밥이 더 좋으니까
    면사리 안시켜야할 나이인데 ㅋㅋ
    포기하지 못하구 ㅎㅎ저도 어제 <모범떡볶이> 라는 곳에서 (프랜차이즈인가봐용 ㅎㅎ)
    즉떡을 먹고 왔거든요 헤헤 ㅋㅋ근데 문케익님 사진보니 뭐 어제 먹었어도 ㅋㅋ
    군침이 막 도는게..ㅎㅎㅎ정말 즉석떡볶이는 질리지도않고 애정이 샘솟는 음식인 것 같아요ㅎㅎㅎㅎㅎㅎ
  • mooncake 2018.09.14 22:40 신고 맞아요 정말 그 시각적으로 면사리가 몇개 없이 휑하니깐 큰 실수한 것 같고 ㅋㅋ 불안했어요 ㅋㅋ
    그래도 결과적으로는 넘 맛나게 먹어 행복했던♡

    즉떡은 정말 먹어도 먹어도 안질리는 것 같아용. 해외 나가서 밥 생각은 안나도 떡볶이 생각은 가끔 나더라구요. 헤헤.
댓글쓰기 폼